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저는 아직 부족하다' 초대박 난 피자집 사장의 고백

"저는 아직 부족하다" 초대박 난 피자집 사장의 고백

아시아투데이 2020-07-15 22:01



[아시아투데이] 박아람 기자(parkaram@asiatoday.co.kr)
/온라인 커뮤니티
아시아투데이 박아람 기자 = 충북 청주의 한 피자집 사장이 올린 공지 글이 깊은 울림을 주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충북 청주시에 있는 한 피자집 관련 글이 올라왔다.
게시글에 따르면 해당 피자집 고객들은 배달 앱 리뷰에 풍부한 토핑, 맛, 손님 대응 등 호평을 보냈다. 이를 본 누리꾼들은 해당 피자집 상호와 위치에 관해 관심을 보였다.
이후 12일 해당 피자집 사장은 "갑자기 마법 같은 일이 벌어졌다"며 "오픈 후 지난 6개월간 받았던 전화보다 하루에 온 전화가 더 많았다. 감당할 수 없을 정도로 주문이 왔다"고 밝혔다.
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적자가 장기화되어 혼자 매장을 운영했고, 하루에 100만원을 팔아도 뿌듯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커뮤니티에 글이 올라온 후 배달앱을 닫아도 2~3시간 만에 하루의 매출을 넘는 주문이 들어왔고, 부모님과 여자친구가 도와줘도 감당할 수 없는 지경이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사장은 "넘치는 주문량에 제시간 안에 보내야 한다는 압박감으로 다양한 토핑들을 여러 요청에 맞추다 보니 빼먹거나 잘못 뿌리고 실수투성이였다"며 "어렵게 주문하신 고객님들이 막상 피자를 받고 기대만큼의 맛이 아니라 실망하실까 봐 감사하면서도 두려웠다"고 고백했다.
그러면서 그는 "지금의 이런 사랑이 잠깐의 관심일까 봐 직원을 채용하기에도 조심스러운 상황"이라며 "꿈만 같은 3일이었지만, 인터넷의 글은 내려주셨으면 좋겠다. 저는 아직 부족하다"라며 글을 맺었다.
이에 누리꾼들은 "자영업자의 본보기다" "(주문으로) 오히려 더 혼내주고 싶다" "끝까지 겸손하다" 등 반응을 보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정세균 "코로나 극복, 노사정 사회적 대화 절실"
의혹 입 닫은 서울시…속보이는 "진상규명" 타령
이해찬 "통렬한 사과…서울시가 진상 밝혀달라"
文 "한국판 뉴딜에 160조 투자…新 100년 설계"
주호영 "박원순 비서실이 성추행 방조·무마, 내부 제보"
내년 최저임금 1.5% 오른 8720원…역대 최저 인상률
"디지털·그린·고용" 한국판 뉴딜 3대축 밑그림 나온다
박원순 고소인측 "4년간 위력에 의한 성추행 당해"
"보유해도 팔아도 稅폭탄" 버티기 들어간 다주택자
"박원순 서울특별시장(葬) 반대" 靑청원 50만명 돌파
故박원순 시장 아들 박주신씨 귀국…빈소 지킨다
박원순 빈소 각계서 추모행렬…최장집·추기경 조문
"6·25 전쟁 영웅" 백선엽 장군 별세…향년 100세
종부세 최대 6%·양도세 70%…다주택 "세금 폭탄"
박원순 시장, 실종 전 정 총리에게 전화 걸었다
박시장, 북악산서 숨진채 발견…"타살 정황 없다"
박원순, 실종신고 7시간만에 북악산서 숨진채 발견
성추행 휘말린 박원순...경찰·소방 밤샘 수색작업
박원순 시장 연락두절…딸이 경찰에 실종 신고
다주택 세부담 확 늘린다…종부세 최고 6% 검토
"절충안" 던진 尹 vs 단칼에 "거부" 秋…긴장 최고조
丁 "지하 고속도로 개발, 녹지공간 국민께 돌려줄 것"
김태년 "다주택자·법인 종부세 강화하겠다"
"코로나 전파속도 대구때보다 빠른 듯…예의주시"
국정원장 박지원·안보실장 서훈·통일장관 이인영
文, 종부세 강화 지시…노영민은 "청주 집 내놨다"
추미애, 윤석열에 수사지휘권 발동…"자문단 중단"
"국난극복 노사정 합의" 불발…민주노총이 판 깼다
"정체성 잃어버렸다"…달라지는 홍콩인의 삶
"정체성 잃었다"…불안한 홍콩인 "엑소더스" 조짐
美, "홍콩특혜" 박탈…中은 "보안법" 만장일치 가결
中, 홍콩보안법 만장일치 통과…美, 특별지위 박탈
美 "홍콩 특별대우 박탈…국방물자 수출 종료"
"巨與 천하"…35년 만에 17개 상임위원장 싹쓸이
…주호영 "1당 독재 선언의 날"
"원구성 협상" 끝내 결렬…與 18개 상임위 싹쓸이
이재용 손 들어준 대검 수사심의위…공은 검찰로
대검 수사심의위도 손 들어줬다
[속보] 대검 수사심의위, "이재용 불기소’ 권고
[속보] 대검 수사심의위, 이재용 부회장 "불기소" 권고
이재용 수사심의위 "운명의 날"…경영정상화 분수령
文 "남북 체제경쟁 이미 끝나, 北 담대히 나서주길"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