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미운우리새끼' 음문석, 화려함X짠내 오가는 단짠 일상 공개

"미운우리새끼" 음문석, 화려함X짠내 오가는 단짠 일상 공개

아시아투데이 2020-01-26 21:01



[아시아투데이] 이다혜(edaah@asiatoday.co.kr)
‘미운 우리 새끼’ 음문석/사진=SBS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미운 우리 새끼’ 음문석의 생애 첫 시상식 방문기가 그려진다.
26일 방송되는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2019 연기대상’에서 흥 폭발 퍼포먼스로 기립박수를 받은 음문석의 시상식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된다.
지난주 음문석은 ‘미운 남의 새끼’로 첫 등장해 무명 시절의 아픔은 물론, 짠내(?) 폭발 生리얼 일상 공개로 큰 화제를 모았다. 이번주에는 생애 처음으로 ‘2019 SBS 연기대상’에 참가한 음문석의 숨겨진 뒷이야기가 그려질 예정이어서 관심이 모아진다.
시상식날 ‘신인상’ 후보로 음문석이 발표되자 김남길과 이하늬 등 동료 배우들은 “쫄깃쫄깃하다”며 음문석 보다 더 긴장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음문석이 생애 첫 시상식에서 감격의 수상을 하자 ‘열혈사제’ 테이블에서는 기쁨의 환호가 터져 나왔다.
시상식 중 이하늬가 음문석을 향해 “음문하다”를 연발하는 일이 벌어지는가 하면, 당시 사회를 봤던 신동엽도 음문석의 말 한 마디에 조마조마함과 울컥함을 동시에 느끼며 “저 사람은 보통이 아니구나” 했다고 밝혀 그 뒷이야기가 궁금증을 자아낸다.
하지만 시상식 다음날 음문석의 일상은 전날 시상식장의 화려함과 극과 극이었다. 공중 식탁에서 혼자 밥을 먹는 모습이나, 母벤져스를 탄식케 한 허당 살림 솜씨가 극강의 짠함을 유발했다. 지켜보던 녹화장에서도 “밖에서는 화려하다가도 집에만 오면 왜 저러지~” “마음이 짠하다..!”라며 탄식을 금치 못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음문석이 갑자기 “자기야~” 라며 누군가를 다정하게 불러 스튜디오를 술렁이게도 했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우한 폐렴" 국내 세 번째 확진자 발생…54세 한국인
국내 세 번째 "우한 폐렴" 확진자 발생…54세 한국인
국내 세 번째 "우한 폐렴" 확진자 발생…54세 한국인
美, 전세기 띄워 우한서 자국민 230명 철수시킨다
질본, 우한 폐렴 감시지역 우한→ "중국 전역" 확대
"우한 폐렴" 중국 사망자 41명…확진자 1300명 육박
유럽까지 번진 "우한 폐렴"…프랑스서 2명 감염 확진
"우한 폐렴" 두 번째 환자 접촉자 69명 능동감시 돌입
WHO "우한 폐렴 전파력, 메르스와 사스 사이"
국내 두 번째 "우한 폐렴" 확진자는 55세 한국 남성
"靑수사팀" 차장검사 교체…"상가집 항명" 양석조 좌천
"靑수사 지휘" 차장검사 전원교체…檢 2차 물갈이
"제왕
황교안 "현역 50% 물갈이, 젊은 정치인 30% 공천"
황교안 "현역 50% 물갈이…20~40대 30% 공천"
"우한폐렴 국내 의심환자 4명 추가발생…검사중"
한국당, 새보수 "양당협의체" 수용…황·유 회동 추진
국내서 "우한 폐렴" 첫 확진자 발생…중국인 여성
"조국 왜 무혐의냐" 심재철에 공개 항명한 대검 간부
롯데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 별세…향년 99세
브룩스 "17년 한반도, 전쟁과 가까운 상황이었다"
정부, 해리스 발언에 "대북정책은 대한민국 주권"
"앞장서라" 文주문 하루만에 대응조직 꾸린 윤석열
폼페이오 "美, 北에 안보위험 아냐…성공적 새해 희망"
文, 윤석열엔 "檢개혁 기여하라" 조국엔 "마음의 빚"
文 "이미 국민신뢰 얻은 윤석열…檢개혁 앞장서야"
文 "남북·북미 대화 비관할 단계 아냐…낙관적 전망"
현직 부장검사 "秋, 윤석열 허수아비 만드는 인사"
美 향해 몸값 높인 北… 南엔 "끼어들지 말라"
靑 "檢, 법원 판단 없이 상세목록 작성…위법 수사"
"검찰 개혁" vs "정권 퇴진"…둘로 갈라진 광화문
北 "南 주제넘게 끼지말라", 美엔 "핵포기 없다"
이란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는 사람의 실수"
"이란, 의도치 않게 우크라이나 여객기 격추"
급물살 탄 "보수통합"…한국·새보수 신당결성 합의
한국당 본회의 연기 요청…"추미애 탄핵소추안 제출"
"윤석열 수족" 다 쳐냈다…추미애 초고강도 檢인사
[속보] 법무부, 檢고위간부 승진·전보 인사 단행
추미애·윤석열, 검찰 간부 인사 놓고 "기싸움" 팽팽
추미애·윤석열, 신경전 팽팽…檢인사 "산 넘어 산"
이란, 美주둔 이라크기지 2곳 미사일 수십발 폭격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