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프듀 투표조작' 아이즈원, 스타쉽·울림 소속 멤버 누구?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프듀 투표조작" 아이즈원, 스타쉽·울림 소속 멤버 누구?

아주경제신문 2019-11-07 08:30



프로듀스X101 엑스원에 이어 프로듀스48 아이즈원 데뷔 과정에도 투표조작이 있었다는 자백이 나오면서 파장이 커지고 있다.
SBS는 지난 6일 CJ EM Mnet 오디션 프로그램 프로듀스 시리즈를 연출한 안준영 PD가 경찰 조사에서 프로듀스X101와 프로듀스48의 순위 조작 혐의를 인정했다고 보도했다.
안준영PD는 사기 및 위계에 의한 업무방해 혐의 등으로 구속수사를 받고있다.
앞서 경찰은 이달 초 프로듀스X101에서 그룹 엑스원 데뷔조로 선발된 11명 가운데 일부 연습생의 최종 득표수가 조작돼 합격생이 뒤바뀐 사실을 확인하고 담당 PD 등을 입건해 제작진과 특정 소속사 간 금전거래가 있었는지 조사했다.
이와 관련 스타쉽엔터테인먼트, MBK엔터테인먼트, 울림엔터테인먼트 등도 압수수색을 받았다.
압수수색 결과 제작진과 소속사 간 투표조작 정황이 담긴 녹취파일이 발견된 것으로 알려졌다.
프로그램을 총괄한 안준영 PD가 투표조작을 인정함에 따라 엑스원, 아이즈원의 향후 활동에도 제동이 걸릴 전망이다.
당장 오는 11일 첫 정규앨범 블룸아이즈(BLOOM*IZ)로 컴백하는 아이즈원은 타격이 불가피해 보인다. 아이즈원 멤버 12명 가운데 문제가 된 대형 엔터테인먼트 스타십과 울림 소속은 4명으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한편, 이번 Mnet 오디션 프로그램 투표조작 의혹은 프로듀스X101 데뷔조에 의외의 인물이 포함되면서 시작됐다.
그룹 아이즈원(IZ*ONE)이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열린 제28회 하이원 서울가요대상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유대길 기자, dbeorlf123@ajunews.com]
이소라 기자 sora6095@ajunews.com

이소라 sora6095@ajunews.com

★추천기사


'강호동 쉬슬러 액체세제', 토스 행운 퀴즈 정답 공개


?'타이거 페이스' 기아차 'K5 풀체인지', 기대감↑


서울 강남권·마용성 27개동 분양가상한제 적용…"분양가 5~10% 낮아질 것"


한국, 앙골라 이기고 U-17 8강...일본 vs 멕시코 승자와 경기 일정은?


'10만원토스이벤트' 토스 행운 퀴즈, 정답 공개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

    드림엑스 뉴스 편집원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