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대구상의, 코로나19에 따른 기업용 마스크 특별 배정 건의

대구상의, 코로나19에 따른 기업용 마스크 특별 배정 건의

NSP통신 2020-02-28 18:30


대구상의, 코로나19에 따른 기업용 마스크 특별 배정 건의


지역 산업현장 근로자용 마스크 품귀...일정 비율 "산업체용’ 배정 건의
(경북=NSP통신) 최병수 기자 = 대구상공회의소(회장 이재하)는 사업장 내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근로자에게 제공할 마스크 확보가 어려워짐에 따라, 28일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처, 중소벤처기업부 등에 ‘코로나19에 따른 지역기업용 마스크 특별 배정’을 요청하는 건의서를 제출했다.
대구상공회의소가 최근 지역 내 300여개 업체를 대상으로 긴급 모니터링한 결과, 마스크 품귀현상으로 인해 기업은 생산현장 내 근로자에게 제공할 마스크 확보에 극심한 어려움을 겪고 있었다.
대구경북중소벤처기업청에서 마스크 10만장을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에게 배포했지만, 확보 물량이 적어 기업의 수요에 비해 마스크 공급은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
대구상의는 건의문에서 “지역기업들은 사업장 내 감염 방지를 위해 철저한 개인위생 관리와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고 있지만, 마스크를 비싼 가격에도 구하지 못해 직원 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고 언급하며 “정부가 마스크 생산을 관리하며, 한정된 개수 내로 구입을 제한하면서 대량 구매가 필요한 기업들은 마스크를 구하기 더 어려워졌다”고 강조했다.
이러한 이유로 대구상의는 대책 방안으로 지역 산업현장에 필요한 마스크가 시급히 공급 될 수 있도록, 정부 배정물량의 ‘일정 비율’을 ‘산업체용’으로 배정해 줄 것을 건의했다.
대구상의 관계자는 “산업 현장에서 마스크 확보가 어려운 현 상황이 지속된다면, 결국 사업장 내 감염 발생 가능성이 높아지고 생산 차질로 이어져 경제전반에 심각한 피해를 끼칠 것”이라고 강조하며,“기업들은 무료배포가 아닌 돈을 지불해서도 적극 구입할 의사가 있는 만큼, 정부에서 사업체를 위해 마스크 일정 비율을 배정해줄 것”을 간곡히 요청했다.
NSP통신 최병수 기자 fundcbs@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