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노원구, 전국최초로 ‘청소년안전망 통합지원센터’ 운영

노원구, 전국최초로 ‘청소년안전망 통합지원센터’ 운영

아시아투데이 2021-01-14 11:16



[아시아투데이] 김인희(kih@asiatoday.co.kr)
노원구 상계2동 치안센터를 리모델링해 조성한 ‘청소년 안전망 통합지원센터’/노원구 제공
아시아투데이 김인희 기자 = 서울 노원구가 위기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돕기 위해 전국 최초로 ‘청소년 안전망 통합지원센터’를 설치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구는 2019년부터 3년 연속 여성가족부 정책사업인 ‘청소년 안전망 선도사업’ 우수 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청소년 안전에 힘써왔으나 민·관·경찰의 정보 공유 등 연계가 원활하지 않아 위기 청소년에 대한 통합지원에 한계를 보였다.
청소년 안전망 통합지원센터의 핵심은 위기 청소년 지원을 구청, 경찰서, 교육청, 민간이 한 공간에서 공동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한 점이다. 상호간 신속한 정보 공유로 청소년 중심의 맞춤형 지원과 통합 사례관리를 통해 사각지대를 해소할 예정이다.
센터는 노원역, 상계역 등 청소년 밀집지역과 접근성이 높은 기존 상계2동 치안센터(120.2㎡)를 리모델링했다. 10명이 근무할 수 있는 사무실과, 상담실 2개, 소규모 프로그램실 및 청소년 휴식공간 등을 갖췄다. 운영 프로그램은 만 9세~24세 이하 학교폭력 등 범죄에 노출된 청소년을 대상으로 상담·집단 프로그램 등을 운영한다.
긴밀한 협조체계도 구축했다. 구청 담당직원 및 사례관리사 4명,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사례관리사 3명, 경찰서 학교전담경찰관(SPO) 2명, 교육청 위기청소년관련 담당 1명이 상주한다.
운영 체계는 경찰서로 접수된 사건을 청소년 안전망 팀에 의뢰하면 구청, 경찰관, 장학사, 센터 사례관리자 등이 참석하는 통합 사례회의를 통해 개인별 개입 계획한다.
계획에 따라 구청은 학교폭력위원회 참여, 심리검사 연계 등을 제공하고,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위기맞춤형 사례관리, 경찰서는 선도프로그램 실시, 교육청은 학교생활 적응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필요한 경우 노원구 아동보호전문기관, 중독관리지원센터 등과도 긴밀한 협업을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구는 아동청소년 친화도시를 만들기 위해 청소년 전용공간 ‘청소년 아지트’ 확대, ‘아이휴센터’ 등 방과후 돌봄시설 확충 및 ‘학교내 마을배움터’ 등 다양한 교육프로그램 등에 지속적인 투자를 하고 있다.
오승록 구청장은 “청소년안전망 통합지원센터 설치로 민-관-경의 긴밀한 협업으로 더욱 촘촘한 위기청소년 지원체계를 구축하게 됐다”며 “모든 청소년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한 아이도 포기하지 않는 노원’을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美하원, 트럼프 두번째 탄핵안 가결…역사상 첫 "불명예"
"김학의 불법출금" 본격 수사…윤석열, 수원지검 재배당
정총리 "계란값 민생에 부담되지 않게"…AI 방역 점검
"안전성 높다" 노바백스 백신 1000만명분 계약 초읽기
文 "아동 학대, 더는 용납 안돼" 丁 "컨트롤타워 개편"
文대통령 "코로나 백신 내달부터 전국민 무료 접종"
"거리두기 실천 지속해야 400∼500명대 신속 진입"
정총리 "3차 대유행 피크 지나…조기 집단면역 중요"
법원 "日정부, 위안부 피해자에 1억원씩 지급하라"
삼성전자 작년 영업익 35조9500억…전년비 29.46%↑
"통합" 카드 꺼낸 文대통령…靑 "사면 확대해석 경계"
트럼프 "절대 포기·승복 안한다…오늘 끝 아닌 시작"
美상원, "바이든 승리" 애리조나 결과 이의제기 부결
"대선 불복" 시위대 美의회 점거...총격 당한 여성 사망
트럼프 지지자들, 美의회 점거…"사상 초유의 사태"
"정인이 사망" 결국 고개 숙인 경찰청장 "재발 막겠다"
정세균 "헬스장 금지기준 보완…백신접종추진단 가동"
정총리 "정인이 사건 송구…아동학대 근절 대책 논의"
文 "정인이 사건, 있을 수 없는 일…입양아동 관리 만전"
정은경 "2월말부터 의료인·고령층 백신 우선 접종"
정세균 "백신접종 이르면 내달부터…치밀하게 준비"
[여론조사] 국민 70% "코로나 백신 신뢰, 접종 의향 있다"
[여론조사] 국민 49.3% "확진자 동선 공개, 더 강화"
與 "MB·朴 사면, 당원 뜻 존중…당사자 반성 중요"
윤석열 지지율 30% 첫 돌파… 2위 이재명과 10%p차
동부구치소 찾은 청세균 "초동 대응 미흡, 국민께 죄송"
신규 확진 824명…신년연휴 영향에 다시 1천명 아래
모더나 백신 2000만명분 계약완료…내년 2분기 공급
정총리 "이르면 2월부터 접종…국산 백신 내년말 공개"
올해 한국 증시, G20 중 회복속도 1위 기록…"내년 코스피 3000대 기대"
추미애 결국 짐 싼다…법무장관에 박범계 의원 내정
秋 ""尹징계" 집행정지 항고 포기, 국민께 혼란 송구"
靑 "文과 모더나 통화, 2분기부터 2000만명분 공급"
文 “백신 염려 안해도 돼…충분히 확보, 2월 접종"
文대통령 "내년 집권 5년차…국가적 위기 극복할 것"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