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정세균 총리 '주말까지 상황 보고 추가 방역조치 결정'

정세균 총리 "주말까지 상황 보고 추가 방역조치 결정"

아시아투데이 2020-12-04 10:01



[아시아투데이] 이장원(jwdatou@asiatoday.co.kr)
김경수 지사와 인사하는 정세균 총리 (창원=연합뉴스) 김승두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가 4일 경남 창원 경남도청에서 김경수 경남도지사와 인사하고 있다. 2020.12.4 kimsdoo@yna.co.kr(끝)
아시아투데이 이장원 기자 = 정세균 국무총리는 4일 “주말까지의 상황을 봐가면서 추가적인 방역 조치 여부를 결정하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경남도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고 “잠시 주춤하던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다시 늘고 있어 위기상황이 이어지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특히 정 총리는 “12월은 연말 모임이 많은데 코로나19 바이러스의 강한 활동성과 계절 요인을 고려하면 그 어느 때 보다 감염확산이 높다”며 방역수칙 준수를 당부했다.
정 총리는 “국민들께서 안전한 연말연시를 보내실 수 있도록 정부는 외출, 외식, 만남 등 일상생활 속 상황별로 방역수칙을 마련했다”며 “다양한 온라인 콘텐츠를 제공하여 비대면 여가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최근 코로나19 확산세에 대해 정 총리는 “특히 수도권은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높인 지 열흘이 지났지만 아직까지 감염 확산이 진정되지 못하는 모습”이라며 “수도권 이외의 지역도 확산세가 꺾이지 않고 있다”고 진단했다.
정 총리는 “부산을 포함한 경남권에서의 확산세가 심상치 않다”면서 “경남권의 최근 1주간 하루 평균 확진자는 48.4명, 60세 이상 확진자는 14.1명으로 수도권을 제외하고 가장 많다”고 말했다.
또 정 총리는 수능을 마친 수험생들에게 노래방, PC방 등 감염에 취약한 밀집시설 방문을 피하라고 당부하고, 교육당국엔 대학별 수시 전형 방역에 만전을 기하라고 주문했다.
정 총리는 “연말까지를 학생안전 특별기간으로 정해 청소년들이 즐겨 찾는 시설의 방역관리를 강화하고, 학원·교습소 등의 방역상황도 집중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이낙연, 옵티머스 의혹 측근 사망에 "슬픔 누를 길 없다"
옵티머스 수사받은 다음날, 이낙연 측근 숨진채 발견
"원전수사"부터 챙긴 尹…해임방정식 꼬인 秋는 난감
文, 법무차관에 이용구 내정…윤석열 징계 강행 수순
秋 "퇴로" 열어 준 尹…명분 잃은 징계위 강행하나
윤석열, 총장 직무 복귀…법원 "직무배제" 효력정지
감찰위 "윤석열 징계청구·직무정지·수사의뢰 부적절"
감찰위 "윤석열 징계청구·직무정지·수사의뢰 부적절"
文대통령, 추미애와 면담…"秋·尹 동반사퇴" 논의한 듯
"尹감찰 적법했나"…법무부 감찰위서 尹·秋 "2차 격돌"
정세균 "尹·秋 동반사퇴해야"…文대?령 "고민많다"
文대통령 "공직자 낡은 것과 결별하라" 검찰에 경고
文 "집단 아닌 공동체 이익 받들어야" 檢 우회비판
윤석열 오늘 중대 기로…秋·尹 승부 가를 첫 "분수령"
윤석열 감찰 검사의 폭로 "죄 안된다 썼는데도 묵살"
윤석열 "운명의 한주"…30일 법원 심문, 이틀뒤 징계위
秋, 윤석열 해임 수순 밟을 듯…"검란" 더욱 거세질까
신규확진 450명, 휴일 영향 나흘만에 500명 아래
신규확진 450명, 주말 효과로 나흘만에 500명 아래
신규 확진 사흘째 500명대…29일 거리두기 격상 논의
거리두기 단계 또 격상하나…정부 "29일 최종 결정"
관광·항공업계 만난 정세균 "사용료·세제감면 적극 검토"
반격 나선 윤석열…"秋 직무배제 취소하라" 행정소송
"신규 확진 500명 넘어…누구든 감염될 수 있는 위기"
이낙연 "윤석열 혐의 충격적… 국회 국정조사 검토"
추미애, 검찰총장 초유의 직무정지…尹 "법적 대응"
추미애, 사상 초유 "윤석열 검찰총장 직무정지" 명령
[속보] 추미애, 윤석열 검찰총장 징계 청구·직무배제
정세균 "경제선방, 중견기업 덕…혁신기술 지원할 것"
정세균 "코로나 백신, 필요한 만큼 제때 확보하겠다"
수도권 거리두기 24일 0시부터 2단계로 격상한다
"거리두기 수도권 2단계·호남 1.5단계 조정방안 논의"
불안한 1.5단계…신규 확진 330명, 닷새째 300명대
신규 확진 386명, 나흘째 300명대…3차 유행 본격화
정세균 "대도무문 정신으로 통합의 대한민국 만들 것"
정세균 "명예로운 병역 이행, 존경받는 사회 만들 것"
81일만에 300명대 확진…"깜깜이 확산" 3차유행 공포
바이오헬스 민간 투자에 3년간 10조원 쏟아붓는다
정총리 "수도권 거리두기 1.5단계 격상"…강원은 제외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