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화양연화' 유지태·이보영, 박진영·전소니와 함께 이별 맞이

"화양연화" 유지태·이보영, 박진영·전소니와 함께 이별 맞이

아시아투데이 2020-05-25 09:02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화양연화’ /사진=tvN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화양연화’ 두 남녀의 아름다운 첫사랑이 가슴 아픈 이별을 맞이했다.
24일 방송된 tvN 토일드라마 ‘화양연화 - 삶이 꽃이 되는 순간’에서는 또다시 아이들의 갈등에 휘말리며 멀어진 유지태(한재현 역)와 이보영(윤지수 역), 가슴 아픈 비극으로 헤어짐의 기로에 선 박진영(과거 재현 역)과 전소니(과거 지수 역)의 모습이 겹쳐져 한층 더 깊은 슬픔을 안겼다.
앞서 윤지수(이보영)가 불의의 사고로 가족을 잃었던 과거가 드러나 충격을 안겼다. 오랜 시간이 흘렀지만 엄마와 여동생을 잃은 상실감과 죄책감은 오랫동안 윤지수를 괴롭혔고, 정차한 열차 안에서 괴로운 기억에 사로잡혀 눈물 흘려 그녀의 뼈저린 아픔을 이해하게 했다.
어제 방송에서는 한재현(유지태)의 아들 준서(박민수)와 윤지수의 아들 영민(고우림) 사이 갈등이 또 한 번 불거져 긴장감을 조성했다. 또 한 번 몸싸움을 벌이며 학교 폭력 문제에 휘말린 두 아이는 날카롭게 대립했고, 학폭위가 열릴 위기에 놓여 난처하게 만들었다.
윤지수는 아들 영민에게 한재현이 자신의 첫사랑이었음을 털어놨고, 한재현에게도 떠날 수밖에 없었던 이유를 뒤늦게 고백했다. 과거 면회를 가 있는 동안 엄마와 동생이 사고를 당하게 되자, 끝없는 괴로움에 한재현을 원망하게 될 것만 같아 이별을 택한 것. 더 이상 과거를 외면하지 않고 정면으로 맞서는 윤지수의 용기는 공감과 응원을 불러일으켰다. 한편 “아물 시간이 필요한 것 같아요”라며 거리를 두는 그녀의 모습은 또 한 번 멀어질 수밖에 없는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한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과거 한재현(박진영)과 윤지수(전소니)의 애절한 이별은 눈물샘을 자극했다. 윤지수는 아내와 딸의 죽음을 받아들이지 못하는 아버지 윤형구(장광)의 상태가 갈수록 심상치 않음을 느끼고 떠나기로 했다. 그동안 한재현과 함께한 캠퍼스 곳곳을 둘러보며 추억을 떠올리는 윤지수에게서 형언할 수 없는 슬픔이 느껴지는 한편, 이별을 택할 수밖에 없었던 심정을 짐작케 했다.
그런가 하면 과거의 신념을 꺾고 전혀 다른 길을 걷는 한재현의 숨은 이야기도 조금씩 드러나 전개에 흥미를 더했다. 군 생활을 하는 동안 아버지가 스스로 목숨을 끊었다는 서글픈 비밀이 드러난 것. “세상에서 제일 외로운 초상집이었어”라고 털어놓는 한재현과 고백을 말없이 듣는 윤지수의 촉촉이 젖은 눈빛은 두 사람이 지닌 세월의 아픔을 고스란히 전하며 보는 이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했다.
이렇듯 ‘화양연화’는 갈수록 깊이를 더해가는 스토리, 명품 배우들의 빈틈 없는 열연으로 몰입을 더욱 끌어올리고 있다. 힘들었던 아픔을 이겨내고 모두가 따뜻함을 맞이할 수 있을지, 매회 과거의 사연들이 드러나며 짙어지는 전개를 펼쳐가는 ‘화양연화’의 다음 이야기도 더욱 기대되고 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유은혜 "27일 등교 예정대로…인원 3분의 2로 제한"
이태원 클럽발 "5차 감염" 2명 확인…누적 219명
신규 확진 23명…이태원 클럽발 감염 대구까지 전파
"뇌물수수 혐의" 유재수 1심 유죄…집행유예 선고
文대통령 "사회적 대타협 이루면 기업 추가 지원"
文 "비상한 각오로 일?리 수호…산업·경제 살려야"
인천 66개교 고3, 오늘 온라인 학력평가 치른다
인천 66개교 고3, 21일 학력평가 온라인으로 치른다
등교 첫날 고3 확진…인천 66개 고교생 전원 귀가
"윤미향 옹호 더는 어렵다"…민주당 기류 변화
윤미향 논란 선 긋는 靑 "입장 없어, 당 차원서 대응"
삼성서울병원 간호사 확진…
윤미향, 대출 한번 없이 수년간 1가구 2주택 보유
"덮고 지나갈 단계 지나" 여권서도 윤미향 회의론
윤미향 "예전 아파트 팔아 집 샀다"…곽상도 "거짓말"
文대통령 "5·18 정신, 반드시 헌법에 담겨야"
신규 확진 27명, 서울만 14명…이태원發 확산 계속
고3 등교 일주일 늦춘다…유치원·초중고 모두 연기
정세균 "이태원 방문자 협조 늦어지면 고강도 대책"
文 "경제 전시상황…한국판 뉴딜 국가프로젝트 추진"
[속보] 文대통령 "선도형 경제로 포스트 코로나 시대 개척"
文, 취임 3주년 특별연설…"포스트코로나" 구상 밝힌다
유흥시설 집합금지 발령…"이태원 관련 40명 확진"
용인 66번 관련 이태원 클럽 집단감염…20명 확진
丁총리 "클럽 집단감염, 모든 자원 활용해 확산 차단"
정부 "오늘부터 전국 유흥시설 운영자제 행정명령"
정부 "오늘부터 전국 유흥시설 운영자제 행정명령"
용인 확진자 접촉 감염 속출…벌써 15명 확진
용인 확진자 직장동료 1명 감염…분당 회사 폐쇄
단국대 교수 아들 "허위 인턴증명서 스펙 품앗이 맞다"
코로나 대응, 표준국가는 "한국" 표준도시는 "서울"
원유철 "통합당과 합당…교섭단체 생각한 적 없어"
丁총리 "생활속 거리두기 정착돼야 경제활성화 가능"
"코로나 "조용한 전파" 지속될지도…긴장감 유지"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