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엑스 뉴스 : 예산군, '지역 건설업체 수주율' 충남도내 1위

예산군, "지역 건설업체 수주율" 충남도내 1위

NSP통신 2021-02-26 19:46



(충남=NSP통신) 맹상렬 기자 = 예산군(군수 황선봉)이 지역 건설업체 수주율 66.5%로 도내 1위를 차지했다.
군은 지난 2019년 기준 전기통신소방을 제외한 공사 계약금액 5440억원 중 66.5%인 3618억원을 관내 업체에서 수주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2위 청양군은 59.7%, 3위 태안군 56.4% 등 순으로 집계됐다.
군은 이번 성과가 지역업체 건설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다양한 정책을 펼친데 따른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군은 지역건설사업 활성화를 위해 충청남도와 업무체결하고 각종 정보를 공유하는 것은 물론 공공부문의 건설공사에 지역 업체를 우선 선정했으며 각종 개발사업 인·허가 시 지역건설사·자재·장비·인력 참여를 위한 사업계획 수립 및 공사 진행 시 각 단계마다 현장방문, 협조공문 발송, 홍보 등을 적극 추진하는 노력을 펼쳤다.
앞으로도 군은 지역건설산업 활성화를 위해 ▲대형공사현장 내 하도급 진행 시 관내업체가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 권장 ▲농공단지 등 지역 공장에서 생산되는 건설자재 사용 안내 ▲매년 건설인의 사기진작과 자긍심 향상을 위한 ‘자랑스런 건설인’ 선정·시상 ▲예산군지역건설산업협의회 활성화를 통한 지역건설산업체의 수주 및 하도급 참여비율 실태 파악 ▲부실설계와 부실시공 방지 ▲애로사항 수렴과 해소방안 마련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군 건설현장에 관내 업체가 많이 참여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NSP통신 맹상렬 기자 smartre@nspna.com
저작권자ⓒ 한국의 경제뉴스통신사 NSP통신·NSP TV.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제공 : | NSP통신 전체기사     신고하기 인쇄하기

정정·반론·추후보도 정정·반론·추후보도

    내가 본 최근 뉴스