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권오봉 여수시장, 생활현장 찾아 시정현안 ‘공유’

권오봉 여수시장, 생활현장 찾아 시정현안 ‘공유’

NSP통신 2020-10-21 12:31


권오봉 여수시장, 생활현장 찾아 시정현안 ‘공유’


격의 없는 소통···광림동 오림내동 경로당 불시 방문
(전남=NSP통신) 서순곤 기자 = 권오봉 여수시장이 ‘깜짝 권오봉’이라는 신규 소통시책을 선보여 눈길을 끌고 있다.
‘깜짝 권오봉’은 권 시장의 외부 일정 중 자투리 시간을 활용해 시민과 허심탄회하게 대화하는 만남의 장이자 소통의 통로다.
형식과 격식 없이 불시에 시민 생활 현장을 찾아가 인사를 나누고 시정 현안을 공유한다.
첫 번째 ‘깜짝 권오봉’은 지난 19일 광림동 내동 경로당을 방문해 어르신 10여 명과 대화를 나누면서 시작했다.
이날 어르신들은 권 시장의 갑작스러운 방문에 큰 박수로 화답하며 반가움과 고마움을 표했다.
권 시장은 “코로나 19로 어르신들의 외부 활동이 줄어들어 건강이 걱정된다”면서 “건강관리에 주의를 기울여 주시고, 시에서도 더욱 많은 관심을 갖고 살피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제72주년 여순사건 합동 추념식이 순직 경찰 유족이 처음으로 함께한 가운데 열렸다”면서 “하루빨리 여순사건 특별법이 제정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자리에 함께한 한 어르신은 “여수에 코로나19 자체 감염자가 없는 것은 시민의 협조와 공무원의 노력 덕분”이라면서 “코로나19 방역에 더욱 힘써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NSP통신 서순곤 기자 nsp1122@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