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하현곤의 안타까운 진심..

하현곤의 안타까운 진심..

국제뉴스 2020-03-29 19:46



▲ 사진='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클릭비 하현곤이 반가운 얼굴을 내비쳤다.

29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가왕 주윤발에 도전하는 복면가수들의 무대가 공개됐다.

이날 록키는 윤종신의 '본능적으로'를 선곡해 쫄깃한 리듬감각과 매력적인 저음으로 판정단의 귀를 사로잡았다.

하지만 빅마마의 '체념'을 선곡한 반달 프린스에 패하고 말았다. 이에 복면을 벗고 정체를 드러낸 록키는 드러머에서 싱어송라이터로 변신한 클릭비의 하현곤이었다.

하현곤은 3년간 클릭비로 활동한 후, 기타와 노래를 배워 싱어송라이터로 변신했지만 대중들의 시선을 바꾸긴 힘들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편견 없이 자신을 보여주고파 '복면가왕'에 출연하게 됐다며 진심을 전했다.
<저작권자 ⓒ 국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국제뉴스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