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경주시, 남천처리분구 노후하수관 정비

경주시, 남천처리분구 노후하수관 정비

NSP통신 2020-11-26 13:01


경주시, 남천처리분구 노후하수관 정비


쾌적하고 안전한, 역사문화도시 환경개선 총력
(경북=NSP통신) 권민수 기자 = 경주시는 2018년부터 올해까지 총사업비 68억원을 들여 경주공공하수처리장 주요간선을 정비했다.
이는 차집관거인 남천처리분구 일원에서 차집관로 1.2㎞구간의 개체 및 맨홀교체를 시행하고 도지동과 조양동 일원 5㎞구간의 분류식화 사업을 시행해 지난 6월에 준공했다.
또한 시비 2억5000만원을 투입해 도지동 잔여 0.5㎞구간의 신설관로 설치사업을 지난 10월에 준공해 남천·불국 일원의 주요 차집관로 개·보수와 도지·조양동 일원의 분류식화 사업을 마무리했다.
시는 이외에도 역사문화 유적지 주변의 오수 분류식화 사업을 위해 남산지구와 월성동 박물관 주변, 배반동 일원 등지의 내년도 하수관로 확충에 10억원을 투자해 쾌적한 관광환경 조성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윤의수 에코물센터장은 “시는 올해부터 2025년까지 총 사업비 25억원을 투자해 경주공공하수처리구역과 안강, 읍·면 공공하수처리구역 등지에서 순차적으로 하수관거 기술진단을 시행하고 노후된 하수관거 정비 등 체계적인 유지관리를 해 나갈 방침이다”고 전했다.
NSP통신 권민수 기자 kwun5104@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