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누적강수량 평년과 비슷…저수율 평년대비 125% 수준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누적강수량 평년과 비슷…저수율 평년대비 125% 수준

국제뉴스 2019-12-11 00:31



(세종=국제뉴스) 안종원 기자 = 행정안전부는 "전국 누적강수량이 평년과 비슷하거나 많고, 내년 2월까지도 평년과 비슷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당분간 가뭄은 없을 것"아라고 밝혔다.

행안부 자료에 따르면 "그간 전국적인 강수로 3개월 누적강수량은 평년을 상회하고 최근 1년과 6개월 누적강수량도 평년 수준을 기록했다"는 것이다.

이와 함께, 전국 저수율도 평년대비 125%로 대부분 평년보다 높고 지역별로도 고르게 유지되고 있어 물 부족에 대한 우려가 크지 않은 상황이다.

다만, 정부는 내년도 물 수요가 증가하는 영농기에 대비해 지속적인 용수관리체계는 유지해 가기로 했다.

현재 저수율이 평년보다 낮은 보령댐(충남 8개 시·군에 용수공급)은 ‘경계’ 단계를 유지하고 하천유지용수 감축·도수로 가동 등의 용수관리체계 조정을 지속할 계획이다.

아울러, 도서·산간 등 상습가뭄재해지역에 대해서는 비상급수 지원을 관리하면서 연차별 가뭄종합대책 수립을 통해 장기적인 가뭄 대비를 지속한다는 방침이다.

김종효 재난대응정책관은 "최근 많은 비로 올해 겨울철 가뭄 걱정은 덜 해도 될 것 같다"며 "앞으로 내년 가뭄에 대비하기 위한 종합대책 개편 등 관련 규정을 정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