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정글의 법칙' 국내서 펼쳐지는 생존기로 돌아온다

"정글의 법칙" 국내서 펼쳐지는 생존기로 돌아온다

아시아투데이 2020-08-13 15:01



[아시아투데이] 이다혜(edaah@asiatoday.co.kr)
SBS ‘정글의 법칙’이 국내로 장소로 옮겨 돌아온다/제공=SBS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정글의 법칙’이 더욱 강력해진 리얼 생존기로 돌아온다.
SBS ‘정글의 법칙’이 국내 곳곳의 숨은 오지에서 펼쳐지는 정글 생존기 ‘정글의 법칙 in 와일드 코리아’를 선보인다. ‘정글의 법칙 in 와일드 코리아’는 국내에서만 할 수 있는 색다른 생존 체험을 그려낼 예정이다.
이와 함께 그 어느 때보다 막강한 출연진 라인업이 눈길을 끈다. 국민 족장 김병만을 필두로 티격태격 현실 부부 이봉원, 박미선, ‘농구 대통령’ 허재와 그의 아들 허훈, 스포츠 레전드 박찬호, 박세리, 추성훈, 그리고 ‘퍼포먼스 퀸’ 청하가 출연을 확정했다. 한 자리에서 보기 힘든 역대급 출연진 조합은 큰 화제를 모을 것으로 보인다.
‘정글의 법칙 in 와일드 코리아’ 제작진은 “그동안 전세계 오지를 다니며 언젠가 꼭 한번 대한민국의 대자연 속에서 정글 생존에 도전해보고 싶었다”라면서 “국내이기에 가능한 강력한 아이템들을 마음껏 실행해볼 수 있었다. 그 어느 시즌보다 강력한 정글의 법칙 대한민국 편을 기대하셔도 좋다”라고 전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정의연 회계 의혹" 윤미향, 수사 3개월만에 검찰 출석
"베트남을 전략 생산기지로"…푹 총리, 삼성에 구애
당정청 "재난지원금 2배 상향…4차 추경 추후 판단"
취업자 수 5개월 연속 감소…금융위기 이후 최장 기간
文 "특별재난지역 추가 선포·지원금 상향 적극 추진"
[속보] 靑, 민정 김종호·정무 최재성 임명…노영민 유임
터지고 잠기고…광주·전남 500㎜ 물폭탄에 쑥대밭
물폭탄에 섬진강 제방 100㎜ 붕괴…마을 사라졌다
하늘 뚫린 듯 곡성 450㎜ 폭우…산사태로 4명 사망
조합들 시큰둥…공공 고밀재건축 출발부터 "삐거덕"
윤석열 작심 발언에…與 "물러나라" vs 野 "절규심정"
전 채널A 기자 구속기소…"한동훈 공모" 적시 안해
홍남기 "9억이상 주택 자금출처 의심거래 상시조사"
수도권에 26만+α호 공급…무주택·청년 집중수혜
서울 공공재건축 50층 허용…수도권 13만가구 공급
홍남기 "재건축발 불안시 토지거래허가구역 지정"
당정 "예상 뛰어넘는 공급…상당수 공공임대·분양"
秋 "검찰 권한행사 절제"…尹 "독재·전체주의 배격"
[부동산 여론조사] 주택은 "거주개념" 59% vs "투자개념" 24%
중부 물폭탄 피해복구 안됐는데…집중호우 또 온다
토사 덮치고, 급류 휩쓸려…충북 4명 사망·5명 부상
트럼프 "8월 1일부터 미국서 틱톡 사용 금지할 것"
김태년 "세입자 보호 대혁신…언제든 추가대책 준비"
국정원→대외안보정보원…檢 직접수사, 6대 범죄만
당정청 "권력기관 개혁, 국민이 부여한 시대적 소명"
檢 초유의 육탄전…한동훈 폰 열자 정진웅 몸 날렸다
사상 초유 몸싸움까지…막장 치닫는 검언유착 수사
통합 "與, 법사위도 안열고 전월세법 7개 "폐기" 처리"
巨與, 또 단독상정…통합 "모든 것 걸고 투쟁할 것"
中 견제하던 폼페이오 "韓은 함께 할 민주주의 친구"
한국 우주개발 발목 잡았던 "고체연료" 족쇄 풀렸다
"한국판 스페이스X" 나오나…발사체 고체연료 허용
文 "한국경제 기적같은 선방…3분기 반등할 것"
文 "한국경제 기적같은 선방…3분기 반등할 것"
정세균 "해외 유입 외국인 확진자, 치료비 본인 부담"
정세균 "수돗물 유충 국민께 송구…사태 종식 최선"
檢심의위 "한동훈 수사·기소 말라, 채널A 기자 계속"
靑 비서진 인사 단행…국가안보실 1차장에 서주석
민주노총, "코로나 극복" 노사정합의 끝내 걷어찼다
丁 "수도 이전은 위헌 문제…국회 세종분원 바람직"
서울시청 압수수색 좌절…法 "범죄혐의 소명 부족"
홍남기 보고 뒤 文 "한국판 뉴딜, 힘있게 추진하라"
한국군 첫 전용 통신위성 "아나시스 2호" 성공 발사
文대통령 "그린벨트, 미래세대 위해 해제 않고 보존"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