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친절한 프리뷰] '나 혼자 산다' 권나라, 여동생들과 등장…가식 없는 일상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친절한 프리뷰] "나 혼자 산다" 권나라, 여동생들과 등장…가식 없는 일상

아시아투데이 2019-09-20 23:01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kiwi@asiatoday.co.kr)
나 혼자 산다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나 혼자 산다" 권나라가 친자매들과 함께하는 가식없는 일상을 공개한다.

 

20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자취 1개월차 풋풋한 자취생 권나라가 자신의 친여동생들을 소개, 꾸밈없는 솔직한 모습으로 금요일 밤을 환하고 밝게 비춘다.

 

먼저 마음 속 깊이 응원하고 싶어지는 그녀의 고군분투기는 시작부터 웃음을 유발한다. 비장한 각오로 프렌치토스트 만들기에 도전하지만, 자취 신생아에겐 낯선 주방에서 끊임없이 우왕좌왕하는 모습을 보여준 것. 

 

이후 그녀는 친동생들과 PC방에서 완전체로 모여 자유분방하고 편한 시간을 가지며 즐거운 에너지를 선사한다. 현실 자매만이 연출할 수 있는 허물없는 모습은 시청자들로 하여금 따뜻한 미소를 짓게 한다고.

 

또한, 이들은 PC방에서만 무려 12인분에 달하는 엄청난 먹방을 선보였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낸다. 짜장라면부터 소떡소떡까지, 주식과 간식을 넘나드는 음식들의 향연은 금요일 밤 침샘을 폭발시키며 시선을 뗄 수 없는 장면이 기다리고 있다.

 

식당을 방불케 하는 폭풍 먹방 외에도 게임에도 탁월한 재능을 발휘한 권나라의 활약 역시 눈길을 끈다. 동생들을 게임으로 가볍게 누른 권나라는 "아이템 사용도 실력이야"라며 탄탄한 게임 내공을 선보임과 함께, 연습생 시절 아르바이트 에피소드를 풀어내며 깊은 웃음을 자아낸다.

 

이처럼 진솔한 모습으로 함께 유쾌한 시간을 가질 권나라와 매력 만점 동생들의 "현실 자매 타임"은 안방 극장에 공감성 웃음 파도를 몰고 올 예정이다.

 

20일 오후 11시 10분 방송.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정부, 6개월 연속 "경기부진" 진단…역대 최장기 기록
윤석열 "조국수사" 총력전…증권범죄합수단+α 수혈
조국 "피의사실 공보준칙 개선, 가족수사 후 시행"
文대통령 "아프리카돼지열병 철저한 초기 차단" 당부
황교안, 청와대 앞 삭발식…"조국에 보내는 최후통첩"
황교안 삭발 단행…"조국에 보내는 마지막 통첩"
조국 "가족 수사 검사, 법 지키면 인사불이익 없다"
檢, "조국펀드 키맨" 5촌 조카 구속영장 청구
조국 5촌조카, 인천공항서 체포…서울중앙지검 압송
文, 22~26일 뉴욕 유엔총회 참석…트럼프 만난다
조국 "검찰 직접수사 축소 검토…감찰 활성화"
"반조국연대 vs 검찰개혁"…정치권, 이합집산 시작
천환경 수소택시 10대, 오늘부터 서울시내 달린다
北, 17일만에 또 발사체 2회 발사…靑 "강한 우려"
北, 미상 발사체 2회 발사…靑, NSC 상임위 긴급회의
北, 평남서 미상 발사체 2회 발사…올해 들어 10번째
文대통령 "조국 위법 확인 안 돼…개혁 위해 임명"
文대통령, 결국 조국 임명 강행...정국 격랑속으로
文대통령, 결국 조국 택했다…법무장관 임명 강행
"비서 성폭행" 안희정 前지사 징역 3년6개월 확정
檢, "조국 펀드" 운용사·투자사 대표 구속영장 청구
조국 의혹수사 vs 정치검찰…檢 "중립성" 시험대
조국 적격성 두고 與 "의혹해소" vs 野 "지명철회"
檢, 청문회 끝나자마자 조국 부인 한밤 기습 기소
檢, "사문서위조" 혐의 조국 부인 한밤중 전격 기소
조국 "부인, 기소되면 법무부 장관 고민해보겠다"
"조국 부인 기소" 변수되나…文, 임명 놓고 막판 고심
조국 "가족수사·檢 개혁 거래 안해…시도땐 역풍"
조국 "사퇴 거론하기 어렵다…임명권자에 죄송"
조국 "동양대 최성해 총장과 통화는 짧게 한차례"
조국 "대권 후보는 어불성설…전혀 관심 없다"
조국 "동양대 총장과 통화…사실 밝혀달라고 말해"
조국 "국민께 죄송…법무·검찰 개혁은 저의 책무"
조국 청문회 시작…"개혁 실천 의지 더 단단해졌다"
조국 인사청문회, 가족증인 없이 6일 하루 열린다
文, 조국 임명강행 수순…빨라진 檢수사는 "부담"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