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문재인 대통령 국빈방문 초청에 감사...여건 허락되면 방한' 시진핑 구두 메지지

"문재인 대통령 국빈방문 초청에 감사...여건 허락되면 방한" 시진핑 구두 메지지

아시아투데이 2020-11-26 20:01



[아시아투데이] 이석종,정금민(sjlee@asiatoday.co.kr,happy7269@asiatoday.co.kr)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 본관 접견실에서 왕이 중국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의 예방을 받고 악수하고 있다. /제공=청와대
아시아투데이 이석종 정금민 기자 =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26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국빈방문 초청에 감사하고, 여건이 허락될 때 방한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를 예방한 왕이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으로부터 이 같은 시 주석의 구두 메시지를 전달받았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또 시 주석은 “올해 들어 문 대통령님과 여러 차례 통화를 하고 서신을 주고받으며 깊이 소통하고 중요한 합의를 이뤘다”며 “특히 코로나19 방역협력과 양국 교류협력에서 세계를 선도했다”고 평가했다.
이에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되는 대로 한국에서 만나 뵙길 기대한다”고 화답했다.
문 대통령은 왕이 부장과의 환담에서 코로나19 상황에서도 두 나라가 긴밀한 협력과 소통을 유지해 오고 있는 것을 높이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한·중 간 방역 협력의 성과를 바탕으로, 앞으로도 두 나라 관계 발전을 견인해 왔던 경제와 문화, 인적 교류 등 제반 분야에서 교류가 활성화되고 두 나라 국민들의 상호 왕래에 불편함이 없도록 양국의 관련 당국들이 더욱 긴밀히 협력해 달라”고 요청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우리 정부가 제안한 동북아시아 방역·보건 협력체의 조속한 출범을 위한 중국 측의 협력을 기대한다”고 했으며 왕 부장은 “대통령께서 제기하신 구상을 지지하며 적극 협력하고자 한다”고 화답했다.
또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위기와 유동적인 지역·국제 정세 속에서 한·중·일 세나라 간 협력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며 “우리 정부는 9차 한·중·일 정상회의 의장국으로서 정상회의의 조속한 개최를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왕 부장은 “한국이 의장국인 정상회의 개최를 지지한다”고 밝혔고, 문 대통령이 지난 14일 화상으로 열린 동아시아정상회의(EAS)에서 도쿄·베이징으로 이어지는 동북아 릴레이 올림픽을 방역·안전 올림픽으로 치르기 위해 긴밀히 협력할 것을 제안한 데 대해 “중국의 2022년 베이징 겨울올림픽 개최를 지지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은 도쿄·베이징 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위해 적극 협력할 것”이라고 재차 약속하면서 “동북아 평화와 안정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또 문 대통령은 “한반도 상황을 안정적으로 관리하면서 비핵화와 평화체제 구축을 향한 진전을 이룰 수 있는 여건을 마련해 나가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하며 중국 측의 계속적인 협력을 요청했다.
이에 왕 부장은 “남북의 역할이 중요하다”며 “남북관계 발전을 비롯해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에 대한 중국 측의 지지를 재확인하고 앞으로도 함께 협력해 나가겠다”고 화답했다.
이날 문 대통령의 왕 부장 접견은 오후 4시부터 4시 57분까지 약 1시간 동안 청와대 본관에서 진행됐다.
지난 25일 밤 2박 3일 일정으로 방한한 왕 부장은 문 대통령 예방에 앞서 이날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강 장관과 한·중 외교장관 회담을 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秋 법치주의 부정"…윤석열, 6개 징계사유 조목조목 반박
반격 나선 윤석열…"秋 직무배제 취소하라" 행정소송
"신규 확진 500명 넘어…누구든 감염될 수 있는 위기"
이낙연 "윤석열 혐의 충격적… 국회 국정조사 검토"
추미애, 검찰총장 초유의 직무정지…尹 "법적 대응"
추미애, 사상 초유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정지" 명령
[속보] 추미애, 윤석열 검찰총장 징계 청구·직무배제
정세균 "경제선방, 중견기업 덕…혁신기술 지원할 것"
정세균 "코로나 백신, 필요한 만큼 제때 확보하겠다"
수도권 거리두기 24일 0시부터 2단계로 격상한다
"거리두기 수도권 2단계·호남 1.5단계 조정방안 논의"
불안한 1.5단계…신규 확진 330명, 닷새째 300명대
신규 확진 386명, 나흘째 300명대…3차 유행 본격화
정세균 "대도무문 정신으로 통합의 대한민국 만들 것"
정세균 "명예로운 병역 이행, 존경받는 사회 만들 것"
81일만에 300명대 확진…"깜깜이 확산" 3차유행 공포
바이오헬스 민간 투자에 3년간 10조원 쏟아붓는다
정총리 "수도권 거리두기 1.5단계 격상"…강원은 제외
"세계최대 FTA" RCEP 타결…아세안 시장 문 "활짝"
"메가 FTA" 탄생…
文 "도쿄·베이징 올림픽, 방역 올림픽 되도록 협력"
바이든 조지아주도 이겨 승부 쐐기…선거인단 306명
신규 확진 200명 육박…거리두기 1.5단계 격상 임박
당국 "수도권 일평균 확진 75명…거리두기 격상 가능성"
丁총리 "코로나 증가세 계속되면 거리두기 격상 고려"
[창간15돌] 국민은 "방역·경제" 코로나 뉴노멀 리더 원한다
윤석열 잡으려 특활비 들쑤신 秋, 靑·법무부에 불똥
코로나 백신 개발 청신호…화이자 "백신 효과 90% 이상"
진천 간 윤석열 "잊지말라, 검찰의 주인은 국민이다"
바이든 "지금은 치유할 시간, 통합 대통령 되겠다"
바이든 "전세계로부터 미국 다시 존경받게 할 것"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