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코로나19 전후 콘텐츠 산업 국내 올해 8월까지 7조958억원 감소

코로나19 전후 콘텐츠 산업 국내 올해 8월까지 7조958억원 감소

NSP통신 2020-09-22 08:16


코로나19 전후 콘텐츠 산업 국내 올해 8월까지 7조958억원 감소


코로나19 전후 콘텐츠분야 국내 지출액 분석
(서울=NSP통신) 이복현 기자 = 경기 광명갑 임오경 의원(더불어민주당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이 한국문화관광연구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코로나19 전후 콘텐츠분야 국내 지출액 분석(2020년8월3주) 자료에 의하면 올해 8월까지 콘텐츠분야에의 지출액은 전년대비 7조958억원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 1월부터 8월3주까지의 지출감소액을 업종별로 보면 ▲서적(출판산업) 1조2804억(-15.4%), ▲공연장·극장(공연·영화산업) 3조1075억(-50.0%), ▲노래방(음악산업) 1조7177억(-25.5%), ▲종합레저타운·놀이동산(기타) 4880억(-44.1%)으로 나타났다.
또 ▲인형·완구·아동용자전거(캐릭터산업외) 92억(+0.6%), ▲음반·테이프(음악산업) 1415억(-34.4%), ▲전자오락실(게임산업) 98억(-28.3%), ▲PC게임방(게임산업) 3417억(-6.6%) 으로 드러났다.
올해 1월 지출액은 1월4주까지는 전년대비 크거나 비슷한 추세였다가 1월5주부터 하락세를 보이기 시작해 확진자가 크게 증가한 2월 3주차부터 전년대비 지출액이 크게 감소했다.
인형·완구·아동용자전거 등은 아동수당, 재난지원금 등이 지급되며 자전거 구매가 크게 늘어나고 온라인몰 완구 매출이 증가하여 지출액 감소폭이 적었다. 서적분야도 개학이 미뤄지고 어린이집과 유치원이 휴원하면서 집에서 활용할 수 있는 교육서적 판매가 증가하고 방학기간이 늘어나 학원특강 등 교재구매가 늘어나면서 감소폭이 적었고 PC게임방은 올해 1~2월에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해 2월 4주차에 들어야 감소세를 보였다.
한편 임오경 의원은 이번 국정감사를 ‘공정하게 정의롭게!’라는 콘셉트로 체육, 문화·예술, 관광, 문화재, 콘텐츠·미디어계 등의 불공정과 갑질 사례들을 지적해 바로 잡을 계획이다. 또 코로나19로 위기에 처한 업계 지원 방안을 주문하고 분야별 국감보고서 발간을 통해 정책적 대안을 제시할 예정이다.
NSP통신 이복현 기자 bhlee2016@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