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빅뱅 탑, '자숙하라'는 SNS 댓글에 '복귀할 생각 없어'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빅뱅 탑, "자숙하라"는 SNS 댓글에 "복귀할 생각 없어"

아시아투데이 2019-10-13 22:31



[아시아투데이] 서현정 기자(seo_hyun28409@asiatoday.co.kr)

빅뱅 탑(최승현)이 지난 2017년 6월 29일 오전 서울 서초구 서초동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대마초 흡연(마약류 관리법 위반) 혐의에 대한 첫 공판에 출석하고 있는 모습과, 탑의 SNS에 한 누리꾼이 남긴 글. /정재훈 기자, 탑 인스타그램
아시아투데이 서현정 기자 = 그룹 빅뱅 멤버 탑이 자신의 SNS에 한 누리꾼과 설전을 벌이며 연예계에 복귀할 의사가 없다고 밝혔다.
지난 13일 탑의 SNS에는 "자숙이나 해라 인스타 하지 말고 복귀도 하지 마라"는 댓글이 달렸다. 이에 탑은 "네! 하느님 저도 할 생각 없습니다. 동물 사진이나 보세요"라고 답변했다가 삭제했다.
앞서 탑은 지난 2017년 2월 의경복무를 시작했으나 과거 대마초 흡연 사실이 적발돼 기소됐고, 징역 10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이후 탑은 의경 신분이 취소돼 지난해 1월부터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복무를 하다 7월 소집해제 됐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특수부 축소안 15일 확정…조국 "檢개혁 끝 볼 것"
당정청 "檢특수부 축소 규정, 15일 국무회의 확정"
대검 "윤석열, 별장접대 보도는 완전한 허위사실”
홍남기 "소재·부품·장비업종 매년 2조 이상 재정 투자"
이재용 만난 文대통령 "디스플레이 과감한 투자 감사"
광화문 모인 시민들 "고집불통 文, 국민 목소리 들어야"
"文 OUT" 집회 시민 반응..."정부 문제" vs "국민 뜻 아냐"
황교안·나경원, 일반 시민으로 광화문 집회 참석
조국 동생 구속영장 기각…"주요 혐의 다툼 여지"
조국표 檢개혁안…직접수사축소·인권존중·검찰견제
文 "조국 집회, 국론분열 아냐…국민 뜻은 검찰개혁"
文 "조국 집회, 국론분열 아냐…국민 뜻은 검찰개혁"
북미, 협상 시작부터 기싸움…대화 동력 유지가 관건
"조국 구속·문재인 퇴진" 서초동 태극기 집회 열려
윤석열 "檢 포토라인 없애라"…공개소환 전면폐지
"文·조국 규탄" 행렬 광화문~서울역까지 꽉 찼다
광화문 꽉 채운 "文·조국 규탄" 인파…300만명 운집
北, SLBM 발사 추정…日앞바다 떨어지자 아베 "발끈"
靑 "북한 미사일 발사, SLBM 시험 가능성에 무게"
합참 "北, 원산 북방 일대서 동해로 미상 발사체 발사"
文 지시 하루만에…윤석열 "檢 특수부, 3곳 빼고 폐지"
文 지시 하루만에…윤석열 "檢 특수부, 3곳 빼고 폐지"
文대통령, 윤석열에 "檢개혁 방안 조속히 마련하라"
"서초동 촛불" 입 연 윤석열 "檢개혁 최선…입장 불변"
울산소방 "선박 화재로 총 12명 부상…큰불은 잡아"
울산서 석유제품운반선 화재…구조 46명 중 9명 부상
울산서 석유제품운반선 폭발·화재…승선원 전원 구조
울산 염포부두 선박 폭발…승선원 25명 중 19명 구조
文대통령, 검찰 정면 비판…"수사관행도 개혁해야"
文대통령 "검찰개혁 목소리 높아지는 현실 성찰해야"
文대통령 "검찰 개혁 요구 높아지는 현실 성찰해야"
윤석열·조국 "마이웨이"…"절차따라 수사 vs 檢개혁"
윤석열 "조국 수사, 절차 따라 진행"…첫 공개 언급
文, 트럼프에 "합리적 수준 동등한 방위비 분담" 강조
한미정상 "北 대화의지 긍정평가…싱가포르 정신 유효"
"집 무너지고 전기 끊기고"…부산 태풍 피해 속출
태풍 도착도 안했는데…부산권 피해 속출 "3명 사상"
태풍 "타파", 오후3시 제주 최근접…밤사이 부산 통과
태풍 "타파", 오후3시 제주 최근접…최대 400mm 폭우
나경원 "저와 文·조국·황교안 자녀 모두 특검하자"
정부, 태풍 "타파" 북상에 중대본 가동…비상 2단계
"日, "WTO제소" 양자협의 응하기로"…분쟁해소 첫발
"日, "WTO제소" 양자협의 응하기로"…분쟁해소 첫발
조국 사모펀드 수사 정점으로…"핵심기업" 익성 압색
윤석열 "조국수사" 총력전…증권범죄합수단+α 수혈
조국 "피의사실 공보준칙 개선, 가족수사 후 시행"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