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간밤의 스크린] '블랙머니' 개봉 7일째 박스오피스 1위…'신의 한수2' 2위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간밤의 스크린] "블랙머니" 개봉 7일째 박스오피스 1위…"신의 한수2" 2위

아주경제신문 2019-11-20 08:46


[간밤의 스크린]


영화 블랙머니(감독 정지영)가 개봉 7일째 박스오피스 1위를 지켰다.
20일 영진위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영화 블랙머니는 전날 10만 6498 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했다. 누적관객수는 127만 5204명이다.[사진=해당 영화 포스터]
블랙머니는 수사를 위해서라면 거침없이 막 가는 양민혁 검사가 자신이 조사를 담당한 피의자의 자살로 인해 곤경에 처하게 되고, 누명을 벗기 위해 사건의 내막을 파헤치다 거대한 금융 비리의 실체와 마주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 실제 대한민국에서 벌어진 금융범죄를 모티프로 해 관객들의 이목을 집중 시키고 있다. 조진웅, 이하늬가 주연을 맡았으며 영화 부러진 화살 등 사회 고발 영화를 연출해 온 정지영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이어 박스오피스 2위는 영화 신의 한수: 귀수편(감독 리건)이 차지했다. 동기간 3만 9802 명을 모아 누적관객수 192만 6844명을 돌파했다.
정우성 주연 영화 신의 한수의 스핀오프작으로 바둑으로 모든 것을 잃은 아이 귀수가 유일하게 기대던 스승 허일도마저 잃고 홀로 살아남아 세상을 향한 복수를 계획하는 이야기를 담았다. 권상우, 김희원, 김성균, 허성태 등이 출연했다.
박스오피스 3위는 영화 82년생 김지영(감독 김도영)이 이었다. 같은 기간 2만 2392명이 봐 누적관객수는 353만 6717명이다.
그 뒤를 터미네이터: 다크페이트(누적 233만 9794), 엔젤 해즈 폴른(누적 15만 1080), 좀비랜드: 더블 탭(누적 12만 586)이 이었다.
최송희 기자 alfie312@ajunews.com

최송희 alfie312@ajunews.com

★추천기사


'오늘의 띠별 운세' 2019년 11월 19일(화요일·음력 10월 23일) 운세는?


다시 상승하는 文 대통령 지지율…'양날의 검' 왜?


[한·중·일 新시대 열자] <中> "한반도 평화, 동북아 3국 협력 절실"...한·중-한·일 관계 개선 해법은?


야나두 블프대첩 초성퀴즈 정답은?


文대통령, 오늘 '국민과 대화'...각본 없이 100분간 생방송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