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성시경x아이유, 듀엣곡 '첫 겨울이니까' 오늘(9일) 발매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성시경x아이유, 듀엣곡 "첫 겨울이니까" 오늘(9일) 발매

아시아투데이 2019-12-09 08:30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가수 성시경과 아이유의 듀엣곡 ‘첫 겨울이니까’가 9일 오후 6시 드디어 베일을 벗는다.
‘첫 겨울이니까’는 서로 바라보는 것만으로 온통 축복인 연인들이 맞이하는 첫 겨울의 소중한 기억을 담아낸 겨울 대표 러브송이다.
이번 신곡은 성시경이 지난해 5월 발표한 ‘영원히’ 이후 약 1년 7개월 만에 발매하는 곡이자, 2010년 ‘그대네요’ 이후 약 9년 만에 아이유와 선보이는 두 번째 컬래버레이션이다.
남녀불문 대중이 가장 사랑하는 아티스트 성시경과 아이유의 역대급 재회로 모두의 관심이 쏠린 가운데, 이들이 선물하는 달달한 감성이 하얗게 내리는 눈처럼 겨울밤을 수놓을 전망이다.
한편 성시경과 아이유의 듀엣곡 ‘첫 겨울이니까’는 9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또한 성시경은 오는 20일과 21일 서울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2019 성시경 <노래> 앵콜 콘서트’를 개최하며, 해당 티켓은 온라인 예매사이트 하나티켓을 통해 예매 가능하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트럼프, 김정은에 경고 "적대적 행동하면 다 잃을 것"
초조한 北, ICBM 도발 시사…美레드라인 넘나
北, 동창리서 "중대한 시험"…ICBM용 엔진시험 추정
北 "서해위성발사장서 중대한 시험…결과 성공적"
트럼프 "北 지켜보겠다"…美대선개입 가능성에 경고
文대통령-트럼프 30분 통화…"한반도 상황 엄중"
文대통령-트럼프 통화..."최근 한반도 상황 엄중"
종착지 향하는 "유재수 의혹" 수사…조국 소환 임박
송병기發 연말정국 혼돈…靑-檢 팽팽한 기싸움
추미애 "檢개혁 시대적 요구…많은 저항 부딪힐 것"
文대통령, 靑-檢 대립 속 "秋다르크 카드" 꺼냈다
靑 "비위혐의 제보자 진술 의존한 압수수색 유감"
文정부 두번째 靑 압수수색…檢, "윗선" 직접 겨냥
檢, ‘유재수 감찰무마 의혹’ 청와대 전격 압수수색
檢, "유재수 감찰무마 의혹" 청와대 압수수색 시도
靑, 검찰에 경고…"형사사건 공개금지 명심하라"
빈소 찾은 김조원 민정수석 "靑 압박 없는걸로 안다"
靑 "특감반, 법·원칙따라 업무…사망이유 꼭 밝혀야"
황교안, 2일 당무 복귀…"공수처·선거법 저지 총투쟁"
한국당, 본회의 모든 안건에 필리버스터 신청
황교안 단식 종료…"공수처·연동형비례 저지 총력"
합참 "北, 동해로 방사포 추정 발사체 2발 발사"
합참 "北, 동해로 방사포 추정 발사체 2발 발사"
9·19합의 위반 5일만에…北, 발사체 2발 또 쐈다
北, 발사체 2발 또 쐈다…9·19군사합의 위반 5일만
서울 16개大 정시 40%로 확대…대입 "공정성" 강화
"단식 8일째" 황교안, 의식 잃어 병원 긴급후송
"단식 8일차" 황교안, 의식 잃고 세브란스 긴급후송
정부, 한남3구역 입찰 무효…건설사 3곳 수사의뢰
올 일자리안정자금 2조8000억 벌써 바닥났다
文, 300인과 환영만찬…"아세안 꿈이 한국의 꿈"
철도파업 5일만에 철회…운행 오후부터 부분 정상화
靑 "아베 발언 실망, 양심갖고 한 말인지 반문"
강경화 "한일 정상회담 내달 가능토록 日과 조율"
강경화 "한일 정상회담 내달 가능토록 日과 조율"
韓·싱가포르 정상회담…스마트시티 협력 공감대
靑 "지소미아 종료 유예" 발표…WTO 제소도 정지
靑, "지소미아 종료 통보" 효력 정지…WTO 제소 중단
[속보] 정부, "지소미아 종료 통보" 효력 정지 결정
NHK "韓, 지소미아 종료 안 한다…日 정부에 전달"
文, 지소미아 종료 앞두고 "흔들 수 없는 반도체 강국"
靑, NSC 개최…"지소미아 종료" 최종 입장 논의
美국방, 지소미아 해결 촉구…"韓日 리더십 필요"
靑, 지소미아 종료에 무게…"안보에 영향 제한적"
NSC, 지소미아 "종료" 가닥…"관계국과 협의 지속"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