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인권위원장 '램지어 옹호·위안부 폄하는 혐오 표현'

인권위원장 "램지어 옹호·위안부 폄하는 혐오 표현"

아시아투데이 2021-02-24 14:31



[아시아투데이] 우성민(starmin@asiatoday.co.kr)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이 24일 국회에서 열린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답변하고 있다./연합
아시아투데이 우성민 기자 =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은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을 자발적 매춘부라고 주장한 마크 램지어 하버드대 교수를 두둔한 일부 국내 우파 인사들과 교수들의 발언이 혐오 표현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최 위원장은 이날 국회 운영위원회 업무보고에서 ‘역사를 왜곡하고 램지어 교수 주장을 옹호하며 위안부 피해자를 폄하하는 것은 혐오 표현이지 않느냐’는 홍정민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질의에 “혐오 표현에 해당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최 위원장은 램지어 교수 주장에 대한 입장을 묻는 질문에는 “위안부는 일본에 의해 이뤄진 만행이자 성폭력이라는 입장을 인권위는 견지하고 있고 이것이 기본적 입장”이라고 답했다.
최 위원장은 램지어 교수 주장을 ‘학문의 자유’라며 옹호한 조 필립스 연세대 언더우드국제대학 부교수, 조셉 이 한양대 정치외교학 부교수에 대한 인권위의 조치가 필요하다는 지적에 대해선 “역사를 왜곡하는 발언들은 용납되지 않는 방식으로 규제가 있어야 하고 자율적 제재도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앞서 조셉 이 교수와 조 필립스 교수는 지난 18일 미국 외교전문지 디플로맷에 기고한 ‘위안부와 학문의 자유에 대하여’라는 제목의 글을 통해 “일본과의 사적인 연관성을 이유로 램지어의 학문적 진실성을 공격하는 것은 비생산적이며 외국인 혐오처럼 들린다”라며 “그의 글에 한국적 시각이 부족하다고 비난하는 것은 피해자 중심적인 ‘한국’의 시각을 전제로 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백신 첫 출하 현장 찾은 정총리 "일상회복 첫걸음"
백신 첫 출하 현장 찾은 정총리 "일상회복 첫 걸음"
민주당, "중대범죄수사청" 설립 속도전 돌입
"백신 1호 접종, 정쟁 대신 방역당국에 힘 실어줘야"
신현수 영향? 월성원전·김학의 수사팀 자리 지켰다
신현수 "文대통령에 거취 일임…직무수행에 최선"
"나눔 대물림"…벤처 개천龍, 기부문화를 혁신하다
김명수 "부주의 답변 사과, 사명 다할 것" 사퇴론 일축
정 총리, 이재명 기본소득 주장에 "쓸데없는 전력낭비"
정 총리 "이재명 내가 "픽업"…안목 얼마나 빛납니까"
박영선 "신속한 접종" 우상호 "서민 희망"…토론 2차전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 안정에 국토부 명운 걸어라"
文대통령 "주택가격 조속한 안정에 부처 명운 걸어라"
정세균 "거리두기 하향, 민생 숨통…경각심 더 가져야"
丁 "수도권 밤 10시까지 영업 허용…5인 금지는 유지"
당국 "설 연휴 코로나 재유행 위험…생활방역 철저히"
LG에너지 "SK이노 기술탈취 입증…겸허히 받아들여야"
배터리 전쟁, LG 이겼다···美 "SK 10년간 수입 금지"
靑 "월성원전 폐쇄, 대통령 공약…사법 판%
靑, 김은경 前장관 사건에 "文정부에 블랙리스트 없다"
정총리 "화이자 백신 2월말~3월초 도입…1호는 AZ"
정총리, 백운규 영장 기각에 "공직자, 소신 갖고 일하라"
정 총리 "北 원전 문건 비상식적…의혹제기 멈춰달라"
정 총리 "이번 설은 영상통화로 세배…멀리서 효도"
정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이달 24일부터 순차 공급"
정은경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75만명분, 이달 말 공급"
현대차 "애플과 자율주행차 협상 진행 안한다" 인정
정총리 "K방역처럼 한반도 평화 스스로 만들 수 있어"
이성윤 중앙지검장 유임…심재철은 남부지검장 이동
美안보보좌관 "대북정책 검토 중...주독미군 감축 중단"
헌정사 첫 법관 탄핵소추…임성근 탄핵안 국회 통과
임성근 측 "탄핵안 가결 도저히 납득 불가…심히 유감"
임성근 판사 탄핵안 가결…헌정사 최초 법관 탄핵소추
김명수 녹취록 "탄핵하자 설치는데…사표 수리 못해"
현대차, 105층 마천루 꿈 버리고 2조 실탄 얻을까
文대통령, 野 원전공세 겨냥 "구시대적 유물같은 정치"
文대통령, 野 원전 의혹 비판…"구시대 유물같은 정치"
설 연휴에도 5인이상 못 모인다…거리두기 2주 연장
또 터진 집단감염…"교회라면 지긋지긋" 커지는 혐오
오늘 거리두기 조정안 발표…9시 영업제한 풀리나
당국 "감염 재생산지수 다시 1 상회…상황 예의주시"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