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김권배 계명대 동산의료원장, 제17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수상

김권배 계명대 동산의료원장, 제17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수상

NSP통신 2020-10-22 20:16


김권배 계명대 동산의료원장, 제17회 한독학술경영대상 수상


코로나19 감염병 전담병원 운영으로 지역사회 치료 기반 마련 및 안정화 기여
(경북=NSP통신) 최병수 기자 = 김권배 계명대학교 의료원장이 한독(대표이사 김영진, 백진기)과 대한병원협회(회장 정영호)가 공동 주최하는 제17회 한독학술경영대상을 수상했다.
시상식은 22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컨벤션센터에서 열렸으며 상금 1000만원과 약연탑을 수여받았다.
김권배 동산의료원장은 2019년 4월 15일 계명대학교 동산병원(대구시 달서구 소재)을 성공적으로 이전 개원하는 동시에, 기존 자리에 계명대학교 대구동산병원(대구시 중구 소재)도 새롭게 개원하는 등 지역 보건과 국민보건의료 향상을 이뤄낸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자로 선정됐다.
지난 2월 대구에서 코로나19가 무차별적으로 확산되던 시기에는 지역 내 부족한 음압병상 수를 해결하기 위해, 계명대 대구동산병원을 감염병전담병원으로 운영해 지역사회 안정화에도 기여했다.
김권배 동산의료원장은 1983년 계명대학교 의과대학에 부임해 현재까지 심장내과 교수로서, 환자 진료에 전념함과 동시에 연구 및 학생 교육에도 적극 참여하며 의학발전에 기여했다.
더불어 계명대학교 의무부총장 겸 동산의료원장, 계명대학교 의과대학장, 동산병원장 등 주요 보직에서 병원경영에 적극 참여하며 병원 발전을 이끌었다.
최근에는 스마트병원 선도모델 개발지원 사업, 보건의료데이터 중심병원 지원 사업, AI 융합 신규 감염병 대응 시스템 구축 사업 등 굵직한 국책과제를 수행하며 최첨단 병원 시스템을 선도하는 데 앞장서고 있다.
김권배 동산의료원장은 시상식에서 “뜻깊은 상을 수상할 수 있게 되어 감사하다. 하지만 새 병원 이전의 성공적인 완수와 감염병 전담병원으로서 사회적 책무를 다할 수 있었던 것은 전교직원들의 노력과 국민들의 응원이 있었기 때문이다. 앞으로도 국민 건강 증진과 지역의료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한편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은 120주년을 맞은 지난해 대구의 서쪽 달구벌대로(계명대학교 성서캠퍼스)에 지하5층 지상20층 1041병상 규모의 최첨단 병원으로 건립되어 메디시티 대구를 대표하는 상급종합병원으로 발전하고 있다.
대구동산병원은 대구의 중심지에서 2차병원으로 거듭나 지역민에게 봉사와 헌신을 이어가고 있다.
NSP통신 최병수 기자 fundcbs@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