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친절한 리뷰] 'VIP' 장나라, 표예진 실체 알았다 '분노'

텍스트 크게 텍스트 작게 인쇄하기

[친절한 리뷰] "VIP" 장나라, 표예진 실체 알았다 "분노"

아시아투데이 2019-12-11 08:46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VIP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VIP’ 장나라가 모든 것을 뒤흔들었던 ‘익명의 문자’ 발신자가 표예진이었음을 알게 됐다.
10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VIP’ 12회 1, 2부는 닐슨코리아 기준, 수도권 시청률 각각 11%, 14.2%, 전국 시청률 각각 10%, 13.2%를 기록, 또 한 번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했다. 또한 분당 최고 시청률은 15.9%, 2049 시청률은 5.4% 나타내며 일일 전체 1위를 수성, 적수 없는 월화드라마 왕좌를 이어갔다.
이날 방송에서는 나정선(장나라)이 ‘당신 팀 남편 여자’ 문자 발신자가 온유리(표예진)였음을 알게 됨과 동시에 박성준(이상윤) 역시 온유리에게 문자 발신 이유를 묻는 장면이 담겼다.
나정선은 슬픔만 남아버린 아이 방에 있던 물건들을 폐기하며 애써 마음을 다잡았다. 이어 어머니 장례식을 마치고 출근한 온유리 손에 박성준 우산이 들려있는 것을 보며 이를 악문 나정선은 부사장(박성근)을 찾아가 지방 발령에 대해 자신이 박성준, 온유리 관계로 인한 희생양이라면 모든 것을 공론화하겠다고 경고했다. 또한 나정선은 퇴근하는 온유리와 마주하자 없는 사람처럼 대하는가 하면, 온유리와 약속이 어긋나 걱정스러운 마음에 회사로 돌아온 박성준에게는 냉기 어린 눈빛으로 “그 여자 찾으러 왔니?”라는 날 선 돌직구를 날렸다.
그 시각 퇴근 후 박성준에게 향하려고 했던 온유리는 백화점 앞에서 기다리고 있던 부사장 차에 올라 가족들 식사 자리에 참석하게 됐고, 공식적으로 자신을 하씨 호적에 올리라는 회장의 지시를 받게 됐다. 이후 온유리는 박성준과의 관계를 알고 있는 이명은(전혜진)과 화장실에서 대면, 행실을 바르게 하고 다니라는 일침을 받았지만 예전과는 달리 이명은이 나간 문 쪽을 강렬한 눈빛으로 쏘아보는 등 달라진 면모를 보였다.
그런가 하면 나정선은 사내 미투 사건을 마무리 짓고, 이현아(이청아)가 사는 옥탑에서 이현아, 송미나(곽선영), 강지영(이진희)과 모임을 즐기던 중 송미나에게 지난번 ‘역 문자 발송’에 대해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그러나 모임을 마친 후 온유리가 첫 출근 했을 당시 박성준과 함께 있는, ‘프라이빗 스캔들’을 목격했던 송미나가 나정선에게 익명의 문자를 보낸 이가 온유리라고 털어놓으면서, 나정선을 충격에 빠뜨렸다. 동시에 박성준도 온유리에게 “왜 그런 문잘 정선이한테 보낸 거야?”라고 질문을 던졌던 터. 그 순간 온유리에게 전화를 건 나정선이 분노를 곱씹으며, “어디니. 너?”라고 묻는 엔딩을 펼쳐내면서, 다음 전개에 관심을 모았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폼페이오 "北, ICBM 발사 중단·비핵화 약속 지켜야"
한국당 뺀 "4+1" 예산안 국회 제출…1.2조 삭감
[속보] "민식이법" 국회 본회의 통과…스쿨존 가중처벌
北김영철 "우린 잃을 것 없다"…트럼프에 맞경고
北 "우린 더 잃을 게 없다"…트럼프에 "
"중재자" 文대통령, 중국 통해 北 우회설득 나서나
초조한 北, ICBM 도발 시사…美레드라인 넘나
北, 동창리서 "중대한 시험"…ICBM용 엔진시험 추정
北 "서해위성발사장서 중대한 시험…결과 성공적"
트럼프 "北 지켜보겠다"…美대선개입 가능성에 경고
文대통령-트럼프 30분 통화…"한반도 상황 엄중"
文대통령-트럼프 통화..."최근 한반도 상황 엄중"
종착지 향하는 "유재수 의혹" 수사…조국 소환 임박
송병기發 연말정국 혼돈…靑-檢 팽팽한 기싸움
추미애 "檢개혁 시대적 요구…많은 저항 부딪힐 것"
文대통령, 靑-檢 대립 속 "秋다르크 카드" 꺼냈다
靑 "비위혐의 제보자 진술 의존한 압수수색 유감"
文정부 두번째 靑 압수수색…檢, "윗선" 직접 겨냥
檢, ‘유재수 감찰무마 의혹’ 청와대 전격 압수수색
檢, "유재수 감찰무마 의혹" 청와대 압수수색 시도
靑, 검찰에 경고…"형사사건 공개금지 명심하라"
빈소 찾은 김조원 민정수석 "靑 압박 없는걸로 안다"
靑 "특감반, 법·원칙따라 업무…사망이유 꼭 밝혀야"
황교안, 2일 당무 복귀…"공수처·선거법 저지 총투쟁"
한국당, 본회의 모든 안건에 필리버스터 신청
황교안 단식 종료…"공수처·연동형비례 저지 총력"
합참 "北, 동해로 방사포 추정 발사체 2발 발사"
합참 "北, 동해로 방사포 추정 발사체 2발 발사"
9·19합의 위반 5일만에…北, 발사체 2발 또 쐈다
北, 발사체 2발 또 쐈다…9·19군사합의 위반 5일만
서울 16개大 정시 40%로 확대…대입 "공정성" 강화
"단식 8일째" 황교안, 의식 잃어 병원 긴급후송
"단식 8일차" 황교안, 의식 잃고 세브란스 긴급후송
정부, 한남3구역 입찰 무효…건설사 3곳 수사의뢰
올 일자리안정자금 2조8000억 벌써 바닥났다
文, 300인과 환영만찬…"아세안 꿈이 한국의 꿈"
 
네티즌 의견(0)

※ 저작권침해, 명예훼손 등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기타 불법적인 글을 게시하는 경우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도움말

글쓰기
작성자 댓글내용 작성날짜 댓글삭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