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경상북도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회’ 위원 15명 위촉 후 정기회의 개최

‘경상북도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회’ 위원 15명 위촉 후 정기회의 개최

NSP통신 2020-07-10 19:16


‘경상북도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회’ 위원 15명 위촉 후 정기회의 개최


인권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 착수보고와 인권정책 종합토론회 가져
(경북=NSP통신) 조인호 기자 = 경상북도는 도민의 인권보장 및 증진을 위한 ‘경상북도 인권보장 및 증진위원회’(이하 위원회)를 구성하고, 10일 도청 호국실에서 강성조 행정부지사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위원 위촉식 및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위원회 위원은 총 15명으로 김병삼 자치행정국장이 당연직 위원으로 선임되었으며, 위촉직 위원은 도 의회 박정현 건설소방위원회 위원장을 비롯한 인권관련 기관·단체장과 교수, 변호사 등 인권 분야의 경험과 지식이 풍부한 전문가 14명으로 구성됐다.
위원회는 연 2회의 정기회와 임시회를 통해 도의 인권 기본계획 수립, 연도별 시행계획 등 인권 정책 추진 사항에 대해 심의하는 등 도의 인권정책이 나아갈 방향을 정립하게 된다.
또한, 도민의 인권증진을 위한 정책 전반에 대해 자문하는 등 인권정책에 현장의 목소리를 담아내는 인권소통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경북행복재단에서 지난 1일부터 시행중인 ‘경상북도 인권보장 및 증진 기본계획(2021년~2025년) 수립 연구용역’ 착수 보고회도 함께 가졌다.
기본계획 연구용역은 6개월에 걸쳐 진행되며, 도민의 인권의식과 실태를 조사하고 분석한 내용을 바탕으로 인권보장 및 증진정책의 기본방향과 추진목표, 분야별 추진과제를 마련하는 등 향후 5년간 도의 인권 정책방향을 결정하게 된다.
강성조 행정부시장은 “행복경북 건설이라는 민선7기 이념에 맞추어 우리 도의 인권을 체계화하는 큰 걸음을 떼었다”며, “참석 위원들에게는 인권에 대한 요구가 다양해지고, 그 수준이 높아진 만큼 그에 부합하는 인권정책이 수립될 수 있도록 역할을 다해 줄 것”을 부탁했다.
NSP통신 조인호 기자 eno816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