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MC몽x김재환 뭉쳤다…'X by X' 첫 번째 신곡 오늘(10일) 발매

MC몽x김재환 뭉쳤다…"X by X" 첫 번째 신곡 오늘(10일) 발매

아시아투데이 2020-04-10 09:31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분야와 장르를 뛰어넘는 문화 콜라보 프로젝트 ‘X by X’ 첫 번째 작품이 베일을 벗는다.
10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를 통해 MC몽과 김재환이 참여한 ‘X by X(엑스바이엑스)’ 첫 번째 프로젝트 음원 ‘봄 같던 그녀가 춥대(Feat. 페노메코)’가 발매된다.
MC몽이 전체 프로듀싱한 ‘봄 같던 그녀가 춥대’는 당신과 같이 있어도 느껴지는 외로움과 마음의 시림을 담은 곡으로, 짙은 사운드와 프로젝트의 첫 번째 테마 ‘결핍’을 감성적으로 그려낸 노랫말이 돋보인다. 특히 이 곡을 통해 처음으로 호흡을 맞춘 MC몽과 김재환, 페노메코의 케미 또한 인상적이다.
이번 프로젝트에는 김재환, 페노메코가 함께 참여한 타이틀 트랙, MC몽과 김재환의 목소리로만 이뤄진 트랙, 인스트루먼트 버전까지 ‘봄 같던 그녀가 춥대’ 총 3개 트랙이 수록됐다.
또, ‘혼자가 혼자에게’, ‘바람이 분다’, ‘당신이 좋다’ 등 마음에 스며드는 시로 많은 사랑을 받는 시인 이병률이 ‘X by X’ 첫 번째 프로젝트에 동참했으며, 지난 9일 오후에는 영화 ‘기생충’ 속 다송(정현준)이 그린 자화상의 원작 화가 지비지(ZiBEZI)의 작품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X by X’는 음악뿐만 아니라 미술, 문학 등 여러 예술 분야의 아티스트들이 모여 새로운 감각과 감성을 교류하며 만들어내는 문화 콜라보 프로젝트로, 첫 번째 프로젝트 음원 ‘봄 같던 그녀가 춥대’ 발매를 시작으로 공식 출범한다.
한편 MC몽과 김재환은 ‘X by X’ 첫 번째 프로젝트 음원 ‘봄 같던 그녀가 춥대’ 가창료 전액을 기부할 예정이며, 음원은 10일 오후 6시부터 감상할 수 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총선 D-5] 가짜뉴스·막말·테러까지 "진흙탕 선거판"
가족돌봄비용 2배 늘리고, 교통유발부담금 30% 감면
김종인 "다 포기할까 생각도…한 번만 기회 달라"
김종인 "통합당 후보 막말로 국민 실망시켜 죄송"
김종인 "경제 지옥문 앞인데…조국 살려야겠나"
김종인 "통합당, 총선 과반 확신…文리더십 붕괴"
거대양당 준연동 휩쓸어…미래한국 20 vs 범여 22석
[D-10] 민주·통합 모두 147석 목표…총선 "카운트다운"
丁총리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지속…상황 엄중"
4인가구 건보료 23만7천원 이하, 재난지원금 받는다
4인가구 건보료 23만7천원 이하, 재난지원금 받는다
일꾼론 vs 심판론…승부처 수도권서 여야 화력집중
조주빈과 "박사방" ?동 운영한 3명 중 2명 검거
"정부·서울 재난지원금 최대155만원 중복수혜 가능"
민주 132석·통합 130석…"최대 26곳 4000표 내 승부"
김종인 "사법부·언론 장악, 文정권 초기 기본 방향"
고3·중3부터 4월 9일 온라인 개학…수능 2주 연기
9조 쏟아붓는 긴급재난지원금…나라빚 부담 어쩌나
긴급재난지원금 9.1조원 푼다…5월 중 지급 추진
文 "긴급재난지원금, 5월 중순 전 지급되도록 최선"
"긴급재난지원금, 1400만 가구 40만~100만원 지급”
文 “소득하위 70%에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결정”
丁총리 "4월1일부터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격리"
丁총리 "4월1일부터 모든 입국자 2주간 의무격리"
쉽게 꺾이지 않는 확진자 수…105명 늘어 총 9583명
北, 원산일대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2발 발사
文 "서해수호 영웅들의 희생·헌신, 애국심의 상징"
文대통령 "서해수호의날" 기념식 참석…취임 후 처음
文 "韓 방역경험 공유…기업인 이동 허용 필요”
통합당 "김종인 원톱" 체제로…황교안 "종로" 집중
황교안 손 잡은 김종인, 통합당 선대위원장 맡는다
김종인, 통합당 선거대책위원장 맡는다…"총선 지휘"
[속보] 김종인, 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 전격 수락
손석희 "조주빈에 속아 돈 건네…가족까지 위협"
"손석희, 조주빈에 살해 협박 당해 돈 건넸다"
"손석희와 형·동생 사이"…거물 행세 일삼은 조주빈
얼굴 공개된 조주빈 "악마의 삶 멈춰줘서 감사"
n번방 "박사" 조주빈 신상 공개한다…"범행수법 악질"
"n번방 박사" 조주빈 향한 국민분노…"강력 처벌해야"
文대통령 "n번방 가해자 엄벌…회원 전원 조사하라"
아베 "도쿄올림픽, 완전한 형태 아니라면 연기할 수도"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