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기상청 '태풍 ‘타파’로 제주·남부·동해안 등 심각한 피해 우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기상청 "태풍 ‘타파’로 제주·남부·동해안 등 심각한 피해 우려"

아시아투데이 2019-09-21 14:40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syp78@asiatoday.co.kr)

태풍 "타파" 북상에 높아진 물결./ 연합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 제17호 태풍 "타파"가 빠르게 북상하고 있는 가운데, 기상청이 심각한 피해 우려 가능성이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21일 기상청에 따르면 "타파"는 이날 정오 현재 제주도 서귀포 남쪽 약 726㎞ 해상에서 시속 26㎞로 북북서 방향으로 이동 중이다.


강한 중형급 태풍인 "타파"의 중심기압은 970hPa(헥토파스칼), 중심 부근 최대 풍속은 초속 35m(시속 126㎞)다. 초속 15m 이상 강풍이 부는 반경은 350㎞다. 수온이 높은 해역을 지나며 전날보다 중심기압과 중심 부근 최대 풍속, 강풍 반경 모두 강해지거나 커졌다.


"타파"는 일요일인 22일 낮 동안 제주도 동쪽 해상을 통과해 밤사이 대한해협을 지나 동해로 빠질 것으로 보인다.


시간대별로 살펴보면 22일 정오께 제주도 서귀포 남쪽 약 130㎞ 해상, 오후 6시께 부산 남서쪽 약 170㎞ 해상에 있을 것으로 예보됐다. 이어 23일 0시께 부산 동북동쪽 약 130㎞ 해상을 지나 오전 6시께 독도 동북동쪽 약 120㎞ 해상에 있을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태풍 중심이 부산에 가장 근접한 시점은 22일 오후 10시로, 30㎞ 앞바다에 있을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태풍 중심이 경남 남해안에 상륙할 가능성도 열어놓고 있다.


"타파"는 이달 초 서해를 지나 북한 황해도에 상륙한 "링링"보다는 약하지만, "링링"보다 우리나라에 더 근접할 것으로 보여 보다 큰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윤기한 기상청 통보관은 "제주도 인근과 부산에 인접할 때도 강한 중형급을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며 "제주도, 남부지방을 중심으로 강풍과 집중호우가 예상된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윤 통보관은 "제주도, 남부지방, 동해안, 울릉도·독도는 내일(22일)부터 매우 심한 강풍과 호우가 복합적으로 나타날 것"이라며 "월파로 인해 해안가, 섬 지역에서 심각한 인적·물적 피해 가능성이 크니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고 거듭 강조했다.


현재 수도권과 강원도 북부 등을 제외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태풍 예비특보(경보·주의보)가 발표돼 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힘세진 "타파" 빠르게 북상…제주·남부·동해안 비상
정부, 태풍 "타파" 북상에 중대본 가동…비상 2단계
"日, "WTO제소" 양자협의 응하기로"…분쟁해소 첫발
"日, "WTO제소" 양자협의 응하기로"…분쟁해소 첫발
조국 사모펀드 수사 정점으로…"핵심기업" 익성 압색
윤석열 "조국수사" 총력전…증권범죄합수단+α 수혈
조국 "피의사실 공보준칙 개선, 가족수사 후 시행"
文대통령 "아프리카돼지열병 철저한 초기 차단" 당부
황교안, 청와대 앞 삭발식…"조국에 보내는 최후통첩"
황교안 삭발 단행…"조국에 보내는 마지막 통첩"
조국 "가족 수사 검사, 법 지키면 인사불이익 없다"
檢, "조국펀드 키맨" 5촌 조카 구속영장 청구
조국 5촌조카, 인천공항서 체포…서울중앙지검 압송
文, 22~26일 뉴욕 유엔총회 참석…트럼프 만난다
조국 "검찰 직접수사 축소 검토…감찰 활성화"
"반조국연대 vs 검찰개혁"…정치권, 이합집산 시작
천환경 수소택시 10대, 오늘부터 서울시내 달린다
北, 17일만에 또 발사체 2회 발사…靑 "강한 우려"
北, 미상 발사체 2회 발사…靑, NSC 상임위 긴급회의
北, 평남서 미상 발사체 2회 발사…올해 들어 10번째
文대통령 "조국 위법 확인 안 돼…개혁 위해 임명"
文대통령, 결국 조국 임명 강행...정국 격랑속으로
文대통령, 결국 조국 택했다…법무장관 임명 강행
"비서 성폭행" 안희정 前지사 징역 3년6개월 확정
檢, "조국 펀드" 운용사·투자사 대표 구속영장 청구
조국 의혹수사 vs 정치검찰…檢 "중립성" 시험대
조국 적격성 두고 與 "의혹해소" vs 野 "지명철회"
檢, 청문회 끝나자마자 조국 부인 한밤 기습 기소
檢, "사문서위조" 혐의 조국 부인 한밤중 전격 기소
조국 "부인, 기소되면 법무부 장관 고민해보겠다"
"조국 부인 기소" 변수되나…文, 임명 놓고 막판 고심
조국 "가족수사·檢 개혁 거래 안해…시도땐 역풍"
조국 "사퇴 거론하기 어렵다…임명권자에 죄송"
조국 "동양대 최성해 총장과 통화는 짧게 한차례"
조국 "대권 후보는 어불성설…전혀 관심 없다"
조국 "동양대 총장과 통화…사실 밝혀달라고 말해"
조국 "국민께 죄송…법무·검찰 개혁은 저의 책무"
조국 청문회 시작…"개혁 실천 의지 더 단단해졌다"
조국 인사청문회, 가족증인 없이 6일 하루 열린다
文, 조국 임명강행 수순…빨라진 檢수사는 "부담"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