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노포의 법칙' 푸레도기 뭐길래 '화성 45년 숨쉬는 그릇' 한미요배씨토가 푸레도기 위치는?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노포의 법칙" 푸레도기 뭐길래 "화성 45년 숨쉬는 그릇" 한미요배씨토가 푸레도기 위치는?

아주경제신문 2019-09-11 08:16



화성 45년 숨쉬는 그릇이 주목을 받는다.
11일 오전 방송된 SBS 모닝와이드 3부 노포의 법칙에서는 화성 45년 숨쉬는 그릇의 노포로 한미요배씨토가 푸레도기가 소개됐다.
경기도 화성에 있는 한미요배씨토가 푸레도기는 279년의 가업의 기술로 푸레도기의 전통을 9대째 있는 곳이다. 푸레도기는 1200년의 역사를 가진 우리나라 왕실 기능성 그릇이다.
한미요배씨토가 푸레도기 홈페이지에 따르면 사옹원의 관요에서 왕실이나 왕족을 위해 기능성 그릇으로 제작되었던 푸레도기는 삼국시대부터 이어져 내려온 우리 고유문화임에도 불구하고, 시대적인 배경을 볼 때 먹기도 귀했던 소금을 그릇에 뿌려 완성한 귀한 그릇이기 때문에 서민들은 접근할 수가 없었던 그릇이었다.
조선 시대 후기 소금이 흔해지면서 서울 경기 지역을 중심으로 푸레도기가 서민들 사이에서도 유행됐지만, 관요에서 만들어졌던 왕실 푸레도기보다는 질그릇에 가까운 질이 낮은 푸레도기인 것으로 알려졌다.
예로부터 푸레도기는 작업 과정 중 유약이나 잿물을 입히지 않고 천일염을 사용해 완성했다. 푸레도기를 실외에서 사용하였기에 정수용과 방부성의 기능성을 위해 약간의 물이 새어나와도 사용하는 데 문제가 없으나 현대에서는 주거 생활의 변화로 실내에서 푸레도기를 사용했을 때 약간의 물이 새어 나오는 것은 치명적인 단점이다.
이에 한미요배씨토가 푸레도기는 단점 해결을 위해 30년 이상 흙과 불을 연구하고, 많은 시행착오를 거쳐 이제는 유약이나 잿물없이 만들어도 물을 담을 수 있고 물이 새지 않는 기법을 완성했다. 이렇게 완성된 현재의 푸레도기는 물 정수용으로 항암병원 및 항암치료환자, 영유아, 해외 강알칼리수 나라에서 사용된다. 또 2018년 1월과 2019년 1월 미국 FDA에 의료기기로 승인, 등록되기도 했다.
한편 한미요배씨토가 푸레도기는 대중교통으로 버스정류장 장외리 입구에서 찾아갈 수 있고, 사전예약한 사람만 방문할 수 있다.
[사진=SBS 모닝와이드 방송(위), 한미요배씨토가 푸레도기 홈페이지 캡처]

정혜인 기자 ajuchi@ajunews.com

정혜인 ajuchi@ajunews.com

★추천기사


'검찰사모펀드쇼' 실검 전쟁 조국 지지자들…'조국 가족펀드' 관련자 소환에 맞불


문재인지지·검찰단체사표환영 vs 문재인 탄핵…조국 임명 재가에 실검 전쟁


15호 태풍 파사이, 도쿄 육상 상륙…일본 태풍 피해 "자동차가 또 나뒹군다"


[베트남 중국 축구] '박항서vs히딩크' 베트남 승리, 베트남·중국 현지 팬 반응은?


[리얼미터] '심리적 마지노선' 지킨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조국 임명 영향 미치나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