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친절한 프리뷰] '1박 2일' 김선호·연정훈·문세윤 등 조선 시대 캐릭터로 변신

[친절한 프리뷰] "1박 2일" 김선호·연정훈·문세윤 등 조선 시대 캐릭터로 변신

아시아투데이 2020-01-26 18:30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edaah@asiatoday.co.kr)
"1박 2일"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1박 2일’ 안동 특집의 대미를 장식할 기상 미션과 인력 사무소 이야기가 안방극장을 찾아간다.


오늘(26일) 방송되는 KBS 2TV ‘1박 2일 시즌4’(이하 1박 2일) 8회에서는 왕후부터 노비까지 조선 시대 캐릭터들과 함께 하는 기상 미션이 펼쳐진다. 


다사다난한 안동의 밤을 보낸 멤버들은 아침부터 각양각색 조선 시대 캐릭터로 변신해 눈길을 끌 예정이다. 특히 오늘 오전 공개된 영상에서는 남다른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멤버들을 미리 엿볼 수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선 공개 영상에는 조선 최고 상모꾼 연정훈과 맞춤 핏 자랑하는 나무꾼 김종민, 죄수 칼을 찬 춘향이 라비의 모습으로 유쾌함을 자아냈다. 여기에 기품 있는 걸음걸이를 뽐내는 선호왕후 김선호와 심하게 잘 먹은 도톰 노비 문세윤, 귀여운 꼬마장군 딘딘의 모습까지 담겨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특히 라비를 향해 “이 년을 하옥하라”라고 명을 내리며 역할에 몰입한 김선호와 한겨울 노비 복장으로 캐릭터 설정에 위기를 맞은 문세윤의 모습이 대비돼 선 공개 영상만으로도 넘치는 웃음을 예고하고 있다. 과연 멤버들이 변신에 나서게 된 사연은 무엇일지, 어떤 기상미션이 펼쳐질지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오늘 방송에서는 안동을 대표하는 전통 옷감인 ‘안동포’ 만들기와 함께하는 인력 사무소도 이어진다. 지역 고유문화에 담긴 특별함을 전할 예정인 가운데, 일꾼으로 투입된 한 멤버는 안동포 마을에서 미처 몰랐던 무형문화재급(?) 재능을 발견했다고 해 궁금증이 더해진다.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우한 폐렴" 국내 세 번째 확진자 발생…54세 한국인
국내 세 번째 "우한 폐렴" 확진자 발생…54세 한국인
국내 세 번째 "우한 폐렴" 확진자 발생…54세 한국인
美, 전세기 띄워 우한서 자국민 230명 철수시킨다
질본, 우한 폐렴 감시지역 우한→ "중국 전역" 확대
"우한 폐렴" 중국 사망자 41명…확진자 1300명 육박
유럽까지 번진 "우한 폐렴"…프랑스서 2명 감염 확진
"우한 폐렴" 두 번째 환자 접촉자 69명 능동감시 돌입
WHO "우한 폐렴 전파력, 메르스와 사스 사이"
국내 두 번째 "우한 폐렴" 확진자는 55세 한국 남성
"靑수사팀" 차장검사 교체…"상가집 항명" 양석조 좌천
"靑수사 지휘" 차장검사 전원교체…檢 2차 물갈이
"제왕
황교안 "현역 50% 물갈이, 젊은 정치인 30% 공천"
황교안 "현역 50% 물갈이…20~40대 30% 공천"
"우한폐렴 국내 의심환자 4명 추가발생…검사중"
한국당, 새보수 "양당협의체" 수용…황·유 회동 추진
국내서 "우한 폐렴" 첫 확진자 발생…중국인 여성
"조국 왜 무혐의냐" 심재철에 공개 항명한 대검 간부
롯데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 별세…향년 99세
브룩스 "17년 한반도, 전쟁과 가까운 상황이었다"
정부, 해리스 발언에 "대북정책은 대한민국 주권"
"앞장서라" 文주문 하루만에 대응조직 꾸린 윤석열
폼페이오 "美, 北에 안보위험 아냐…성공적 새해 희망"
文, 윤석열엔 "檢개혁 기여하라" 조국엔 "마음의 빚"
文 "이미 국민신뢰 얻은 윤석열…檢개혁 앞장서야"
文 "남북·북미 대화 비관할 단계 아냐…낙관적 전망"
현직 부장검사 "秋, 윤석열 허수아비 만드는 인사"
美 향해 몸값 높인 北… 南엔 "끼어들지 말라"
靑 "檢, 법원 판단 없이 상세목록 작성…위법 수사"
"검찰 개혁" vs "정권 퇴진"…둘로 갈라진 광화문
北 "南 주제넘게 끼지말라", 美엔 "핵포기 없다"
이란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는 사람의 실수"
"이란, 의도치 않게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
급물살 탄 "보수통합"…한국·새보수 신당결성 합의
한국당 본회의 연기 요청…"추미애 탄핵소추안 제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