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이자스민 정의당 입당…'이주민 권리 찾을 것'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이자스민 정의당 입당…"이주민 권리 찾을 것"

아시아투데이 2019-11-12 00:46



[아시아투데이] 김연지(yjkim@asiatoday.co.kr)
19대 국회 당시 자유한국당의 전신 새누리당에서 활동한 이자스민 전 의원(왼쪽)이 11일 오전 국회에서 열린 정의당 입당식에서 심상정 대표와 포즈를 취하고 있다./연합뉴스
아시아투데이 김연지 기자 = 이자스민 전 새누리당 의원은 11일 “저와 똑같은 목소리를 내줄 수 있는 분들과 함께하고 싶었다”고 정의당 입당 이유를 밝혔다.
이 전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정의당 입당식에서 “이왕이면 심상정 정의당 대표 손을 잡고 들어가는 게 좋겠다는 결정을 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지난 19대 총선 당시 새누리당에 입당에 정치에 입문한 이자스민 전 의원은 최근 자유한국당을 탈당했다. 이 전 의원은 이날 정의당 입당식에서 이주민인권특별위원장에 임명됐다.
이 전 의원은 “대한민국에는 250만 이주민이 함께 살고 있다. 우리나라 인구의 4~5% 정도”라면서 “이주민은 우리 사회의 약자다. 하지만 이주민의 보편적이고 기본적인 권리에 대해 아무도 이야기를 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 전 의원은 “누군가가 해야 할 일”이라면서 “제가 할 수 있도록 도와주면 고맙겠다”고 말했다.
특히 이 전 의원은 “저는 보편적, 기본적 권리에 대해 말하고자 노력해왔다”면서 “하지만 그걸 말하는 사람이 저라서 왜곡되는 일이 참 많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 전 의원은 “저는 대한민국 사람이다. 다만 여러분과 한국 사람이 되는 과정이 달랐을 뿐”이라면서 “대한민국이 더 나아지길 바라는 마음도 여러분과 똑같다”고 희망했다.
이 전 의원은 “깨어있고 열려있는 정의당원과 함께 5000만의 사회구성원들과 다양성을 추구하고 자부심을 갖고 살 수 있는 대한민국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 전 의원은 “저의 새로운 출발에 함께해 주시면 정말 감사하겠다”고 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文 "국민 체감할 때까지 혁신·포용·공정·평화의 길"
[창간 14돌] 경고음 울린 韓경제, 이대로 둘 수 없다
靑 "文정부 전반기는 대전환…후반기 도약의 시기"
임기반환점 돈 文…공정개혁으로 "국민통합" 드라이브
文 "윤석열 아니어도 반부패 시스템 정착시켜야"
"16명 살해" 北 주민 2명 추방…軍 "귀순 의사 없어"
강남4구·마용성 등 서울 27개동 분양가상한제 적용
강남4구·마용성 등 서울 27개동 분양가상한제 적용
[속보] 강남4구 등 서울 27개동 분양가상한제 지정
홍남기 "분양가상한제 핀셋 지정…부동산과열 방지"
김현미 "분양가상한제 회피 지역, 반드시 추가 지정"
홍남기 "2022년까지 상비 병력 50만명으로 감축"
13개 주요大 학종서 특목·자사고 더 많이 뽑았다
국정원 "김정은, 12월 트럼프 만나는 걸로 정해놔"
독도 추락헬기 시신 2구는 남성…야간수색 돌입
야간 수색작업 총력…함정 15척·항공기 4대 투입
수색 당국 "독도 헬기 추락 현장서 시신 3구 발견"
수색 당국 "독도 헬기 추락 현장서 시신 3구 발견"
[속보] 독도 헬기 추락 현장 부근서 시신 3구 발견
독도 추락헬기 일부 발견…야간 실종자 수색 돌입
독도 추락헬기 동체서 실종자 추정시신 1구 발견
추락 14시간만에···"추락헬기 동체 추정 물체 발견"
10월 소비자물가 0.0%…마이너스 간신히 면했다
北, 조의문 이튿날 발사체…남북경색 장기화 우려
김정은 조의문 보내놓고…北, 미상 발사체 2발 발사
서울~수도권 거점간 통행시간 "30분대"로 줄인다
美기준금리 또 내렸다…한은 "우리 경제에 긍정적"
美의 도 넘은 분담금 압박...시험대 오른 한미동맹
"오보 쓴 언론사, 검찰 출입제한"…법무부 훈령 논란
대면 안하겠다는 北…실무회담 거절, 문서교환 고수
법무·검찰개혁위 "검찰 정보수집 기능 즉시 폐지"
보수단체, 광화문 철야집회… "文 퇴진때까지 계속"
"주요大 정시 확대…자사고·외고 2025년 일반고 전환"
文 "대학 수시·정시 불균형 해소방안 조속 마련하라"
[속보] 정부, 24년만에 WTO "개도국" 지위 내려놓는다
올 3분기 성장률 0.4% "쇼크"…2%대 성장 불 꺼졌다
금강산에 장금철·최선희 데려간 김정은...한·미에 동시신호
정경심 영장심사 법리다툼 치열..."불법가담 vs 오해"
정경심, 영장심사 출석…"재판 성실히 임하겠다"
文대통령이 강조한 집권 후반기 화두는 "공정"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