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해수부, 국비 60억원 투입→해양쓰레기 14,615톤 처리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해수부, 국비 60억원 투입→해양쓰레기 14,615톤 처리

국제뉴스 2019-11-20 05:31



(세종=국제뉴스) 김영명 기자 = 해양수산부는 "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인해 수거된 해양쓰레기 14,615톤의 조속한 처리를 위해 국비 60억원을 경북 포항 등 9개 지자체에 긴급 지원했다"고 밝혔다.

해수부는 이와 함께 경상북도 48억원(포항시 22.1억원, 경주시 4.4억원, 영덕군 7.2억원, 울진군 14.3억원), 강원도 8.7억원(강릉시 7억원, 동해시 0.6억원, 삼척시 1.1억원), 부산광역시 2.7억원(사하구), 전라남도 1억원(해남군)을 지원한다.

특히 태풍 '미탁'으로 인해 발생한 해양쓰레기의 대부분은 집중호우 시 강과 하천 등을 통해 해양으로 유입된 초목류인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송명달 해수부 해양환경정책관은 "이번 피해복구비 지원을 통해 훼손된 해양경관을 복원하는 한편 해양환경 보전을 위해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