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6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0.0%…한 달만에 '마이너스' 탈출

6월 소비자물가 상승률 0.0%…한 달만에 "마이너스" 탈출

아시아투데이 2020-07-02 08:30



[아시아투데이] 이지훈(jhlee@asiatoday.co.kr)
사진=연합
아시아투데이 이지훈 기자(세종) =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등의 영향으로 지난달 소비자물가 상승률이 마이너스(-) 추세를 벗어났다. 다만 5월(-0.3%) 마이너스 물가 상승에 이어 두 달 연속 ‘초저물가’ 상황은 지속되는 모습이다.
통계청이 2일 발표한 ‘소비자물가 동향’에 따르면 6월 소비자물가지수는 104.87(2015년=100)로 전년대비 보합(0.0%)을 기록했다. 다만 소수점 둘째자리까지 따지면 -0.01%로 사실상 하락이 유지되는 모양세다.
안형준 통계청 경제동향통계심의관은 “물가 상승률은 매뉴얼상 소수점 첫째 자리까지가 공식 물가라 0.0%로 보는 게 정확하다”고 설명했다.
소비자물가 상승률은 지난해에 12개월 연속 1%를 밑돌다 올해 1∼3월에는 1%대로 올라섰다. 하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에 4월에 다시 0%대 초반으로 떨어졌고 5월에는 작년 9월(-0.4%) 이후 8개월 만에 마이너스로 내려갔다.
지난달에는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 두기로 외식물가 상승 폭이 둔화되고 국제유가 하락과 함께 교육지원 확대 등 공공 서비스 물가도 내려가면서 초저물가 기조가 이어졌다. 석유류(-15.4%)와 공공서비스(-2.0%)가 전체 물가를 0.96%포인트 끌어내린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농축수산물은 1년 전보다 4.6% 상승하며 전체 물가 상승률을 0.35%포인트 끌어올렸다. 특히 돼지고기(16.4%), 국산 쇠고기(10.5%) 등 축산물 가격 급등(10.5%)의 영향이 컸다. 코로나19로 위축된 소비 진작을 위해 지급한 긴급재난지원금의 효과가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안 심의관은 “돼지고기(16.4%), 국산 쇠고기(10.5%)가 많이 올랐고 소파(12.1%), 식탁(10.8%) 등 가구 물가가 올랐는데 재난지원금 효과가 있지 않았나 본다”며 “다만 6월 물가 전체에 미친 영향은 제한적이었다”고 말했다.
계절 요인이나 일시적인 충격에 따른 물가변동분을 제외하고 장기적인 추세를 파악하기 위해 작성한 ‘농산물 및 석유류 제외지수’(근원물가)는 축산물과 가공식품 가격 상승 영향에 0.6% 올랐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가 간 비교가 가능한 ‘식료품 및 에너지제외지수’는 0.2% 상승했다.

체감물가를 파악하기 위해 전체 460개 품목 중 자주 구매하고 지출 비중이 큰 141개 품목을 토대로 작성한 ‘생활물가지수’는 0.3% 내렸다. 소비자물가에 소유주택을 사용하면서 드는 서비스 비용을 추가한 자가주거비포함지수는 보합이었다.
마스크 가격은 안정세를 이어갔다. KF94 마스크의 오프라인 가격은 1600원대, 온라인은 2100원대로 나타났다.
향후 물가 전망에 대해 안 심의관은 “6월까지 오른 국제유가가 7월 물가에 반영되면서 석유류 가격이 상승할 것 같고, 소매판매가 조금 살아나고 서비스업 생산이 늘어나며 수요 증가가 일부 있을 가능성이 있는 것은 물가 상승 요인”이라며 “하락 요인은 교육부문 공공서비스 가격 하락, 사회적 거리두기 지속으로 인한 수요 감소”라고 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추미애, 윤석열에 수사지휘권 발동…"자문단 중단"
"국난극복 노사정 합의" 불발…민주노총이 판 깼다
"정체성 잃어버렸다"…달라지는 홍콩인의 삶
"정체성 잃었다"…불안한 홍콩인 "엑소더스" 조짐
美, "홍콩특혜" 박탈…中은 "보안법" 만장일치 가결
中, 홍콩보안법 만장일치 통과…美, 특별지위 박탈
美 "홍콩 특별대우 박탈…국방물자 수출 종료"
"巨與 천하"…35년 만에 17개 상임위원장 싹쓸이
…주호영 "1당 독재 선언의 날"
"원구성 협상" 끝내 결렬…與 18개 상임위 싹쓸이
이재용 손 들어준 대검 수사심의위…공은 검찰로
대검 수사심의위도 손 들어줬다
[속보] 대검 수사심의위, "이재용 불기소’ 권고
[속보] 대검 수사심의위, 이재용 부회장 "불기소" 권고
이재용 수사심의위 "운명의 날"…경영정상화 분수령
文 "남북 체제경쟁 이미 끝나, 北 담대히 나서주길"
文 "남북 체제경쟁 이미 끝나, 北 담대히 나서주길"
신동빈, 한일롯데 원톱 굳히기…신격호도 후계자 지목
롯데 신격호 20년전 유언장 발견…"후계자는 신동빈"
침묵 깬 김정은, 대남 군사행동 "보류하라" 지시
삐라 이어 "유엔 北인권결의안" 남북긴장 새 변수
통일부 "대북전단 살포시도 깊은 유감…엄정 조치"
[분석] "北 1200만장 대남삐라, 26일 수도권 대공습"
北, 대남확성기 동시다발 재설치…정부 맞대응 하나
文대통령, 추미애·윤석열에 "협력해 개혁방안 마련"
文대통령 "추경 6월 중 처리...비상한 방법 강구"
통일부 "北, 대남전단 살포계획 중단해야…매우 유감"
윤도한-김여정 "강대강 대치"…남북화해 끝나나
국방부 "北 군사행동 나서면 반드시 대가 치를 것"
北, 군사합의 깼다…"금강산·개성공단 군부대 전개"
北, 남북연락사무소 폭파…靑 "더 악화시 강력대응"
김여정 경고 사흘만에…北, 남북연락사무소 폭파
[속보] "北, 개성공단 내 남북연락사무소 폭파"
靑 "文대통령 제안한 남북정상회담 여전히 유효"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