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민주, 강서갑 교통정리…금태섭 경선·김남국은 다른 지역 전략배치

민주, 강서갑 교통정리…금태섭 경선·김남국은 다른 지역 전략배치

아시아투데이 2020-02-21 20:31



[아시아투데이] 김연지(yjkim@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김연지 기자 = 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가 21일 4·15총선 서울 강서갑 지역구의 교통 정리를 완료했다.
‘조국 백서’ 필자인 김남국 변호사와 조국 전 법무부 장관에 대해 쓴소리를 냈던 현역 금태섭 의원간 대결로 ‘일촉즉발’이었던 강서갑에서 김 변호사를 빼 다른 지역에 전략 배치하기로 한 것이다.
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위원장 원혜영)은 이날 오후 회의를 통해 김 변호사는 청년 인재 자격으로 전략지역에 우선 배치하고, 강서갑은 금 의원과 안성현·한명희·강선우 후보 등 4명을 대상으로 적합도 조사 등을 거쳐 후보를 압축한 뒤 경선을 치르기로 했다.
이근형 전략기획위원장은 회의 후 브리핑에서 “두 후보를 모두 살릴 수 있는 방안은 둘이 경선을 하지 않게 하는 방법밖에 없다”면서 “김 변호사는 불가피하게 당의 권고에 의해 다른 지역으로 가게 됐지만 우리 당이 찾던 청년 인재 중 하나”라고 했다.
이어 “김 변호사는 법조인으로서의 전문성도 있고, 우리 사회가 나아가야 할 방향이나 비전에 대한 생각이 민주당의 추구 가치와 일치한다”면서 “민주당이 향후 더 정책적으로 국민들에게 다가가는 데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공관위가 애초 후보가 여러 명이었던 강서갑에 추가공모를 하면서 논란을 자초한 것이 아니었냐는 지적에 대해 이 위원장은 “정봉주 후보가 (부적격 판정 전) 적합도 조사에서 차지한 비중이 적지 않았기 때문에 정 후보를 배제한 채 경선을 시행하기에는 지지자를 비롯한 유권자의 뜻을 담아내기 어렵다고 판단해 추가공모한 것”이라고 해명했다.
가장 큰 ‘뇌관’이었던 강서갑을 조기에 정리했지만, 여전히 공천을 두고 곳곳에서 논란과 여진은 계속되고 있고 아직 터지지 않은 지뢰도 남아있다.
‘컷오프’(공천배제)된 현역 의원과 전략지역 지정지의 후보들은 반발하고 있다.
이날 공관위의 경선 배제 결정으로 컷오프된 충북 청주 서원의 현역 오제세 의원은 “이해찬 당 대표가 지난 총선에 했던 모델대로 당원들로부터 공천을 받아 무소속으로 출마해 당선 후 복당할 것”이라고 밝혔다.
전략지역으로 지정됐던 서울 중구성동을은 최고위원회에서 전략공천관리위원회에 다시 판단해줄 것을 요청했다.
이 위원장은 “기존 후보자를 배제하지 말고 일단 포함해 종합적으로 검토해달라는 게 최고위의 권고”라면서 “부천 오정 같은 경우 전략지역이지만 경선지역으로 전환했다. (중구성동을도) 그렇게 될 수도 있다”고 말했다.
만약 중구성동을이 경선지역으로 전환되면 신종화·이지수·전순옥·하승창 후보 중 경선 후보가 결정될 전망이다.
이날 전략지역으로 지정 요청된 서울 금천 역시 지도부 판단에 따라 다시 경선지역으로 전환될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서울 송파병(남인순)을 단수 지역으로 선정하면서 청년인 여선웅 후보를 배제해 비판이 나오는 데 대해 이 위원장은 “심사 과정에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는 게 후보 적합도 조사”라면서 “그런 데서 조금 큰 차이를 보였을 것”이라고 말했다.
공관위가 이날 4차 심사 결과까지 발표하면서 상당수 지역은 단수공천과 경선 등 가닥이 잡혔다.
민주당의 ‘험지’인 대구·경북과 부산은 현역 의원 단수 지역을 포함해 모든 지역의 심사가 완료됐고, 경남도 김해을을 제외하고는 단수 공천과 경선 여부가 전부 결정됐다.
현역 의원 지역 중 추가 공모를 안 했는데도 아직 결론이 나지 않은 곳은 서울 동대문을(민병두), 경기 시흥을(조정식), 충남 천안병(윤일규)뿐이다.
원외 인사들끼리 경쟁하는 지역 중에는 서울 강남병, 대전 중구, 울산 중구, 경기 안산 단원갑, 단원을, 용인갑, 강원 춘천, 원주갑, 속초·고성·양양, 홍천·철원·화천·양구·인제, 전남 여수갑, 순천, 광양·곡성·구례가 아직 결론 미정이다.
이 지역 중에는 선거구 조정이 예상돼 결과 발표가 늦어지는 곳도 있지만, 일부 지역은 전략지역 전환 가능성이 있어 공관위가 고심하고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국내 확진자 총 204명…추가 48명 중 46명 "신천지"
오늘만 100명 추가 확진…46명은 신천지 관련자
"하루새 신규 확진자 74명…44명 신천지와 연관"
코로나 확진자 52명 추가…국내 156명까지 급증
국민 숨졌는데 정치권은 총선타령, 정부는 늑장대응
文대통령, 시진핑과 통화 "中 어려움이 우리 어려움"
국내 코로나19 첫 사망…
[속보] 코로나19 확진자 1명 사망…국내 첫 사망
[속보] "코로나19" 신규환자 31명 추가…국내 총 82명
대구 10여명·경북 4명 추가 확진…전국 70명 안팎
청도서 2명 더 늘었다…하루새 22명 무더기 확진
31번 환자에 대구·경북 "발칵"…접촉자 16명 확진
하루새 확진 20명…신천지대구교회서 "슈퍼 전파"
[속보] "코로나19" 신규환자 5명 추가…국내 총 51명
文 "병원·교회 등 방역 강화…지역방어망 구축 필요"
[속보] 코로나19 신규환자 15명 발생…국내 총 46명
"대구·경북 추가 확진자 10명 안팎"…대학병원 비상
보건당국 "대구·경북 코로나19 추가확진 10명 안팎"
中 다녀온 30대 폐렴증상 사망…코로나 감염 확인중
대구서 첫 확진자…31번 환자는 해외 안 간 61세女
대구서 31번째 확진자…해외 다녀온 적 없는 61세女
[속보] 31번째 확진자 발생...해외 여행력 없는 한국인
대통령 전용기로 日크루즈선 내 한국인 데려온다
"정권심판 향해 달리자"…113석 "미래통합당" 출범
29번 아내도 확진…종로부부, 방역망 밖 첫 환자
정부, 355명 감염 日 크루즈서 한국인 대피시킨다
정부 "日 오염지역 지정 검토 안해…지역감염 제한적"
6일만에 29번째 환자 발생…해외 안 다녀온 82세男
"코로나19" 환자 2명 추가 완치…7·22번 격리 해제
中 코로나19 사망 1500명 넘어…후베이서만 139명↑
바른미래·대안·평화 17일 합당…당명 "민주통합당"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