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방탄소년단, 美 '그래미 뮤지엄'서 '다이너마이트' 무대+인터뷰 공개

방탄소년단, 美 "그래미 뮤지엄"서 "다이너마이트" 무대+인터뷰 공개

아시아투데이 2020-09-25 08:30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방탄소년단이 미국 ‘그래미 뮤지엄(GRAMMY Museum)’을 통해 디지털 싱글 ‘Dynamite’의 퍼포먼스와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제공=GRAMMY Museum/COLLECTION:live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그래미 뮤지엄(GRAMMY Museum)’을 통해 디지털 싱글 ‘다이너마이트(Dynamite)’의 퍼포먼스와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세계 3대 음악 시상식 중 하나인 ‘그래미 어워드(Grammy Award)’의 역대 수상자들 관련 기록물을 전시하는 ‘그래미 뮤지엄’은 25일(한국시간)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방탄소년단을 초대했다.
‘그래미 뮤지엄’은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아티스트의 인터뷰, 공연 등을 엮은 스트리밍 서비스 ‘컬렉션 : 라이브(COLLECTION : live)’를 제공하고 있다. 지금까지 빌리 아일리시(Billie Eilish), 피니즈(FINNEAS), 에이빗 브라더스(The Avett Brothers), 셀레나 고메즈(Selena Gomez) 등 유명 뮤지션들이 참여했다.
방탄소년단은 ‘그래미 뮤지엄’의 사회자 스콧 골드만(Scott Goldman)과 화상 인터뷰를 갖고 음악에 관해 다양하고 깊이 있는 이야기를 나눴다. 스콧은 “방탄소년단은 그들이 발표하는 모든 싱글과 앨범을 듣기를 열망하는 글로벌 팬덤을 가진, 미국 음악 차트 역사상 가장 성공적인 K-팝 아티스트로서, 한국 가수로는 최초로 그래미 무대에서 퍼포먼스를 선보였고, ‘MAP OF THE SOUL : 7’으로 ‘빌보드 200’ 1위를 차지했다”라고 방탄소년단을 소개했다.
‘다이너마이트’에 담긴 주제를 묻는 질문에 방탄소년단은 “힘든 상황에서도 자신이 잘할 수 있는 것에 집중하자는 취지의 곡이다. 우리가 가장 잘할 수 있는 것을 생각했을 때, 결국 음악과 춤이었다. ‘다이너마이트’에서 우리는 자신감 있게 노래하고 춤추고, 이런 즐거움을 여러분들에게도 전달하려고 했다”라고 말했다.
스콧은 “방탄소년단은 비틀스(The Beatles) 이후로 최단시일 내에 4장의 앨범을 정상에 올렸다. 이러한 성공, 특히 미국에서의 성공은 어떤 의미를 갖는지”를 물었고, 방탄소년단은 “우리는 음악을 좋아하고 사랑하는 마음으로 시작했다. 진심으로 만든 앨범을 팬분들이 좋아해 주고, 응원해 주니까 감사하다. 우리의 음악을 듣고 사랑해 주는 분들이 있다는 게 얼마나 중요한지 깨달았다. 생각하지도 못한 일들이 계속 생기고 있는데, 앞으로도 팬분들을 위해 더 좋은 음악과 퍼포먼스로 보답할 생각이다”라고 밝혔다.
또한, 협업을 잘할 수 있는 비결을 묻는 질문에 방탄소년단은 “우리는 서로 굉장히 친하다. 이야기도 많이 하고, 서로 잘 이해한다. 최대한 좋은 결과물이 나올 수 있도록 냉철하게 토론하기도 한다. 이런 점들이 모두 좋은 팀워크와 결과물로 이어지는 것 같다”라고 답했다.
끝으로 방탄소년단은 향후 활동 계획에 대해 “오는 10월 콘서트를 열고, 하반기에 새 앨범을 발매한다. 매우 바쁘게 보낼 예정”이라고 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文대통령, 연평도 피격에 "충격적 사건, 용납 못한다"
文대통령, 연평도 피격에 "충격적 사건, 용납 못한다"
군 "北, 실종 공무원에 총격·시신 불태워…만행 규탄"
이낙연 "4차 추경, 이젠 빠르고 정확한 집행이 과제"
文 "추석 전 지원금 드릴 수 있어 다행…협치 지속되길"
재난지원금 24일부터 지급…빨리 신청하면 먼저 받는다
소상공인 241만명, 25일부터 최대 200만원 받는다
7조 8148억원 푼다…59년 만에 4차 추경안 통과
중학생 돌봄비 15만원…35~64세 통신비 못 받는다
文, 권력기관 개혁 완수 천명…警 국가수사본부 신설
秋와 입장한 文 "권력기관 개혁 돌이킬 수 없이 진척”
정총리 “추석 연휴 전 비수도권 2단계 유지 필요”
청년들 분노 다독인 文대통령…"공정"만 37번 언급
文대통령 "9·19 남북합의 시계 멈춰…다시 돌아가길”
민주, DJ아들 김홍걸 제명…무소속 의원직은 유지
추미애 "나도 남편도 국방부에 민원 넣은적 없다"
文대통령, 스가 총리에 축하 서한…"언제든 대화 준비"
"국방부 민원실에 전화한 건 여성…기록은 秋 남편"
정세균, 秋 공세에 "정쟁은 그만, 국정 논의했으면"
정경두 "추미애 아들, 승인권자 허가 받고 휴가 연장"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檢, 추미애 아들 "특혜휴가 의혹" 관련 국방부 압수수색
추미애 전 보좌관 "아들 서씨 부탁받고 부대에 전화"
丁 "4차 추경, 진흙 속 소중한 일상 들어올릴 지렛대"
식당·까페 "9시 통금" 풀렸다…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신규확진 11일째 100명대…거리두기 재연장 오후 결정
방역당국 "코로나 수도권 유행, 대구·경북 때보다 심각"
대형병원·종교시설·집회…곳곳서 산발적 확산 이어져
신규 확진 136명, 열흘 연속 100명대…규모는 작아져
추미애 아들 의혹 쏟아지는데…이제서야 조사 나선 檢
여야 "추석 전 많은 국민에게 재난지원금 지급 노력"
文대통령 "4차 추경 7조8천억 규모…피해맞춤형 지원"
강남 개발 이익 강북에도 쓴다…연내 법개정 추진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