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전주영화제 올해의 배우상' 염혜란, '빛과 철' 2월 개봉 확정

"전주영화제 올해의 배우상" 염혜란, "빛과 철" 2월 개봉 확정

아시아투데이 2021-01-11 09:01



[아시아투데이] 이다혜(edaah@asiatoday.co.kr)
‘빛과 철’이 오는 2월 개봉을 확정 지으며 런칭 포스터 3종을 최초 공개했다./제공=찬란아시아투데이 이다혜 기자 = ‘빛과 철’이 오는 2월 개봉을 확정 지으며 런칭 포스터 3종을 최초 공개했다.
영화 ‘빛과 철’은 남편들의 교통사고로 얽히게 된 두 여자와 그들을 둘러싼 비밀스러운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단편 ‘고함’ ‘계절’ ‘모험’으로 주목받은 한국영화아카데미 출신 배종대 감독의 첫 장편 데뷔작으로, 지난해 제21회 전주국제영화제, 제43회 서울독립영화제, 제24회 탈린블랙나이츠 영화제 등 국내외 유수 영화제의 러브콜이 끊이지 않고 있는 화제작이다.
특히 전주국제영화제에서 염혜란이 배우상을 수상하며 언론과 평단의 압도적 호평을 이끌어냈다. 신인 감독답지 않은 섬세하고 날카로운 치밀한 연출력과 배우들의 압도적인 연기력에 대한 관객과 평단의 호평이 쏟아져 더욱 기대감을 상승시키고 있다.
공개된 런칭 포스터 3종은 염혜란, 김시은, 박지후 세 배우의 모습에서 전해지는 미스터리 한 분위기가 가장 먼저 시선을 끈다.
먼저 첫 번째 런칭 포스터의 주인공 ‘영남’은 사고 후 의식불명이 된 남편과 남은 딸을 위해 고단한 삶을 살지만, 그 속에 말 못 할 사정을 품은 인물이다. 영남 역은 ‘빛과 철’로 제21회 전주국제영화제 한국경쟁 배우상을 수상한 23년 차 연기 내공의 대체불가 배우 염혜란이 맡았다.
스크린과 TV를 오가며 보여준 기존의 친근한 이미지에서 벗어나와 울음을 삼키고 있는 모습은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와 함께 “진실을 마주할 수 없었다”라는 카피가 더해져 이번 영화에서 보여줄 배우 염혜란의 끝없는 연기 변신에 대한 궁금증을 배가시킨다.
이어 남편의 갑작스러운 죽음과 자신을 고통 속에 살게 한 그날의 진실을 파헤치는 희주 역의 김시은 역시 “진실을 듣고 싶지 않았다”라는 카피와 함께 감정이 고스란히 전해지는 모습으로 깊은 여운을 남긴다. ‘사자’ ‘내가 사는 세상’ ‘귀향’,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 등에서 장르불문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인 김시은은 이번 작품에서 한층 세밀한 감정 연기와 몰입도 높은 열연으로 관객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지난해 ‘벌새’에서 인상 깊은 연기와 몽환적인 매력으로 영화제는 물론 관객들을 사로잡은 충무로 샛별 박지후가 은영 역을 맡았다. 은영은 모두가 침묵하고 있는 아버지의 교통사고에 대한 비밀을 품고 있는 인물. “진실을 침묵할 수 없었다”라는 카피와 함께 슬퍼 보이지만 무언가를 결심한 듯한 표정은 엄청난 비밀을 알아버린 그가 처한 상황과 절박한 심정을 짐작케 하며, 두려움과 불안으로 입을 막고 있는 모습에서는 과연 그 비밀에 어떻게 대처할 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빛과 철’은 오는 2월 개봉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트럼프 "100만 행진 vs 탄핵"…긴장 못 놓는 미국
"거리두기 실천 지속해야 400∼500명대 신속 진입"
정총리 "3차 대유행 피크 지나…조기 집단면역 중요"
법원 "日정부, 위안부 피해자에 1억원씩 지급하라"
삼성전자 작년 영업익 35조9500억…전년비 29.46%↑
"통합" 카드 꺼낸 文대통령…靑 "사면 확대해석 경계"
트럼프 "절대 포기·승복 안한다…오늘 끝 아닌 시작"
美상원, "바이든 승리" 애리조나 결과 이의제기 부결
"대선 불복" 시위대 美의회 점거...총격 당한 여성 사망
트럼프 지지자들, 美의회 점거…"사상 초유의 사태"
"정인이 사망" 결국 고개 숙인 경찰청장 "재발 막겠다"
정세균 "헬스장 금지기준 보완…백신접종추진단 가동"
정총리 "정인이 사건 송구…아동학대 근절 대책 논의"
文 "정인이 사건, 있을 수 없는 일…입양아동 관리 만전"
정은경 "2월말부터 의료인·고령층 백신 우선 접종"
정세균 "백신접종 이르면 내달부터…치밀하게 준비"
[여론조사] 국민 70% "코로나 백신 신뢰, 접종 의향 있다"
[여론조사] 국민 49.3% "확진자 동선 공개, 더 강화"
與 "MB·朴 사면, 당원 뜻 존중…당사자 반성 중요"
윤석열 지지율 30% 첫 돌파… 2위 이재명과 10%p차
동부구치소 찾은 청세균 "초동 대응 미흡, 국민께 죄송"
신규 확진 824명…신년연휴 영향에 다시 1천명 아래
모더나 백신 2000만명분 계약완료…내년 2분기 공급
정총리 "이르면 2월부터 접종…국산 백신 내년말 공개"
올해 한국 증시, G20 중 회복속도 1위 기록…"내년 코스피 3000대 기대"
추미애 결국 짐 싼다…법무장관에 박범계 의원 내정
秋 ""尹징계" 집행정지 항고 포기, 국민께 혼란 송구"
靑 "文과 모더나 통화, 2분기부터 2000만명분 공급"
文 “백신 염려 안해도 돼…충분히 확보, 2월 접종"
文대통령 "내년 집권 5년차…국가적 위기 극복할 것"
신규 확진 808명...당국 "영국발 변이바이러스 확인"
정총리 "이미 3단계보다 더 강한 조치, 실천이 중요"
"거리두기 강화에도 확산세 안 꺾여… 3단계 검토중"
특별방역에도 985명→1241명→? ‥3단계 격상 압박↑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