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뭉쳐야 찬다' 박태환·이대훈, 환상의 호흡 발산한 팀워크

"뭉쳐야 찬다" 박태환·이대훈, 환상의 호흡 발산한 팀워크

아시아투데이 2020-07-13 00:16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뭉쳐야 찬다’ /사진=JTBC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뭉쳐야 찬다’ 마린보이 박태환과 태권보이 이대훈이 황금빛 호흡으로 현장을 뒤집어놓는다.
12일 방송될 JTBC ‘뭉쳐야 찬다’에서는 박태환과 이대훈이 중계진도 놀라는 수준급의 플레이와 완벽한 팀워크를 보여준다.
‘태권도 세계 랭킹 1위’ 이대훈은 체력, 기술, 승부욕 등 어느 것 하나 빠지지 않는 실력으로 용병 때부터 그라운드를 활개쳤다. 이런 그가 구 대회 출전을 위해 ‘유도 전설’ 김재엽과 함께 영입되면서 ‘어쩌다FC‘의 경기력도 점점 더 높아지고 있다.
이런 가운데 ‘어쩌다FC’가 전국 대회에서 3연패를 한 강팀을 만나 어느 때보다 치열한 경기를 펼친다. 구 대회를 앞두고 훈련에 만전을 기하고 있는 전설들이 얼마만큼 성장한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지는 상황.
경기 당일, 이대훈은 에이스 박태환과 함께 오차 없는 2대 1 킬 패스부터 파워 슈팅까지 매끄럽게 연결시키며 전설들은 물론 중계진과 상대팀까지 깜짝 놀래킨다. 두 사람은 오래 호흡을 맞춰온 사이처럼 완벽한 티키타카를 선보이며 감탄을 일으킨다.
또 김요한과 모태범까지 합세한 조축(조기축구) 소년단을 결성, 강력한 공격 라인을 구축한다. 이대훈의 발끝에서 시작된 패스가 김요한, 모태범, 박태환 발끝으로 안착하며 유효 슈팅을 이끌어낸다. ’어쩌다FC‘의 젊은 피로 구성된 김요한, 모태범, 박태환, 이대훈의 조축 소년단 활약이 더욱 궁금해진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어쩌다FC’ 2대 주장 선거를 실시한다. 후보자들의 열띤 연설과 제작진을 총동원한 대규모 투표가 진행될 예정이라고. 누구도 예상치 못한 의외의 인물이 당선된다고 해 전(前) 주장 이만기에 이어 새 리더는 누구일지 주목된다. 12일 오후 9시 방송.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故박원순 시장 아들 박주신씨 귀국…빈소 지킨다
박원순 빈소 각계서 추모행렬…최장집·추기경 조문
"6·25 전쟁 영웅" 백선엽 장군 별세…향년 100세
종부세 최대 6%·양도세 70%…다주택 "세금 폭탄"
박원순 시장, 실종 전 정 총리에게 전화 걸었다
박시장, 북악산서 숨진채 발견…"타살 정황 없다"
박원순, 실종신고 7시간만에 북악산서 숨진채 발견
성추행 휘말린 박원순...경찰·소방 밤샘 수색작업
박원순 시장 연락두절…딸이 경찰에 실종 신고
다주택 세부담 확 늘린다…종부세 최고 6% 검토
"절충안" 던진 尹 vs 단칼에 "거부" 秋…긴장 최고조
丁 "지하 고속도로 개발, 녹지공간 국민께 돌려줄 것"
김태년 "다주택자·법인 종부세 강화하겠다"
"코로나 전파속도 대구때보다 빠른 듯…예의주시"
국정원장 박지원·안보실장 서훈·통일장관 이인영
文, 종부세 강화 지시…노영민은 "청주 집 내놨다"
추미애, 윤석열에 수사지휘권 발동…"자문단 중단"
"국난극복 노사정 합의" 불발…민주노총이 판 깼다
"정체성 잃어버렸다"…달라지는 홍콩인의 삶
"정체성 잃었다"…불안한 홍콩인 "엑소더스" 조짐
美, "홍콩특혜" 박탈…中은 "보안법" 만장일치 가결
中, 홍콩보안법 만장일치 통과…美, 특별지위 박탈
美 "홍콩 특별대우 박탈…국방물자 수출 종료"
"巨與 천하"…35년 만에 17개 상임위원장 싹쓸이
…주호영 "1당 독재 선언의 날"
"원구성 협상" 끝내 결렬…與 18개 상임위 싹쓸이
이재용 손 들어준 대검 수사심의위…공은 검찰로
대검 수사심의위도 손 들어줬다
[속보] 대검 수사심의위, "이재용 불기소’ 권고
[속보] 대검 수사심의위, 이재용 부회장 "불기소" 권고
이재용 수사심의위 "운명의 날"…경영정상화 분수령
文 "남북 체제경쟁 이미 끝나, 北 담대히 나서주길"
文 "남북 체제경쟁 이미 끝나, 北 담대히 나서주길"
신동빈, 한일롯데 원톱 굳히기…신격호도 후계자 지목
롯데 신격호 20년전 유언장 발견…"후계자는 신동빈"
침묵 깬 김정은, 대남 군사행동 "보류하라" 지시
삐라 이어 "유엔 北인권결의안" 남북긴장 새 변수
통일부 "대북전단 살포시도 깊은 유감…엄정 조치"
[분석] "北 1200만장 대남삐라, 26일 수도권 대공습"
北, 대남확성기 동시다발 재설치…정부 맞대응 하나
文대통령, 추미애·윤석열에 "협력해 개혁방안 마련"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