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진중권 '이해찬, 의원들에 함구령…옛날 운동권 MT 하는 것 같아' 일침

진중권 "이해찬, 의원들에 함구령…옛날 운동권 MT 하는 것 같아" 일침

아시아투데이 2020-06-03 20:16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syp78@asiatoday.co.kr)

 

/진중권 페이스북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진중권 전 동양대 교수가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향해 일침을 가했다.

 

 

3일 진 전 교수는 페이스북에 "이번 금태섭 건도 그렇고, 저번 윤미향 건도 그렇고, 이해찬이 의원들에게 함구령을 내렸죠? 사회적으로 충분히 논의할 가치가 있는 사안이고, 이 사안에 대해 의원 개개인이 제 의견을 말할 수 있어야 합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의원은 한 사람, 한 사람이 독립된 헌법기관이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당 대표가 말 한 마디로 헌법기관을 무력화시킨 겁니다. 유권자들은 아마 자기가 뽑은 의원이 사회적으로 뜨겁게 논의되는 이들 사안에 대해 어떤 견해를 가졌는지 들어보고 싶을 겁니다. 그런 유권자의 권리는 어디로 갔죠?"라고 지적했다.

 

또한 "정 사안에 대해 함구하는 게 옳다고 생각한다면, 본인만 주체적으로 함구하면 됩니다. 그런데 자기는 할 말을 다 하고, 다른 의원들은 말을 못하게 하는 이유가 뭔지 모르겠네요. 공당의 대표가 아니라 운동권 조직의 수장으로 행동하는 거죠"라고 비판했다.

 

특히 "다른 의원들은 거수기 노릇이나 하고. 요즘 민주당이 이상해 보이는 이유 중의 하나가 이것입니다. 이건 자유주의 정당의 운영방식이 아니거든요. 당이 옛날 운동권 MT 하는 거 같아요. 하여튼 뭔가 이상합니다"라고 꼬집었다.

 

한편 3일 최고위원회가 공개로 전환되기 전 이해찬 대표는 "금 전 의원 징계는 논란으로 확산하게 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고 복수의 참석자들이 전했다.

 

이 대표의 당부에도 김해영 최고위원은 "징계가 헌법적 판단과 상충하는 부분이 있다. 공개 발언을 하겠다"며 맞섰던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공수처 소신 투표로 금태섭 전 의원은 더불어민주당으로부터 징계(경고)를 받았다. 금 전 의원의 징계는 당내에서도 의견이 엇갈리며 논란이 확산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등교하자마자 "어린이 마스크" 대란…가격 3배 "쑥"
文대통령 "코로나, 한숨 돌리나 했더니 아니었다"
G7 초청 화답한 文…"포스트 코로나" 경제외교 초점
[속보] 오거돈 전 부산시장 구속영장 기각
인천 부평구청 직원 2명 확진…구청·복지센터 폐쇄
트럼프가 한국에 보낸 G7 초청장…달갑지 않은 日
文대통령 "트럼프 G7 초청에 감사, 기꺼이 응할 것"
文대통령 "한국판 뉴딜, 국가 미래 걸고 강력 추진"
머스크의 꿈, 현실이 되다…첫 민간 우주선 발사 성공
윤미향, 딸 장학금 논란에 "김복동 할머니가 준 용돈"
쿠팡 직원과 "10분 대화" 후 확진받은 50대, 딸도 감염
윤미향 "후원금 유용 안 해…잘못 있다면 책임질 것"
윤미향 "국민께 심려끼쳐 사죄…후원금 유용 않았다"
[속보] 윤미향 "검찰조사 통해 한 점 의혹없이 소명"
쿠팡 부천물류센터 2주간 집합금지…사실상 폐쇄
쿠팡발 확진자 벌써 82명…물류센터 직원은 63명
부천 이어 고양도 뚫렸다…쿠팡, 물류센터 폐쇄조치
첫 등교에 신난 아이들…마스크 잘 쓸까 부모는 긴장
이낙연 "당권도전, 최종 결심"…내주 출마 선언할듯
尹 "나랏돈 투입된 격, 정의연 모든 의혹 철저 수사"
"어린이 괴질" 의심 사례 서울서 2건 발생
학원강사 거짓말로 시작한 고리…결국 "7차 감염"까지
당뇨약서 발암 추정물질 검출…31개 품목 판매중지
"난 30년간 재주 넘고, 돈은 윤미향이 다 빼먹었다"
文대통령 "전시재정 편성 각오로 재정역량 총동원"
文대통령 "전시재정 편성 각오로 재정역량 총동원"
유은혜 "27일 등교 예정대로…인원 3분의 2로 제한"
이태원 클럽발 "5차 감염" 2명 확인…누적 219명
신규 확진 23명…이태원 클럽발 감염 대구까지 전파
"뇌물수수 혐의" 유재수 1심 유죄…집행유예 선고
文대통령 "사회적 대타협 이루면 기업 추가 지원"
文 "비상한 각오로 일자리 수호…산업·경제 살려야"
인천 66개교 고3, 오늘 온라인 학력평가 치른다
인천 66개교 고3, 21일 학력평가 온라인으로 치른다
등교 첫날 고3 확진…인천 66개 고교생 전원 귀가
"윤미향 옹호 더는 어렵다"…민주당 기류 변화
윤미향 논란 선 긋는 靑 "입장 없어, 당 차원서 대응"
삼성서울병원 간호사 확진…
윤미향, 대출 한번 없이 수년간 1가구 2주택 보유
"덮고 지나갈 단계 지나" 여권서도 윤미향 회의론
윤미향 "예전 아파트 팔아 집 샀다"…곽상도 "거짓말"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