드림엑스 뉴스 : CNN 인터내셔널, 한국경마 집중 취재…25일 세계방송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CNN 인터내셔널, 한국경마 집중 취재…25일 세계방송

NSP통신 2019-08-25 00:16


CNN 인터내셔널, 한국경마 집중 취재…25일 세계방송

CNN 인터내셔널, 한국경마 집중 취재…25일 세계방송

CNN 인터내셔널, 한국경마 집중 취재…25일 세계방송


경마, 한국 문화 홍보대사 되다
(경기=NSP통신) 남승진 기자 = CNN 인터내셔널이 한국시간 25일 전 세계에 한국 경마를 소개한다.
경마 전문 취재팀 ‘위닝포스트 언 엘레강트 라이프(Winning Post: An elegant life/위닝포스트)’는 지난달 한국마사회(회장 김낙순)를 찾아 한국 경마를 3일간 집중 취재했다.
서울 경복궁, 광장시장과 한복, 부산 해변가 등 한국의 주요 관광지를 함께 취재해 한국의 전통 문화까지 소개될 예정이다.
CNN 인터내셔널의 ‘위닝포스트’는 전 세계 경마문화를 소개하는 프로그램이다. 주로 영국의 ‘로열 애스콧’, 미국의 ‘켄터키더비’ 등 선진 경마 시행국들을 취재해왔지만 최근 주목받고 있는 경마 시행국을 소개하기 위해 한국을 방문했다.
CNN ‘위닝포스트’가 20여 분을 할애해 한 나라의 경마 시행 모습을 다양한 사회 문화와 결합해 소개한 것은 한국이 처음이다.
특히 전통문화와 함께 서울과 부산경남 경마 공원을 한국을 대표하는 관광 콘텐츠 중 하나로 다뤘다는 점이 흥미롭다.
아울러 한국 경마 현장에서 종사하는 영국 출신 알라스테어 경마 아나운서, 호주 출신 하이디 경마심판위원, 프랑스 출신 빅투아르 기수 등 외국인 전문 인력들의 현지 인터뷰를 통해 한국 경마의 매력과 발전상을 전할 예정이다.
이번 방문에서 CNN 취재진은 서울과 부경 경마공원을 취재하며 한국 경마만이 가진 특징에 큰 관심을 보였다.
특히 진행자 알리 반스(Aly Vance)는 “큰 대회가 있지 않은 날임에도 관람객이 많은 것이 인상적”이라며 “여성들과 가족 단위의 방문객이 많아 경마팬 뿐 아니라 일반 대중들이 즐길 수 있는 문화공간이라는 점에서 매우 경쟁력이 있다”고 평가했다.
특히 주로 내에 조성한 가족 공원 ‘포니랜드’, 야외 관람석 ‘그랜드스탠드’ 등 한국 경마 시설에 대해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김낙순 한국마사회장은 CNN과의 인터뷰에서 “국민과 함께 하는 경마 문화의 다양성이야말로 한국 경마만이 가진 강점”이라며 “경마 외에 벚꽃축제, 뮤직 페스티벌, 물놀이 축제 등을 통해 복합적인 레저공간으로 거듭나고자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국마사회 관계자는 “이번 CNN의 취재는 한국 경마의 국제적인 인지도가 더욱 높아질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전 세계인을 대상으로 한국 경마를 통해 한국의 문화까지 함께 알릴 수 있는 기회”라고 전했다.
CNN의 한국 경마 취재 분은 한국시간 25일 오전 1시 30분과 오후 3시 30분 CNN 인터내셔널을 통해 방영 예정이며 재방송과 홈페이지를 통해 다시 시청할 수 있다.
NSP통신 남승진 기자 nampromotion@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