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아이콘 바비 '구준회·김동혁, 앨범 참여 고마워…공감해줄 때 좋아'

아이콘 바비 "구준회·김동혁, 앨범 참여 고마워…공감해줄 때 좋아"

아시아투데이 2021-01-25 13:31



[아시아투데이] 김영진(kiwi@asiatoday.co.kr)
아이콘 바비가 멤버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제공=YG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아이콘 바비가 멤버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바비는 25일 온라인 생중계를 통해 정규 2집 ‘럭키 맨(LUCKY MAN)’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바비는 이번 앨범에 참여해준 멤버들에 대해 “앨범 작업할 때 멤버들이 자주 모니터해줬다. 특별한 설명 없이 공감해줄 때 정말 기분이 좋다”라고 말했다.
바비는 “‘레이닝(RaiNinG)’은 멤버 준회가 피처링 했다. 기분이 다운 됐을 때 작업한 곡인데 지금도 들으면 뭉클해진다. 그걸 준회가 많이 공감해줬다”며 “동혁이와는 ‘유어 소울 유어 바디(Ur SOUL Ur BodY)’를 함께 했다. 워낙 케미가 좋아서 즐겁게 작업한 것 같다”고 설명했다.
한편 바비의 이번 앨범 ‘럭키 맨’은 내면의 다양한 감정을 13곡을 통해 하나의 스토리로 연결했다. 바비가 프로듀싱을 맡았다.
타이틀곡 ‘야 우냐 (U MAD)’는 익숙한 멜로디의 놀림을 활용한 중독성 있는 후렴이 담긴 힙합 곡이다. 바비가 직접 작사, 작곡했다. 이 외에도 ‘스킷(SKIT)’ ‘록스타(RocKstaR)’ ‘노 타임(NO TIME)’ ‘브레이크 잇 다운(BrEAk It DoWn)’ ‘새벽에 (In THE DaRk)’ ‘라일락(LiLaC)’ 등 17곡이 담겼다. 25일 오후 6시 발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김종철 정의당 대표, 장혜영 의원 성추행으로 사퇴
정 총리 "반려동물 감염 첫 확인…관리지침 마련해야"
"0원 마켓" 방문한 정총리 "저소득층 소득지원 확대"
NSC 주재한 文대통령 "한반도 평화 반드시 가야할 길"
바이든 대통령 취임…"모든 미국인 위한 대통령 될 것"
文대통령 "백신 2000만명분 추가…일상 회복 기대"
文대통령, 이르면 20일 개각…4~5개 부처 대상
이재용 실형, 삼성 "최악의 위기"…"5~10년 후 더 걱정"
이재용 실형에 멈춰선 경영시계…"뉴삼성" 좌초 위기
이재용, 국정농단 징역 2년6개월 실형…법정 구속
이재용, 국정농단 징역 2년6개월 실형…법정 구속
[속보]
文대통령 "지금은 전직 대통령 사면 말할 때 아니다"
정세균 "거리두기 2주간 면밀 주시…필요시 추가 조정”
정총리 "백신 접종 선제적 대비 든든…시행착오 없어야"
거리두기·5인이상 모임 금지연장…헬스장 등 운영재개
靑 "박근혜 사면, 대법 선고 나자마자 언급은 부적절"
"국정농단·특활비" 박근혜 징역 20년·벌금 180억 확정
"국정농단·특활비" 박근혜 징역 20년·벌금 180억 확정
"김학의 불법출금" 본격 수사…윤석열, 수원지검 재배당
정총리 "계란값 민생에 부담되지 않게"…AI 방역 점검
"안전성 높다" 노바백스 백신 1000만명분 계약 초읽기
文 "아동 학대, 더는 용납 안돼" 丁 "컨트롤타워 개편"
文대통령 "코로나 백신 내달부터 전국민 무료 접종"
"거리두기 실천 지속해야 400∼500명대 신속 진입"
정총리 "3차 대유행 피크 지나…조기 집단면역 중요"
법원 "日정부, 위안부 피해자에 1억원씩 지급하라"
삼성전자 작년 영업익 35조9500억…전년비 29.46%↑
"통합" 카드 꺼낸 文대통령…靑 "사면 확대해석 경계"
트럼프 "절대 포기·승복 안한다…오늘 끝 아닌 시작"
美상원, "바이든 승리" 애리조나 결과 이의제기 부결
"대선 불복" 시위대 美의회 점거...총격 당한 여성 사망
트럼프 지지자들, 美의회 점거…"사상 초유의 사태"
"정인이 사망" 결국 고개 숙인 경찰청장 "재발 막겠다"
정세균 "헬스장 금지기준 보완…백신접종추진단 가동"
정총리 "정인이 사건 송구…아동학대 근절 대책 논의"
文 "정인이 사건, 있을 수 없는 일…입양아동 관리 만전"
정은경 "2월말부터 의료인·고령층 백신 우선 접종"
정세균 "백신접종 이르면 내달부터…치밀하게 준비"
[여론조사] 국민 70% "코로나 백신 신뢰, 접종 의향 있다"
[여론조사] 국민 49.3% "확진자 동선 공개, 더 강화"
與 "MB·朴 사면, 당원 뜻 존중…당사자 반성 중요"
윤석열 지지율 30% 첫 돌파… 2위 이재명과 10%p차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