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김호중 측 ''미스터트롯' 콘서트, 9일 공연까지만 함께할 것'

김호중 측 ""미스터트롯" 콘서트, 9일 공연까지만 함께할 것"

아시아투데이 2020-08-02 20:34



[아시아투데이] 이다혜(edaah@asiatoday.co.kr)
가수 김호중이 ‘내일은 미스터트롯’ 감사 콘서트에 일부 참여한다/사진=김현우 기자
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가수 김호중이 ‘내일은 미스터트롯’ 감사 콘서트에 일부 참여한다.
김호중 측은 “처음부터 ‘미스터트롯’ 콘서트에 9일까지 참여하기로 협의했었다. 아쉽게도 서울 공연은 7~9일 공연만 참여하게 됐다”고 밝혔다.
‘미스터트롯’ 콘서트 제작사 쇼플레이 측은 “7일부터 공연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당초 4월 개최 예정이었던 ‘미스터트롯’ 콘서트는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5월에서 6월로, 다시 7월로 변경됐다. 주최 측은 좌석간 거리두기 및 정부가 권고하는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공연을 진행할 계획이었다.
그러나 지난 21일 공연장인 KSPO돔이 있는 올림픽공원의 관할 행정기관인 송파구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대규모 공연 집합금지 행정명령 공고를 내고 공공시설 내 대규모 공연 집합 금지 결정을 내리면서 콘서트는 결국 잠정 연기됐다.
김호중 측도 팬미팅 ‘우리가 처음으로’ 등을 준비하고 있는 일정이 있어 불가피하게 처음 조율했던 스케줄대로 움직일 수밖에 없게된 것이다.
한편 ‘미스터트롯’ 서울공연은 송파구청의 ‘대규모 공연 방역’ 지침을 준수하기 위해 플로어석은 한 자리 띄어 앉기, 1, 2층 석은 두 자리 띄어 앉기로 전체적인 관람객 수를 줄인다. 각 회차의 관객이 겹치는 동선을 최소화하기 위해 오후 2시와 7시였던 공연 시간을 오후 1시와 7시 30분으로 변경하는 등 방역대책에 대해 추가 보완해 진행한다.
또한 연기된 2주간의 공연을 포함하여 일정이 변경됐다. 오는 7일부터 23일 일요일까지 매주 금~일요일 5회씩 3주에 걸쳐 총 15회차 공연이 진행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대전 찾은 정세균 "땜질 처방 말고 항구적 대책 마련"
트럼프 "8월 1일부터 미국서 틱톡 사용 금지할 것"
김태년 "세입자 보호 대혁신…언제든 추가대책 준비"
국정원→대외안보정보원…檢 직접수사, 6대 범죄만
당정청 "권력기관 개혁, 국민이 부여한 시대적 소명"
檢 초유의 육탄전…한동훈 폰 열자 정진웅 몸 날렸다
사상 초유 몸싸움까지…막장 치닫는 검언유착 수사
통합 "與, 법사위도 안열고 전월세법 7개 "폐기" 처리"
巨與, 또 단독상정…통합 "모든 것 걸고 투쟁할 것"
中 견제하던 폼페이오 "韓은 함께 할 민주주의 친구"
한국 우주개발 발목 잡았던 "고체연료" 족쇄 풀렸다
"한국판 스페이스X" 나오나…발사체 고체연료 허용
文 "한국경제 기적같은 선방…3분기 반등할 것"
文 "한국경제 기적같은 선방…3분기 반등할 것"
정세균 "해외 유입 외국인 확진자, 치료비 본인 부담"
정세균 "수돗물 유충 국민께 송구…사태 종식 최선"
檢심의위 "한동훈 수사·기소 말라, 채널A 기자 계속"
靑 비서진 인사 단행…국가안보실 1차장에 서주석
민주노총, "코로나 극복" 노사정합의 끝내 걷어찼다
丁 "수도 이전은 위헌 문제…국회 세종분원 바람직"
서울시청 압수수색 좌절…法 "범죄혐의 소명 부족"
홍남기 보고 뒤 文 "한국판 뉴딜, 힘있게 추진하라"
한국군 첫 전용 통신위성 "아나시스 2호" 성공 발사
文대통령 "그린벨트, 미래세대 위해 해제 않고 보존"
정부 "수도권 주택 공급대책 최대한 빨리 내놓겠다"
정세균 "그린벨트 해제 입장정리 안돼, 신중히 접근"
美, 주한미군 감축설에 "韓방위비 증액" 재차 압박
文 "부동산 투기로 돈 못번다…집값 안정 모든 수단"
文대통령 "21대 국회, 반드시 협치의 시대 열어야"
정세균 "코로나 극복, 노사정 사회적 대화 절실"
이해찬 "통렬한 사과…서울시가 진상 밝혀달라"
文 "한국판 뉴딜에 160조 투자…新 100년 설계"
주호영 "박원순 비서실이 성추행 방조·무마, 내부 제보"
내년 최저임금 1.5% 오른 8720원…역대 최저 인상률
"디지털·그린·고용" 한국판 뉴딜 3대축 밑그림 나온다
박원순 고소인측 "4년간 위력에 의한 성추행 당해"
"보유해도 팔아도 稅폭탄" 버티기 들어간 다주택자
"박원순 서울특별시장(葬) 반대" 靑청원 50만명 돌파
故박원순 시장 아들 박주신씨 귀국…빈소 지킨다
박원순 빈소 각계서 추모행렬…최장집·추기경 조문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