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주원X김희선 '앨리스' 2차티저 공개 '시선강탈'

주원X김희선 "앨리스" 2차티저 공개 "시선강탈"

아시아투데이 2020-07-30 13:46



[아시아투데이] 이다혜(edaah@asiatoday.co.kr)
주원X김희선이 출연하는 ‘앨리스’의 2차 티저가 공개됐다/제공=SBS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2020년 하반기 최고 기대작 ‘앨리스’ 2차 티저가 공개됐다.
오는 8월 28일 첫 방송되는 SBS 새 금토드라마 ‘앨리스’는 죽은 엄마를 닮은 여자, 감정을 잃어버린 남자의 마법 같은 시간여행을 그린 휴먼SF다. 믿고 보는 배우 주원, 시청률 퀸 김희선의 만남으로 방송 전부터 뜨거운 관심과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런 가운데 ‘앨리스’ 2차 티저가 공개됐다. 지난 2019년 12월 31일 ‘SBS 연기대상’에서 첫 번째 티저가 공개된 후 약 7개월 만에 공개된 ‘앨리스’ 2차 티저. 철저하게 베일에 싸여 있던 ‘앨리스’ 2차 티저는 김희선, 주원의 만남을 ‘도플갱어’라는 소재로 풀어내며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예고했다. 여기에 압도적 스케일, 주원-김희선의 막강한 존재감까지 보여주며 시선을 강탈했다.
공개된 ‘앨리스’ 2차 티저는 “엄마는 우리 진겸이를 위해서라면 뭐든지 할 수 있어”라고 말하며 어딘가로 달려가는 김희선(윤태이/박선영 역)의 모습으로 시작된다. 이어 주원(박진겸 역)의 엄마가 된 김희선의 모습이 순차적으로 공개된다.
하지만 이내 고등학생 주원이 “엄마”라고 외치며 처절하게 절규한다. 이어 주원은 “어머니 죽인 놈을 잡으려고 경찰이 되고 10년을 매달렸습니다”라고 말한다. 이를 통해 그의 엄마가 죽었음을 짐작할 수 있다. 그러나 놀라운 것은 여기부터다. 갑자기 주원 앞에 김희선이 다시 등장한 것. 이를 두고 이다인(김도연 역)이 “백 번 양보해서 도플갱어라고 치자”라고 말한다. 즉 주원 앞에 나타난 김희선은 죽은 엄마가 아니라, 그와 꼭 닮은 도플갱어라는 것.
그렇게 죽은 엄마와 꼭 닮은 여자를 만난 주원은 “반드시 찾아낼 거야. 찾아서 내가 지켜드릴 거야”라고 말하며 김희선을 꼭 끌어안는다.
‘죽은 엄마를 닮은 여자, 감정을 잃은 남자의 마법 같은 시간여행을 그린 휴먼SF’라는 드라마 ‘앨리스’의 한 줄 설명이 약 30초가량의 비교적 짧은 영상 안에 함축적으로 담긴 것이다. 여기에 “내가 아닌, 또 다른 나”, “시공간을 넘어 그들이 온다”라는 자막은 결코 평범하지 않은 ‘앨리스’만의 스토리를 암시하며 더욱 호기심을 자극한다.
무엇보다 주원, 김희선 두 배우의 압도적 존재감이 감탄을 자아낸다. 두 배우는 감정 열연은 물론 액션, 오열에 이르기까지 폭넓은 연기력을 과시하며 ‘앨리스’ 2차 티저 30초를 꽉 채운 것이다. 여기에 곽시양, 김상호, 이다인, 최원영 등 다양한 배우들 역시 특별한 캐릭터와 함께 숨 막히는 연기로 시선을 강탈한다. 이처럼 특별한 배우들이 어우러져 ‘앨리스’의 신비로움은 극대화된다.
약 7개월 만에 베일 벗은 ‘앨리스’는 2020년 하반기 최고 기대작 다운 면모를 뽐냈다. 흥미진진한 스토리, 스피디한 액션과 볼거리, 주원과 김희선을 필두로 한 배우들의 막강한 존재감과 연기력까지. 30초로도 이토록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한 ‘앨리스’가 2020년 하반기 안방극장 시청자를 어떻게 사로잡을지 벌써부터 궁금하고 기대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국정원→대외안보정보원…檢 직접수사, 6대 범죄만
당정청 "권력기관 개혁, 국민이 부여한 시대적 소명"
檢 초유의 육탄전…한동훈 폰 열자 정진웅 몸 날렸다
사상 초유 몸싸움까지…막장 치닫는 검언유착 수사
통합 "與, 법사위도 안열고 전월세법 7개 "폐기" 처리"
巨與, 또 단독상정…통합 "모든 것 걸고 투쟁할 것"
中 견제하던 폼페이오 "韓은 함께 할 민주주의 친구"
한국 우주개발 발목 잡았던 "고체연료" 족쇄 풀렸다
"한국판 스페이스X" 나오나…발사체 고체연료 허용
文 "한국경제 기적같은 선방…3분기 반등할 것"
文 "한국경제 기적같은 선방…3분기 반등할 것"
정세균 "해외 유입 외국인 확진자, 치료비 본인 부담"
정세균 "수돗물 유충 국민께 송구…사태 종식 최선"
檢심의위 "한동훈 수사·기소 말라, 채널A 기자 계속"
靑 비서진 인사 단행…국가안보실 1차장에 서주석
민주노총, "코로나 극복" 노사정합의 끝내 걷어찼다
丁 "수도 이전은 위헌 문제…국회 세종분원 바람직"
서울시청 압수수색 좌절…法 "범죄혐의 소명 부족"
홍남기 보고 뒤 文 "한국판 뉴딜, 힘있게 추진하라"
한국군 첫 전용 통신위성 "아나시스 2호" 성공 발사
文대통령 "그린벨트, 미래세대 위해 해제 않고 보존"
정부 "수도권 주택 공급대책 최대한 빨리 내놓겠다"
정세균 "그린벨트 해제 입장정리 안돼, 신중히 접근"
美, 주한미군 감축설에 "韓방위비 증액" 재차 압박
文 "부동산 투기로 돈 못번다…집값 안정 모든 수단"
文대통령 "21대 국회, 반드시 협치의 시대 열어야"
정세균 "코로나 극복, 노사정 사회적 대화 절실"
이해찬 "통렬한 사과…서울시가 진상 밝혀달라"
文 "한국판 뉴딜에 160조 투자…新 100년 설계"
주호영 "박원순 비서실이 성추행 방조·무마, 내부 제보"
내년 최저임금 1.5% 오른 8720원…역대 최저 인상률
"디지털·그린·고용" 한국판 뉴딜 3대축 밑그림 나온다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