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김요한, 김재환 향한 우정 과시 '친해지다 보니 관심 많이 가'(철파엠)

김요한, 김재환 향한 우정 과시 "친해지다 보니 관심 많이 가"(철파엠)

아시아투데이 2020-02-27 09:01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syp78@asiatoday.co.kr)
SBS 파워FM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 김재환, 김요한이 출연했다.

27일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는 김재환, 김요한이 초대 손님으로 출연해 우정을 자랑했다.


최근 "정글의 법칙 인 팔라완"에서 함께 호흡을 맞춘 두 사람은 해당 방송을 통해 친분을 쌓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김요한은 "김광석, 이문세, 유재하"라면서 김재환이 좋아하는 가수를 한번에 맞추기도 해 눈길을 끌었다.
김요한은 "친해지다보니까 관심이 많이 가더라"라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이어 "저는 아이돌을 좋아한다. 소녀시대"라고 답해 관심을 모았다.
또한 이날 김재환은 학창시절 별명이 "강서구 기성용"이었다고 밝히며 "방송에서 제가 선수를 준비했다고 말씀을 많이 드렸는데 꿈이 있었다. 운동한 시간이 그리 길지는 않았지만 학창시절 경기를 뛸 때 포지션이 공격형 미드필더였다"고 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NO코리아" 전세계로 확산…30개국서 韓 입국제한
오늘 오후에만 115명 추가 확진…국내 총 1261명
질본 "코로나19, 감염력 높고 전파속도 너무 빠르다"
"코로나19" 국내 확진자 1000명 돌파…TK가 82.5%
코로나19 환자 1000명 넘어섰다…밤새 169명 추가
中 "감염의 온상은 한국"…코로나 사태 "적반하장"
당정청 "대구·경북 최대 봉쇄조치…추경 신속추진"
[속보] 당정청 "대구·경북 최대 봉쇄조치…확산 차단"
베트남, 대구서 다낭 온 한국인 20명 14일간 격리
정부 "대구서 코로나 차단 못하면 전국 확산 가능성"
[속보] 코로나19 7번째 사망자 발생…확진 총 763명
성지순례단 코로나19 10명 추가…39명 중 28명 확진
코로나 6번째 사망자…청도대남병원 59세 환자
[속보] 전국 유치원·초중고 신학기 개학 일주일 연기
확진자 중 "신천지교회" 관련 309명…전체 55.6%
[속보] 확진자 중 신천지교회 관련 309명…전체 55.6%
[속보] 국내 "코로나19", 4번째 사망자 발생
[속보] "코로나19" 확진자 123명 추가…국내 총 556명
丁총리 "TK 확진자 급증…즉각차단 절체절명 과제"
부천서 확진 2명 추가발생…대학생·신천지 집회 참석자
코로나19 확진자 142명 추가…대남병원·신천지서 130명
코로나 2번째 사망자 나왔다…대남병원 55세 여성
국내 확진자 총 204명…추가 48명 중 46명 "신천지"
오늘만 100명 추가 확진…46명은 신천지 관련자
"하루새 신규 확진자 74명…44명 신천지와 연관"
코로나 확진자 52명 추가…국내 156명까지 급증
국민 숨졌는데 정치권은 총선타령, 정부는 늑장대응
文대통령, 시진핑과 통화 "中 어려움이 우리 어려움"
국내 코로나19 첫 사망…
[속보] 코로나19 확진자 1명 사망…국내 첫 사망
[속보] "코로나19" 신규환자 31명 추가…국내 총 82명
대구 10여명·경북 4명 추가 확진…전국 70명 안팎
청도서 2명 더 늘었다…하루새 22명 무더기 확진
31번 환자에 대구·경북 "발칵"…접촉자 16명 확진
하루새 확진 20명…신천지대구교회서 "슈퍼 전파"
[속보] "코로나19" 신규환자 5명 추가…국내 총 51명
文 "병원·교회 등 방역 강화…지역방어망 구축 필요"
[속보] 코로나19 신규환자 15명 발생…국내 총 46명
"대구·경북 추가 확진자 10명 안팎"…대학병원 비상
보건당국 "대구·경북 코로나19 추가확진 10명 안팎"
中 다녀온 30대 폐렴증상 사망…코로나 감염 확인중
대구서 첫 확진자…31번 환자는 해외 안 간 61세女
대구서 31번째 확진자…해외 다녀온 적 없는 61세女
[속보] 31번째 확진자 발생...해외 여행력 없는 한국인
대통령 전용기로 日크루즈선 내 한국인 데려온다
"정권심판 향해 달리자"…113석 "미래통합당" 출범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