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미스트롯2' 황우림·허찬미·전유진·김의영, '1대1 데스매치' 2차전 발발

"미스트롯2" 황우림·허찬미·전유진·김의영, "1대1 데스매치" 2차전 발발

아시아투데이 2021-01-21 00:01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미스트롯2’ 황우림, 허찬미, 전유진, 김의영 등이 ‘죽음의 1대 1 데스매치’를 펼친다./제공=TV조선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미스트롯2’ 황우림, 허찬미, 전유진, 김의영 등이 ‘죽음의 1대 1 데스매치’를 펼친다.
21일 방송될 TV조선 ‘미스트롯2’에서는 총 39인의 본선 진출자들이 직접 뽑은 상대와 맞대결하는 ‘1대 1 데스매치’ 2차 대전이 펼쳐진다. 지난 5회 방송분을 통해 홍지윤, 마리아, 임서원 등 우승권 후보들이 줄줄이 탈락해 충격을 안긴 가운데, 두 번째 ‘데스매치’에서 역시 본선 1차전 진 황우림과 오디션 최강자 허찬미, 인기투표 1위에 빛나는 전유진, 예선전 미를 차지한 김의영 등이 출격한다.
이들은 “무조건 살아남겠다!”는 각오로 연습에 임했다. 칼 같은 절도에 화끈한 안무 구성이 매력인 마이클잭슨 댄스와 두 사람이 마치 한 사람인 듯 완벽하게 호흡을 맞춰야 하는 거울 퍼포먼스, 관능적이며 매혹적인 아라비안 무희 댄스 등 화려한 무대를 꾸민다는 전언.
또한 ‘1대 1 데스매치’ 2차 대전에서는 지금껏 스포트라이트를 받지 못한 참가자들이 남다른 무대를 펼친다. ‘진’ 자리를 차지하기 위해 모든 것을 쏟아부은 멤버들 중 누가 ‘영예의 왕관’을 차지하게 될지 주목된다.
제작진은 “지난주 본격 시작된 ‘데스매치’에서 재야의 고수로 꼽히던 ‘욕망 트롯’ 주미가 무대를 뒤집어 놓으며 짜릿함을 선사했듯 21일 방송될 ‘데스매치’ 두 번째 이야기에서도 역시 뒤통수 치는 대이변이 줄줄이 탄생한다”며 “방송을 보는 내내 절정의 카타르시스를 맛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21일 오후 10시 방송.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文대통령 "백신 2000만명분 추가…일상 회복 기대"
文대통령, 이르면 20일 개각…4~5개 부처 대상
이재용 실형, 삼성 "최악의 위기"…"5~10년 후 더 걱정"
이재용 실형에 멈춰선 경영시계…"뉴삼성" 좌초 위기
이재용, 국정농단 징역 2년6개월 실형…법정 구속
이재용, 국정농단 징역 2년6개월 실형…법정 구속
[속보]
文대통령 "지금은 전직 대통령 사면 말할 때 아니다"
정세균 "거리두기 2주간 면밀 주시…필요시 추가 조정”
정총리 "백신 접종 선제적 대비 든든…시행착오 없어야"
거리두기·5인이상 모임 금지연장…헬스장 등 운영재개
靑 "박근혜 사면, 대법 선고 나자마자 언급은 부적절"
"국정농단·특활비" 박근혜 징역 20년·벌금 180억 확정
"국정농단·특활비" 박근혜 징역 20년·벌금 180억 확정
"김학의 불법출금" 본격 수사…윤석열, 수원지검 재배당
정총리 "계란값 민생에 부담되지 않게"…AI 방역 점검
"안전성 높다" 노바백스 백신 1000만명분 계약 초읽기
文 "아동 학대, 더는 용납 안돼" 丁 "컨트롤타워 개편"
文대통령 "코로나 백신 내달부터 전국민 무료 접종"
"거리두기 실천 지속해야 400∼500명대 신속 진입"
정총리 "3차 대유행 피크 지나…조기 집단면역 중요"
법원 "日정부, 위안부 피해자에 1억원씩 지급하라"
삼성전자 작년 영업익 35조9500억…전년비 29.46%↑
"통합" 카드 꺼낸 文대통령…靑 "사면 확대해석 경계"
트럼프 "절대 포기·승복 안한다…오늘 끝 아닌 시작"
美상원, "바이든 승리" 애리조나 결과 이의제기 부결
"대선 불복" 시위대 美의회 점거...총격 당한 여성 사망
트럼프 지지자들, 美의회 점거…"사상 초유의 사태"
"정인이 사망" 결국 고개 숙인 경찰청장 "재발 막겠다"
정세균 "헬스장 금지기준 보완…백신접종추진단 가동"
정총리 "정인이 사건 송구…아동학대 근절 대책 논의"
文 "정인이 사건, 있을 수 없는 일…입양아동 관리 만전"
정은경 "2월말부터 의료인·고령층 백신 우선 접종"
정세균 "백신접종 이르면 내달부터…치밀하게 준비"
[여론조사] 국민 70% "코로나 백신 신뢰, 접종 의향 있다"
[여론조사] 국민 49.3% "확진자 동선 공개, 더 강화"
與 "MB·朴 사면, 당원 뜻 존중…당사자 반성 중요"
윤석열 지지율 30% 첫 돌파… 2위 이재명과 10%p차
동부구치소 찾은 청세균 "초동 대응 미흡, 국민께 죄송"
신규 확진 824명…신년연휴 영향에 다시 1천명 아래
모더나 백신 2000만명분 계약완료…내년 2분기 공급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