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왕이 '문재인정부, 전쟁과 파국 막아…쉬운 일 아냐'

왕이 "문재인정부, 전쟁과 파국 막아…쉬운 일 아냐"

아시아투데이 2020-11-27 09:16



[아시아투데이] 이장원(jwdatou@asiatoday.co.kr)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26일 이해찬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 일행과 만찬을 가졌다. 왼쪽부터 민주당 이재정·김한정 의원, 이 전 대표, 왕이 부장, 박정·김영호·김성환 의원. / 연합뉴스
아시아투데이 이장원 기자 = 한국을 방문한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26일 문재인정부의 성과에 대해 “여러 평가가 있겠지만, 전쟁과 파국을 막았다”고 평가했다고 김한정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전했다.
왕 부장은 이날 서울의 한 호텔에서 이해찬 전 민주당 대표와 가진 만찬에서 “지금은 (남북이) 소강 국면이라고 하지만, 이 정도의 소강 상태도 쉬운 일이 아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자리에는 이 전 대표와 왕 부장을 비롯해 민주당에서 김성환·김영호·김한정·박정·이재정 의원이, 중국 측에서 싱하이밍 주한 중국대사 등이 참석했다.
왕 부장은 “문 대통령의 남북 대화 노력을 지지한다”며 “한반도 문제는 남과 북이 주인”이라고 말했다. 또 “항구적 평화 실현을 위해 남북 모두 건설적인 노력을 해나가야 한다”며 “싱가포르 합의는 이행돼야 하고, 방향이 바뀌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김한정 의원이 “다자주의를 지향하는 바이든 시대에는 협력 가능성이 커질 것”이라고 언급하자, 왕 부장은 “다자주의를 환영한다”며 “중국은 패권을 추구하지 않는다. 불충돌 불대항이 중국의 정책”이라고 말했다.
또 왕 부장은 역내포괄경제동반자협정(RCEP) 협상 타결과 관련해 “한·중·일 자유무역협정(FTA)도 박차를 가해서 RCEP보다 높은 수준의 경제협력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왕 부장은 김성환 의원의 미세먼지 저감 노력에 제안에 대해선 “중국은 2060년을 탄소 제로 목표로 삼고 있다”며 “산업화가 진행 중이어서 시간이 걸린다. 시간을 단축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는 취지로 답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만찬은 중국 마오타이주를 곁들여 2시간 넘게 화기애애한 분위기로 진행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전 대표는 “베이징 올림픽이 동북아 평화 분위기 고양의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며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의 성공적 개최를 기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秋 법치주의 부정"…윤석열, 6개 징계사유 조목조목 반박
반격 나선 윤석열…"秋 직무배제 취소하라" 행정소송
"신규 확진 500명 넘어…누구든 감염될 수 있는 위기"
이낙연 "윤석열 혐의 충격적… 국회 국정조사 검토"
추미애, 검찰총장 초유의 직무정지…尹 "법적 대응"
추미애, 사상 초유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정지" 명령
[속보] 추미애, 윤석열 검찰총장 징계 청구·직무배제
정세균 "경제선방, 중견기업 덕…혁신기술 지원할 것"
정세균 "코로나 백신, 필요한 만큼 제때 확보하겠다"
수도권 거리두기 24일 0시부터 2단계로 격상한다
"거리두기 수도권 2단계·호남 1.5단계 조정방안 논의"
불안한 1.5단계…신규 확진 330명, 닷새째 300명대
신규 확진 386명, 나흘째 300명대…3차 유행 본격화
정세균 "대도무문 정신으로 통합의 대한민국 만들 것"
정세균 "명예로운 병역 이행, 존경받는 사회 만들 것"
81일만에 300명대 확진…"깜깜이 확산" 3차유행 공포
바이오헬스 민간 투자에 3년간 10조원 쏟아붓는다
정총리 "수도권 거리두기 1.5단계 격상"…강원은 제외
"세계최대 FTA" RCEP 타결…아세안 시장 문 "활짝"
"메가 FTA" 탄생…
文 "도쿄·베이징 올림픽, 방역 올림픽 되도록 협력"
바이든 조지아주도 이겨 승부 쐐기…선거인단 306명
신규 확진 200명 육박…거리두기 1.5단계 격상 임박
당국 "수도권 일평균 확진 75명…거리두기 격상 가능성"
丁총리 "코로나 증가세 계속되면 거리두기 격상 고려"
[창간15돌] 국민은 "방역·경제" 코로나 뉴노멀 리더 원한다
윤석열 잡으려 특활비 들쑤신 秋, 靑·법무부에 불똥
코로나 백신 개발 청신호…화이자 "백신 효과 90% 이상"
진천 간 윤석열 "잊지말라, 검찰의 주인은 국민이다"
바이든 "지금은 치유할 시간, 통합 대통령 되겠다"
바이든 "전세계로부터 미국 다시 존경받게 할 것"
"백전노장" 바이든, 꿈 이루다…美 46대 대통령 당선
바이든, 美 46대 대통령 당선…트럼프 "선거 안 끝나"
조 바이든, 美대선 이겼다…"선거인단 273석 확보"
바이든 "최종 승리 선언 아직…분명 과반으로 이길 것"
바이든 승리 기정사실화…"당선인" 체제 구축 시작
바이든 승리 확정전..."승부처" 펜실베이니아도 역전
"댓글 여론조작" 김경수 2심도 실형…법정구속은 면해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