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나경원, 정치 행보 나선 박영선에 '반가운 일'

나경원, 정치 행보 나선 박영선에 "반가운 일"

아시아투데이 2021-01-23 22:01



[아시아투데이] 정금민(happy7269@asiatoday.co.kr)
4·7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선언한 나경원 전 국민의힘 의원이 23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대림중앙시장을 방문해 상인들과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아시아투데이 김연지 기자 = 4·7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출마한 나경원 전 국민의힘 의원은 23일 박영선 전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정치적 행보를 시작한 데 대해 “반가운 일”이라고 밝혔다.
나 전 의원은 이날 오후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재래시장 방문 일정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서울시를 위한 치열한 고민을 같이 이야기할 기회가 있었으면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박 전 장관이) 고생 많이 했는데 또 다른 도전을 한다고 하고, 서울시장 후보를 같이 하겠다고 하니 반가운 일”이라며 “모두들 선전했으면 하는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이는 여권 유력 후보군으로 꼽히는 박 전 장관이 본격적인 정치 행보에 나선 것을 겨냥한 것으로 풀이된다. 박 전 장관은 이날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의 남대문 시장 방문 일정에 동행하기 전 페이스북 글을 통해 “당의 부름을 받고 첫 출격한다”고 알렸다.
박 전 장관은 민주당 예비후보 등록이 시작되는 27일 이전에 서울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공식화 할 것으로 관측된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0원 마켓" 방문한 정총리 "저소득층 소득지원 확대"
정총리 "학교 감염 요인 낮아…신학기 등교수업 검토"
NSC 주재한 文대통령 "한반도 평화 반드시 가야할 길"
바이든 대통령 취임…"모든 미국인 위한 대통령 될 것"
文대통령 "백신 2000만명분 추가…일상 회복 기대"
文대통령, 이르면 20일 개각…4~5개 부처 대상
이재용 실형, 삼성 "최악의 위기"…"5~10년 후 더 걱정"
이재용 실형에 멈춰선 경영시계…"뉴삼성" 좌초 위기
이재용, 국정농단 징역 2년6개월 실형…법정 구속
이재용, 국정농단 징역 2년6개월 실형…법정 구속
[속보]
文대통령 "지금은 전직 대통령 사면 말할 때 아니다"
정세균 "거리두기 2주간 면밀 주시…필요시 추가 조정”
정총리 "백신 접종 선제적 대비 든든…시행착오 없어야"
거리두기·5인이상 모임 금지연장…헬스장 등 운영재개
靑 "박근혜 사면, 대법 선고 나자마자 언급은 부적절"
"국정농단·특활비" 박근혜 징역 20년·벌금 180억 확정
"국정농단·특활비" 박근혜 징역 20년·벌금 180억 확정
"김학의 불법출금" 본격 수사…윤석열, 수원지검 재배당
정총리 "계란값 민생에 부담되지 않게"…AI 방역 점검
"안전성 높다" 노바백스 백신 1000만명분 계약 초읽기
文 "아동 학대, 더는 용납 안돼" 丁 "컨트롤타워 개편"
文대통령 "코로나 백신 내달부터 전국민 무료 접종"
"거리두기 실천 지속해야 400∼500명대 신속 진입"
정총리 "3차 대유행 피크 지나…조기 집단면역 중요"
법원 "日정부, 위안부 피해자에 1억원씩 지급하라"
삼성전자 작년 영업익 35조9500억…전년비 29.46%↑
"통합" 카드 꺼낸 文대통령…靑 "사면 확대해석 경계"
트럼프 "절대 포기·승복 안한다…오늘 끝 아닌 시작"
美상원, "바이든 승리" 애리조나 결과 이의제기 부결
"대선 불복" 시위대 美의회 점거...총격 당한 여성 사망
트럼프 지지자들, 美의회 점거…"사상 초유의 사태"
"정인이 사망" 결국 고개 숙인 경찰청장 "재발 막겠다"
정세균 "헬스장 금지기준 보완…백신접종추진단 가동"
정총리 "정인이 사건 송구…아동학대 근절 대책 논의"
文 "정인이 사건, 있을 수 없는 일…입양아동 관리 만전"
정은경 "2월말부터 의료인·고령층 백신 우선 접종"
정세균 "백신접종 이르면 내달부터…치밀하게 준비"
[여론조사] 국민 70% "코로나 백신 신뢰, 접종 의향 있다"
[여론조사] 국민 49.3% "확진자 동선 공개, 더 강화"
與 "MB·朴 사면, 당원 뜻 존중…당사자 반성 중요"
윤석열 지지율 30% 첫 돌파… 2위 이재명과 10%p차
동부구치소 찾은 청세균 "초동 대응 미흡, 국민께 죄송"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