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 'MB·朴 사면, 국민 눈높이서 결정해야'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 "MB·朴 사면, 국민 눈높이서 결정해야"

아시아투데이 2021-01-13 09:46



[아시아투데이] 이욱재(luj111@asiatoday.co.kr)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이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이병화 기자
아시아투데이 이욱재 기자 = 최재성 청와대 정무수석이 13일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 ‘사면론’과 관련해 “국민의 눈높이에서 결정해야지 정치적 공방을 할 필요도 없고 해서도 안 될 사안”이라고 말했다.
이날 CBS라디오에 출연한 최 수석은 “사면은 대통령 고유권한이지만 이 권한은 국민으로부터 위임받은 권력”이라며 “국민이라는 두 글자를 빼고 생각하기는 어렵다”며 이같이 밝혔다.
최 수석은 또 “여당에서 사과와 반성을 얘기하자 국민의힘 일각에서선 ‘무슨 사과 요구냐’ 이런 얘기가 나오는데 이는 모순”이라며 “박 전 대통령의 경우는 사과를 안 했지만 사실 당(국민의힘)에서는 사과하지 않았나”라고 강조했다.
이어 “그런데도 당 일각에서 ‘정치 재판, 잘못된 재판’이라고 하는 건 서로 충돌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최 수석은 문재인 대통령과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의 회담 가능성에 대해선 “문을 열어두고 타진을 하고 있다”며 “김 대표가 의사만 보이면 진행을 할 수 있는 것 아닌가 싶다”고 말했다.
이어 최 수석은 “여야정 상설협의체 복원도 타진하고 있다”며 “오래전부터 제안해 온 일이기 때문에 복원이 빠를수록 좋다”고 말했다.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의 답방 및 남북정상회담 가능성에 대해서는 “어떻게 진행되고 있는지 말씀드릴 수 있는 단계가 아니다”라면서도 “미국 새 행정부 출범 등 대내외적 환경 변화가 남북정상회담의 하나의 계기가 될 수 있다. 가능성도 타진해 볼 수 있지 않겠느냐는 생각에서 나오는 얘기”라고 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트럼프 "탄핵 추진은 마녀사냥...엄청난 분노·분열 초래"
"안전성 높다" 노바백스 백신 1000만명분 계약 초읽기
文 "아동 학대, 더는 용납 안돼" 丁 "컨트롤타워 개편"
文대통령 "코로나 백신 내달부터 전국민 무료 접종"
"거리두기 실천 지속해야 400∼500명대 신속 진입"
정총리 "3차 대유행 피크 지나…조기 집단면역 중요"
법원 "日정부, 위안부 피해자에 1억원씩 지급하라"
삼성전자 작년 영업익 35조9500억…전년비 29.46%↑
"통합" 카드 꺼낸 文대통령…靑 "사면 확대해석 경계"
트럼프 "절대 포기·승복 안한다…오늘 끝 아닌 시작"
美상원, "바이든 승리" 애리조나 결과 이의제기 부결
"대선 불복" 시위대 美의회 점거...총격 당한 여성 사망
트럼프 지지자들, 美의회 점거…"사상 초유의 사태"
"정인이 사망" 결국 고개 숙인 경찰청장 "재발 막겠다"
정세균 "헬스장 금지기준 보완…백신접종추진단 가동"
정총리 "정인이 사건 송구…아동학대 근절 대책 논의"
文 "정인이 사건, 있을 수 없는 일…입양아동 관리 만전"
정은경 "2월말부터 의료인·고령층 백신 우선 접종"
정세균 "백신접종 이르면 내달부터…치밀하게 준비"
[여론조사] 국민 70% "코로나 백신 신뢰, 접종 의향 있다"
[여론조사] 국민 49.3% "확진자 동선 공개, 더 강화"
與 "MB·朴 사면, 당원 뜻 존중…당사자 반성 중요"
윤석열 지지율 30% 첫 돌파… 2위 이재명과 10%p차
동부구치소 찾은 청세균 "초동 대응 미흡, 국민께 죄송"
신규 확진 824명…신년연휴 영향에 다시 1천명 아래
모더나 백신 2000만명분 계약완료…내년 2분기 공급
정총리 "이르면 2월부터 접종…국산 백신 내년말 공개"
올해 한국 증시, G20 중 회복속도 1위 기록…"내년 코스피 3000대 기대"
추미애 결국 짐 싼다…법무장관에 박범계 의원 내정
秋 ""尹징계" 집행정지 항고 포기, 국민께 혼란 송구"
靑 "文과 모더나 통화, 2분기부터 2000만명분 공급"
文 “백신 염려 안해도 돼…충분히 확보, 2월 접종"
文대통령 "내년 집권 5년차…국가적 위기 극복할 것"
신규 확진 808명...당국 "영국발 변이바이러스 확인"
정총리 "이미 3단계보다 더 강한 조치, 실천이 중요"
"거리두기 강화에도 확산세 안 꺾여… 3단계 검토중"
특별방역에도 985명→1241명→? ‥3단계 격상 압박↑
文대통령 "법원결정 존중…인사권자로서 국민께 사과"
징계 풀린 尹 성탄절 출근…대검 앞 환영 화환 행렬
성탄절 윤석열의 귀환…"살아있는 권력수사" 챙긴다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