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2020년 장마기간은 언제 올까…평년 기간 살펴보니 '아직 변동성이 큰 상황'

2020년 장마기간은 언제 올까…평년 기간 살펴보니 "아직 변동성이 큰 상황"

아시아투데이 2020-06-06 07:46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syp78@asiatoday.co.kr)

 

/연합

 

아시아투데이 박세영 기자 =오늘(6일)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등 전 지역에서 30도를 넘는 낮 기온이 예상된 가운데 2020년 장마기간에 대한 관심도 덩달아 급증하고 있다.

 

 

기상청은 오는 10일 중국 남부에서 저기압이 접근해 전국에 비가 오겠다고 밝혔다.

 

특히 제주도의 경우 저기압의 남서쪽으로 정체전선이 북상함에 따라 며칠간 비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됐다. 만일 기상청의 예보대로 비가 온다면 제주도는 다음 주 중반 장마철에 들 것으로 예상됐다.
때문에 10일 제주에서 장마가 시작될 경우 지난 2011년과 동일한 가장 빠른 장마 기록으로 남는다. 다만 이 비가 본격적인 장마철의 시작을 알릴지는 아직 미지수다.
기상청 관계자는 "현재 동아시아 상층의 아열대 고기압이 저위도에 있어 이후 정체전선이 북상이 어려운 조건이라 내륙에서의 장마철 시작 시기는 아직 단정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기상청에 따르면 평년의 경우 중부는 6월 24∼25일, 남부는 6월 23일, 제주도는 6월 19일에 장마가 시작됐다. 장마 일수는 지역과 상관없이 32일이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장마 기간이 가장 길었던 때는 중부 49일(2013년 6월 17일∼8월 4일), 남부 46일(1974년 6월 16일∼7월 31일/2013년 6월 18일∼8월 2일), 제주 47일(1998년 6월 12일∼7월 28일)로 집계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올해 장마철 시작 시기는 아직 변동성이 큰 상황이라 조금 더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軍, 태안 "밀입국 보트" 13번 보고도 낚싯배로 오판
21대 국회 첫 본회의…통합당 참석 후 표결 보이콧
靑 "대북전단 백해무익한 행동…단호히 대처"
김여정 "삐라 방치땐 군사합의 파기…뒷감당 되나"
文대통령 "코로나, 한숨 돌리나 했더니 아니었다"
G7 초청 화답한 文…"포스트 코로나" 경제외교 초점
[속보] 오거돈 전 부산시장 구속영장 기각
인천 부평구청 직원 2명 확진…구청·복지센터 폐쇄
트럼프가 한국에 보낸 G7 초청장…달갑지 않은 日
文대통령 "트럼프 G7 초청에 감사, 기꺼이 응할 것"
文대통령 "한국판 뉴딜, 국가 미래 걸고 강력 추진"
머스크의 꿈, 현실이 되다…첫 민간 우주선 발사 성공
윤미향, 딸 장학금 논란에 "김복동 할머니가 준 용돈"
쿠팡 직원과 "10분 대화" 후 확진받은 50대, 딸도 감염
윤미향 "후원금 유용 안 해…잘못 있다면 책임질 것"
윤미향 "국민께 심려끼쳐 사죄…후원금 유용 않았다"
[속보] 윤미향 "검찰조사 통해 한 점 의혹없이 소명"
쿠팡 부천물류센터 2주간 집합금지…사실상 폐쇄
쿠팡발 확진자 벌써 82명…물류센터 직원은 63명
부천 이어 고양도 뚫렸다…쿠팡, 물류센터 폐쇄조치
첫 등교에 신난 아이들…마스크 잘 쓸까 부모는 긴장
이낙연 "당권도전, 최종 결심"…내주 출마 선언할듯
尹 "나랏돈 투입된 격, 정의연 모든 의혹 철저 수사"
"어린이 괴질" 의심 사례 서울서 2건 발생
학원강사 거짓말로 시작한 고리…결국 "7차 감염"까지
당뇨약서 발암 추정물질 검출…31개 품목 판매중지
"난 30년간 재주 넘고, 돈은 윤미향이 다 빼먹었다"
文대통령 "전시재정 편성 각오로 재정역량 총동원"
文대통령 "전시재정 편성 각오로 재정역량 총동원"
유은혜 "27일 등교 예정대로…인원 3분의 2로 제한"
이태원 클럽발 "5차 감염" 2명 확인…누적 219명
신규 확진 23명…이태원 클럽발 감염 대구까지 전파
"뇌물수수 혐의" 유재수 1심 유죄…집행유예 선고
文대통령 "사회적 대타협 이루면 기업 추가 지원"
文 "비상한 각오로 일자리 수호…산업·경제 살려야"
인천 66개교 고3, 오늘 온라인 학력평가 치른다
인천 66개교 고3, 21일 학력평가 온라인으로 치른다
등교 첫날 고3 확진…인천 66개 고교생 전원 귀가
"윤미향 옹호 더는 어렵다"…민주당 기류 변화
윤미향 논란 선 긋는 靑 "입장 없어, 당 차원서 대응"
삼성서울병원 간호사 확진…
윤미향, 대출 한번 없이 수년간 1가구 2주택 보유
"덮고 지나갈 단계 지나" 여권서도 윤미향 회의론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