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안달로우 1만명 이벤트' 토스, 행운퀴즈 출제…정답은 '21000'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안달로우 1만명 이벤트" 토스, 행운퀴즈 출제…정답은 "21000"

아시아투데이 2019-10-07 17:16



[아시아투데이] 박아람 기자(parkaram@asiatoday.co.kr)
/토스
아시아투데이 박아람 기자 = 모바일 금융 애플리케이션 토스 행운 퀴즈에서 "안달로우 1만명 이벤트" 관련 문제가 출제돼 누리꾼의 관심이 뜨겁다.
7일 토스는 이날 오후 5시 행운 퀴즈를 통해 "안달로우 내추럴스 공식몰에 오늘 첫 가입한 김 모씨! 60,000원 어치 제품을 구입했더니 안달로우 내추럴스 멤버쉽 가입 혜택으로 ○○% 적립과 신규 가입 혜택으로 ○○○○포인트 까지 받았습니다. 김 모씨가 다음번에 30,000원 어치 제품을 구입할때 적립금을 쓴다면 실제로 결제하는 금액은 얼마일까요?"라는 문제를 냈다.
토스 측은 힌트로 ""안달로우 1만명 이벤트"를 검색해보세요"라고 안내했다.
해당 문제에 대한 정답은 "21000"이다.
한편 토스 행운퀴즈는 토스 사용자가 직접 자신의 돈을 상금으로 걸고 퀴즈를 만들어 정답을 맞힌 사람에게 당첨금을 지급하는 방식이다.
토스 앱에서 행운퀴즈로 들어가 화면 하단의 퀴즈 만들기 버튼을 눌러 문제와 추가 설명, 정답과 총상금 등을 설정하면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文 "조국 집회, 국론분열 아냐…국민 뜻은 검찰개혁"
文 "조국 집회, 국론분열 아냐…국민 뜻은 검찰개혁"
북미, 협상 시작부터 기싸움…대화 동력 유지가 관건
"조국 구속·문재인 퇴진" 서초동 태극기 집회 열려
윤석열 "檢 포토라인 없애라"…공개소환 전면폐지
"文·조국 규탄" 행렬 광화문~서울역까지 꽉 찼다
광화문 꽉 채운 "文·조국 규탄" 인파…300만명 운집
"광화문→시청" 집회 인파로 빼곡…"200만 운집 예상"
범보수 "文정부 규탄" 광화문 집회…"100만 운집 예상"
檢, 조국 장관 부인 정경심 교수 비공개 소환조사
北 "신형 SLBM "북극성-3형" 시험발사 성공"
北, SLBM 발사 추정…日앞바다 떨어지자 아베 "발끈"
"北발사체, 북극성 계열 잠수함발사 탄도미사일 추정"
靑 "북한 미사일 발사, SLBM 시험 가능성에 무게"
합참 "北, 원산 북방 일대서 동해로 미상 발사체 발사"
文 지시 하루만에…윤석열 "檢 특수부, 3곳 빼고 폐지"
文 지시 하루만에…윤석열 "檢 특수부, 3곳 빼고 폐지"
文대통령, 윤석열에 "檢개혁 방안 조속히 마련하라"
"서초동 촛불" 입 연 윤석열 "檢개혁 최선…입장 불변"
울산소방 "선박 화재로 총 12명 부상…큰불은 잡아"
울산서 석유제품운반선 화재…구조 46명 중 9명 부상
울산서 석유제품운반선 폭발·화재…승선원 전원 구조
울산 염포부두 선박 폭발…승선원 25명 중 19명 구조
文대통령, 검찰 정면 비판…"수사관행도 개혁해야"
文대통령 "검찰개혁 목소리 높아지는 현실 성찰해야"
文대통령 "검찰 개혁 요구 높아지는 현실 성찰해야"
윤석열·조국 "마이웨이"…"절차따라 수사 vs 檢개혁"
윤석열 "조국 수사, 절차 따라 진행"…첫 공개 언급
文, 트럼프에 "합리적 수준 동등한 방위비 분담" 강조
한미정상 "北 대화의지 긍정평가…싱가포르 정신 유효"
"집 무너지고 전기 끊기고"…부산 태풍 피해 속출
태풍 도착도 안했는데…부산권 피해 속출 "3명 사상"
태풍 "타파", 오후3시 제주 최근접…밤사이 부산 통과
태풍 "타파", 오후3시 제주 최근접…최대 400mm 폭우
나경원 "저와 文·조국·황교안 자녀 모두 특검하자"
정부, 태풍 "타파" 북상에 중대본 가동…비상 2단계
"日, "WTO제소" 양자협의 응하기로"…분쟁해소 첫발
"日, "WTO제소" 양자협의 응하기로"…분쟁해소 첫발
조국 사모펀드 수사 정점으로…"핵심기업" 익성 압색
윤석열 "조국수사" 총력전…증권범죄합수단+α 수혈
조국 "피의사실 공보준칙 개선, 가족수사 후 시행"
文대통령 "아프리카돼지열병 철저한 초기 차단" 당부
황교안, 청와대 앞 삭발식…"조국에 보내는 최후통첩"
황교안 삭발 단행…"조국에 보내는 마지막 통첩"
조국 "가족 수사 검사, 법 지키면 인사불이익 없다"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