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국민께 박수 쳐 주고 싶은 마음' 봉준호 감독, 금의환향 귀국

"국민께 박수 쳐 주고 싶은 마음" 봉준호 감독, 금의환향 귀국

아시아투데이 2020-02-17 00:01



[아시아투데이] 이다혜(edaah@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이병화 기자 = 영화 ‘기생충’으로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4관왕을 차지한 봉준호 감독이 16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하고 있다.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봉준호 감독이 오스카를 들고 금의환향했다.
봉준호 감독은 16일 오후 6시께 인천 영종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배우 송강호·최우식·박소담·장혜진·조여정·이선균·박명훈과 제작사 바른손 E&A 곽신애 대표·한진원 작가·이하준 미술감독·양진모 편집 감독은 12일 먼저 입국했다.
봉 감독은 지난해 여름 ‘기생충’의 미국 개봉을 앞두고 출국해 여러 시상식에서 수상을 이어갔으며, 골든글로브 시상식을 앞두고는 ‘기생충’의 출연 배우들과 함께 미국에서 본격적인 오스카 레이스를 펼쳤다.
오랜 오스카 레이스를 마친 후 오랜만에 국내 취재진 앞에 모습을 드러낸 봉 감독. 그의 모습을 취재하기 위해 입국장에는 150여명의 취재진이 몰렸다.
봉 감독은 “추운 날씨에도 이렇게 많이 나와주셔서 감사하다. 작년 5월 칸에서부터 이렇게 여러차례 수고스럽게 해드려서 죄송한 마음이다”라며 “미국에서 되게 긴 일정이었는데 홀가분하게 마무리 돼 기분이 좋고, 이제 조용히 원래 본업인 창작으로 돌아갈 수 있게 된 것 같아서 기쁜 마음이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아까 박수를 쳐주셨는데 매우 감사하고, 오히려 지금 코로나바이러스를 훌륭하게 극복하고 있는 국민들께 제가 박수를 쳐 드리고 싶은 마음이다”라며 “미국에서 뉴스를 많이 봤기 때문에 손을 열심히 씻으면서 코로나 극복 대열에 동참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봉 감독과 ‘기생충’ 출연 배우들, 제작사 바른손 E&A 곽신애 대표 등과 함께 오는 19일 기자회견을 열어 자세한 소감 등을 전할 계획이다.
봉 감독은 “19일에 저뿐만 아니라 ‘기생충’ 배우들·스태프들과 같이 기자회견 자리가 마련돼 있다. 그때 또 아주 차근차근 자세하게 많은 이야기를 나누고 싶다”고 말한 뒤 퇴장했다.
‘기생충’은 10일(한국시간) 열린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작품상·감독상·각본상·국제극영화상 등 총 4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정부, 355명 감염 日 크루즈서 한국인 대피시킨다
정부 "日 오염지역 지정 검토 안해…지역감염 제한적"
6일만에 29번째 환자 발생…해외 안 다녀온 82세男
"코로나19" 환자 2명 추가 완치…7·22번 격리 해제
中 코로나19 사망 1500명 넘어…후베이서만 139명↑
바른미래·대안·평화 17일 합당…당명 "민주통합당"
국내 신규환자 나흘째 0명…확진자 28명·퇴원 7명
롯데, 점포 200개 줄이는데 인원감축은 없다?
황교안-이낙연 "종로대전"…50대 이상 표심에 달렸다
3차 전세기 김포 도착…교민·中가족 등 140?명 입국
"고용연장" 꺼내든 文대통령 "검토 시작할 때 됐다"
정부 "日·베트남·싱가포르 등 6곳 "여행 최소화" 권고"
"기생충" 작품상까지 품었다…아카데미 4관왕 쾌거
[속보] "기생충" 작품상까지 품었다…아카데미 4관왕
[속보] "기생충" 아카데미 3관왕 쾌거…봉준호 "감독상"
[속보] "기생충" 아카데미 3관왕 쾌거…봉준호 "감독상"
"기생충" 美아카데미 각본상 수상…한국영화 최초
中 "신종코로나" 사망 900명 넘어…확진 4만명 육박
"우한에 3차 전세기 투입…100여명 귀국 전망"
中코로나 사망자 811명…1000명 도달 시간문제
中 신종 코로나 사망자 1000명 향해 째각째각
신종 코로나 신규 확진자 0명…환자 24명·퇴원 2명
"3차 전세기 아직 결정 안돼…중국인 가족 귀국 검토"
美연준 "신종 코로나, 미국 경제에 새로운 위협"
황교안, 종로 출마 선언…이낙연과 "빅매치" 성사
황교안, 종로 출마한다…"文정권 폭주 최선봉서 저지"
[속보]황교안, 종로 출마 선언 "정권심판 1번지 만들겠다"
황교안, 종로 출마 곧 발표…이낙연과 "빅매치" 성사
"보건소 124곳서 신종코로나 검사…비용 정부 부담"
"신종코로나" 우한교민 1명 추가 확진…국내 총 24명
WHO "신종코로나 발병 원인·전염성 이해 못해"
中 입국 전면제한? 강경화 "국제사회 동향 살펴야"
"확진자 1명이 최대 3.6명 전파…한국 "메르스" 수준"
확진자 4명 추가…접촉자·가족 3명, 중국인 1명
확진자 70%가 "서울 활보"…지역사회 확산 우려
"확진자 방문" 성북·중랑구 42개교 13일까지 휴업
교육부 "전국 대학에 4주 이내 개강 연기 권고"
中 신종코로나 진압 최후의 골든타임은 향후 10일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