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강경화, 17일 베트남 방문... '코로나19 대응' 논의

강경화, 17일 베트남 방문... "코로나19 대응" 논의

아시아투데이 2020-09-15 17:16



[아시아투데이] 정금민(happy7269@asiatoday.co.kr)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15일 국회에서 열린 외교·통일·안보 분야 대정부질문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아시아투데이 정금민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오는 17부터 1박 2일 일정으로 베트남을 공식 방문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베트남을 공식 방문하는 첫 외교장관이다.
김인철 외교부 대변인은 15일 서울정부청사에서 열린 정례 브리핑에서 “강 장관이 팜 빙 밍 베트남 부총리 겸 외교장관의 초청으로 베트남을 방문, 18일 하노이에서 한-베트남 외교장관 회담을 가질 예정”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양자 간 외교장관 공식 방문은 2018년 3월 이후 2년 6개월 만이다. 한-베트남 외교장관 회담에서는 필수인력 입국 절차를 간소화하는 신속통로 제도, 코로나19 대응 협력, 양국 간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 발전, 지역·국제 정세 등이 의제로 오를 전망이다.
또한 양국은 기업인 등 필수 인력의 베트남 입국 제도화, 양국 간 정기 항공편 재개 방안, 경제 협력 방안 등도 협의한다. 베트남 현지에 있는 삼성, LG, SK 등 한국 기업 대표, 현지 동포와 간담회 등도 추진된다.
아울러 강 장관은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도 예방할 방침이다. 올해 아세안 의장국인 베트남과 한-아세안 협력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한편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에 대한 지지도 요청할 것으로 보인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추미애 전 보좌관 "아들 서씨 부탁받고 부대에 전화"
丁 "4차 추경, 진흙 속 소중한 일상 들어올릴 지렛대"
식당·까페 "9시 통금" 풀렸다…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신규확진 11일째 100명대…거리두기 재연장 오후 결정
방역당국 "코로나 수도권 유행, 대구·경북 때보다 심각"
대형병원·종교시설·집회…곳곳서 산발적 확산 이어져
신규 확진 136명, 열흘 연속 100명대…규모는 작아져
추미애 아들 의혹 쏟아지는데…이제서야 조사 나선 檢
여야 "추석 전 많은 국민에게 재난지원금 지급 노력"
文대통령 "4차 추경 7조8천억 규모…피해맞춤형 지원"
강남 개발 이익 강북에도 쓴다…연내 법개정 추진
秋아들 "특혜 의혹" 일파만파…윤석열, 칼자루 쥘까
文대통령 "재난지원금 전국민 지급, 재정상 어렵다"
전국이 태풍 "하이선" 영향권…"강한 비바람 주의"
4차 추경, 자영업자·저소득층에 7조+α 핀셋 지원
수도권 2.5단계 1주 연장…빵집도 포장·배달만 가능
文 "정부·의협 합의 환영…최일선 의사분들께 감사"
의협·정부 "원점 재논의" 합의했지만…의료계 분열 양상
정부·의협 극적합의…공공의대·의대증원 원점 재논의
정부·의협 극적합의…공공의대·의대증원 원점 재논의
수도권 2.5단계, 종료냐 연장이냐…"주말 중대기로"
전교조 손 들어준 대법 "법외노조 통보 처분은 위법"
태풍 마이삭에 부산 "쑥대밭"…1명 사망·27만가구 정전
끝내 기소된 이재용…삼성 "잃어버린 10년" 현실로
검찰, 이재용 불구속 기소…수사심의위 권고 불수용
검찰, 이재용 불구속 기소…수사심의위 권고 불수용
정세균 "준전시 상황…재정이 경제·민생 버팀목 돼야"
공원 산책, 혼자 있을때도 마스크 꼭 써야 하나요?
박능후 "이번주가 확산 분수령…집에 머물러 달라"
정 총리 "국민불편 크지만 셧다운 막게 협조해달라"
닻 올린 이낙연호…"코로나·협치·대권" 과제 산적
민주당 새 대표에 이낙연 당선…"어대낙" 슈퍼여당
오늘 자정부터 수도권 거리두기 2.5단계…중대기로
NHK "아베 총리 지병 악화로 사임 굳혀"…긴급 보도
丁 "거리두기 2단계 1주 더…음식점·카페 운영제한"
"2단계 거리두기 1주 연장…음식점·카페 운영제한"
文 "지금 최대 고비…종교계 비대면 예배 협조해달라"
文 "대통령 욕해 풀리면 좋은 일, 가짜뉴스는 불용"
신규 확진 441명 폭증…대구·경북 대유행 후 최다
文대통령 "의협 파업, 원칙적 법집행 통해 강력 대처"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