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4조원 규모' 3차 재난지원금 추진…늘어나는 재정부담 숙제

"4조원 규모" 3차 재난지원금 추진…늘어나는 재정부담 숙제

아시아투데이 2020-11-30 08:49



[아시아투데이] 이지훈(jhlee@asiatoday.co.kr)
사진=연합뉴스
아시아투데이 이지훈 기자(세종)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재확산에 대응하기 위한 3차 재난지원금 지급이 가시화 되고 있다. 소상공인·자영업자 등 고용 취약계층에 4조원 안팎의 재난지원금을 지급하는 방안이 추진되는 것. 다만 재원마련에 따른 재정부담은 우려를 낳는다.
29일 국회와 정부 등에 따르면 이같은 내용의 3차 재난지원금 지급 방안이 내년 예산안의 일부로 국회에서 논의되고 있다. 앞서 국민의힘이 3조6000억원을 제시한 가운데 더불어민주당도 3조6000억원 이상은 돼야 한다는 입장이다. 정부안이 제출된 9월 이후 늘어난 지원금 소요까지 반영하면 4조원 안팎이 될 전망이다.
정부는 코로나19가 처음 확산한 지난 4월에는 전국민을 대상으로 100만원(4인가구 기준)의 재난지원금을 처음 지급한 바 있다. 이후 두번째 확산 때인 9월에는 소상공인, 자영업자, 특수형태근로종사자(특고) 등 고용취약계층 등 최대 200만원의 재난지원금을 선별 지급했다.
이번에도 지난 9월과 마찬가지로 이들 계층을 대상으로 선별 지급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현재 수도권은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인해 헌팅포차와 감성주점, 단란주점, 유흥주점, 콜라텍 등 5개 업종은 영업이 금지된 상태다. 4차 추가경정예산(추경) 당시 영업이 금지된 업종에는 최대 200만원의 경영안정자금을 지급했다. 뷔페, 300인 이상 대형학원, 노래연습장, 실내체육시설, PC방, 10인 이상 학원, 독서실, 스터디카페 등은 영업 제한업종이다. 4차 추경 당시 영업 제한 업종에는 150만원을 지급했다. 이번 재난지원금 지급 역시 이런 기준이 적용될 가능성이 높다.
이와 함께 거리두기 격상에 따라 타격을 받는 특고나 프리랜서 등 고용취약계층 역시 추가 지원이 불가피하다. 고용 충격이 장기화 되는 가운데 실직·휴폐업 등으로 소득이 감소한 저소득층에 대한 지원도 예상된다.
재원 마련은 목적예비비를 2조원 안팎 증액하는 방안이 거론된다. 5조4000억원 상당의 내년 예비비 중 일부, 정부 예산안 중 감액된 부분도 재난지원금 재원이 될 수 있다. 이 부분에서 3조원을 조달하면 최대 5조원 상당의 예산을 마련할 수 있다.
하지만 이로 인한 재정 부담이 우려된다. 지난 1차 재난지원금 지급때는 재원 마련을 위해 2차 추경을 편성해 12조2000억원을 마련해는데 이중 3조4000억원을 국채 발행으로 조달했다. 2차 재난지원금은 4차 추경 편성으로 마련한 7조8000억원을 썼는데 이는 전액 국채 발행으로 메꿨다. 결국 4차 추경 이후 국가채무는 846조9000억원까지 증가했고 국내총생산(GDP) 대비 국가채무비율도 43.9%로 역대 최고치를 찍었다.
코로나19 위기 상황을 고려해 정부는 내년 본예산을 편성할 때도 역대 최대 규모의 확장 재정을 선택했다. 총지출은 올해 본예산보다 8.5% 늘린 555조8000억원으로 총수입 483조원보다 많다. 적자국채 발행 규모는 사상 최대인 89조7000억원으로 늘고 국가채무는 945조원까지 증가한다. 국회에서 3차 재난지원금 지급을 위해 예산 규모를 늘리면 국가채무는 정부안보다 더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윤석열 "운명의 한주"…30일 법원 심문, 이틀뒤 징계위
秋, 윤석열 해임 수순 밟을 듯…"검란" 더욱 거세질까
신규확진 450명, 휴일 영향 나흘만에 500명 아래
신규확진 450명, 주말 효과로 나흘만에 500명 아래
신규 확진 사흘째 500명대…29일 거리두기 격상 논의
거리두기 단계 또 격상하나…정부 "29일 최종 결정"
관광·항공업계 만난 정세균 "사용료·세제감면 적극 검토"
반격 나선 윤석열…"秋 직무배제 취소하라" 행정소송
"신규 확진 500명 넘어…누구든 감염될 수 있는 위기"
이낙연 "윤석열 혐의 충격적… 국회 국정조사 검토"
추미애, 검찰총장 초유의 직무정지…尹 "법적 대응"
추미애, 사상 초유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정지" 명령
[속보] 추미애, 윤석열 검찰총장 징계 청구·직무배제
정세균 "경제선방, 중견기업 덕…혁신기술 지원할 것"
정세균 "코로나 백신, 필요한 만큼 제때 확보하겠다"
수도권 거리두기 24일 0시부터 2단계로 격상한다
"거리두기 수도권 2단계·호남 1.5단계 조정방안 논의"
불안한 1.5단계…신규 확진 330명, 닷새째 300명대
신규 확진 386명, 나흘째 300명대…3차 유행 본격화
정세균 "대도무문 정신으로 통합의 대한민국 만들 것"
정세균 "명예로운 병역 이행, 존경받는 사회 만들 것"
81일만에 300명대 확진…"깜깜이 확산" 3차유행 공포
바이오헬스 민간 투자에 3년간 10조원 쏟아붓는다
정총리 "수도권 거리두기 1.5단계 격상"…강원은 제외
"세계최대 FTA" RCEP 타결…아세안 시장 문 "활짝"
"메가 FTA" 탄생…
文 "도쿄·베이징 올림픽, 방역 올림픽 되도록 협력"
바이든 조지아주도 이겨 승부 쐐기…선거인단 306명
신규 확진 200명 육박…거리두기 1.5단계 격상 임박
당국 "수도권 일평균 확진 75명…거리두기 격상 가능성"
丁총리 "코로나 증가세 계속되면 거리두기 격상 고려"
[창간15돌] 국민은 "방역·경제" 코로나 뉴노멀 리더 원한다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