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신년 회견] 문재인 대통령 '박근혜·이명박 사면, 지금은 아니다…윤석열 '문재인정부의 검찰총장''

[신년 회견] 문재인 대통령 "박근혜·이명박 사면, 지금은 아니다…윤석열 "문재인정부의 검찰총장""

아시아투데이 2021-01-18 19:16



[아시아투데이] 이욱재(luj111@asiatoday.co.kr)
문재인 대통령이 18일 청와대 춘추관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기자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연합
아시아투데이 이욱재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이명박·박근혜 전직 두 대통령에 대한 사면과 관련해 “지금은 사면을 말할 때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열린 신년 기자회견에서 “두 전임 대통령이 수감된 사실은 국가적으로 매우 불행한 사태다”라며 “두 분 모두 연세가 많고 건강이 좋지 않다는 말이 있어 걱정이 많이 된다”고 일단 안타까움을 토로했다.
다만 문 대통령은 “재판 절차가 이제 막 끝났다”며 사면 시기가 적절치 않다는 뜻을 분명히 했다.
특히 문 대통령은 “법원도 사안의 중대성을 감안해 대단히 엄하고 무거운 형벌을 선고했다”며 “선고가 끝나자마자 사면을 말하는 것은, 사면이 대통령의 권한이긴 하지만 대통령을 비롯한 정치인들에게 그런 권리는 없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대통령의 사면권도 국민들로부터 위임받은 것이기 때문에 대통령이 마음대로 할 수 있는 것은 아니다”고 선을 그었다.
하지만 문 대통령은 사면 가능성을 원천 차단하지는 않고 여지를 남겼다. 문 대통령은 “국민 아픔까지도 모두 아우르는 사면을 통해 국민 통합을 이루자는 의견은 충분히 경청할 가치가 있다”며 “언젠가 적절한 시기가 되면 더 깊은 고민을 해야 될 때가 올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다만 문 대통령은 “(사면의) 대전제는 국민들에게 공감대가 형성돼야 한다는 것”이라며 “국민들이 사면에 공감하지 않는다면 사면이 통합의 방안이 될 수 없다”며 국민 정서를 고려해야 한다는 점도 다시 한 번 분명히 했다.
문 대통령은 검찰개혁과 관련해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해 “윤 총장에 대해 여러 평가가 있지만 제 평가를 한 마디로 말씀드리면 ‘문재인정부의 검찰총장’”이라며 “윤 총장이 정치를 염두에 두고 정치를 할 생각을 하면서 검찰총장 역할을 하고 있다고 생각지 않는다”고 밝혔다.
윤 총장에 대한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징계 청구와 관련해 문 대통령은 “검찰은 검찰총장 임기제가 확실히 보장되면서 정치적 중립을 보장받고 있고, 법무부는 검찰과 분리되면서 검찰이 제대로 개혁하도록 독려하는 입장에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문 대통령은 “그런 상황에서 때로는 갈등이 생긴다 해도 민주주의 국가에서 특별한 일이라 생각하지 않는다”며 “오히려 우리나라 민주주의가 보다 건강하게 발전하고 있는 것으로 생각한다”며 다소 원론적인 입장을 밝혔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이재용 실형, 삼성 "최악의 위기"…"5~10년 후 더 걱정"
이재용 실형에 멈춰선 경영시계…"뉴삼성" 좌초 위기
이재용, 국정농단 징역 2년6개월 실형…법정 구속
이재용, 국정농단 징역 2년6개월 실형…법정 구속
[속보]
文대통령 "지금은 전직 대통령 사면 말할 때 아니다"
정세균 "거리두기 2주간 면밀 주시…필요시 추가 조정”
정총리 "백신 접종 선제적 대비 든든…시행착오 없어야"
거리두기·5인이상 모임 금지연장…헬스장 등 운영재개
靑 "박근혜 사면, 대법 선고 나자마자 언급은 부적절"
"국정농단·특활비" 박근혜 징역 20년·벌금 180억 확정
"국정농단·특활비" 박근혜 징역 20년·벌금 180억 확정
"김학의 불법출금" 본격 수사…윤석열, 수원지검 재배당
정총리 "계란값 민생에 부담되지 않게"…AI 방역 점검
"안전성 높다" 노바백스 백신 1000만명분 계약 초읽기
文 "아동 학대, 더는 용납 안돼" 丁 "컨트롤타워 개편"
文대통령 "코로나 백신 내달부터 전국민 무료 접종"
"거리두기 실천 지속해야 400∼500명대 신속 진입"
정총리 "3차 대유행 피크 지나…조기 집단면역 중요"
법원 "日정부, 위안부 피해자에 1억원씩 지급하라"
삼성전자 작년 영업익 35조9500억…전년비 29.46%↑
"통합" 카드 꺼낸 文대통령…靑 "사면 확대해석 경계"
트럼프 "절대 포기·승복 안한다…오늘 끝 아닌 시작"
美상원, "바이든 승리" 애리조나 결과 이의제기 부결
"대선 불복" 시위대 美의회 점거...총격 당한 여성 사망
트럼프 지지자들, 美의회 점거…"사상 초유의 사태"
"정인이 사망" 결국 고개 숙인 경찰청장 "재발 막겠다"
정세균 "헬스장 금지기준 보완…백신접종추진단 가동"
정총리 "정인이 사건 송구…아동학대 근절 대책 논의"
文 "정인이 사건, 있을 수 없는 일…입양아동 관리 만전"
정은경 "2월말부터 의료인·고령층 백신 우선 접종"
정세균 "백신접종 이르면 내달부터…치밀하게 준비"
[여론조사] 국민 70% "코로나 백신 신뢰, 접종 의향 있다"
[여론조사] 국민 49.3% "확진자 동선 공개, 더 강화"
與 "MB·朴 사면, 당원 뜻 존중…당사자 반성 중요"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